남탓하던 '불교신문' 논조 바꿔
남탓하던 '불교신문' 논조 바꿔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7.01.05 15:16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0만 불자 감소 조고각하할 때' 탑기사 보도
▲ 5일 17시 현재 <불교신문> 인터넷판에는 '300만 불자 감소 조고각하 할 때다' 제하의 기사가 관련기사들과 탑으로 올라와 있다 (불교신문 캡쳐)

개신교가 불교 인구수를 역전한 2015 인구총조사 관련 대한불교조계종 기관지 <불교신문>이 논조를 바꿨다.

<불교신문>은 통계청 2015 인구총조사 종교인구수 발표에 조사 결과를 못믿겠다는 반응, 불자 수 300만 감소와 종교 인구수 개신교 역전의 원인을 승려 비리를 지적하는 언론과 재가단체 탓으로 돌리는 보도를 했다.

이같은 보도 태도는 한 네티즌으로부터 "반성할 줄 모르고 남탓 하는 집단은 불제자 집단이 아니다"는 지적을 받았다.

바른불교재가모임 상임대표 우희종 교수(서울대)는 지난달 20일 SNS에서 <불교신문> 기사를 소개하면서 "불교의 중요한 가르침은 자기성찰이다. 내부성찰이라 하면서도 남 탓하는 종단 기관지를 보니 역시 희망없이 보인다"며 안타까워했다.

우 교수는 "신도 감소에 해종세력(?)이 기여했다고 한다. 해종단체 힘이 그리 큰가? 자긍심이 생긴다"면서 "박근혜 탄핵이 JTBC 보도 탓이냐?"라고 했다. 

우 교수는 "불교 내부 적폐인 총무원 권승들의 각종 파계행위와 보호 구조, 승려가 중생과 함께 하기보다는 교단 문화를 자정하고 개선할 생각은 왜 안하느냐. 조계종 총무원이라는 권력사유화의 해종집단(!)을 해체해야 한국불교가 산다"고 쓴소리를 했다.
 

▲ <불교신문>은 통계청 조사 발표 직후인 19일 오후 ‘모든 종교인구 감소, 유독 개신교만 대폭 증가’ 제하의 기사를 냈다. 기사는 신뢰도가 떨어진다면서 발표시점도 문제 삼았다. (불교신문 캡쳐)


<불교닷컴>은 한국불교 장자종단이라 일컫는 조계종의 조고각하와 자성을 바라며 '조계종 기관지 불교신문의 탓탓탓' 제하의 기사를 보도했다.

<불교신문>은 3일 '300만 불자 감소...조고각하할 때다' 제하의 기사를 보도했다. 이 기사는 5일 17시 현재 <불교신문> 인터넷 페이지 탑으로 올려져 있다. <불교신문>이 앞선 기사에서 불자 수 300만 감소를 자기들이 낙인 찍은 '해종언론' 등 '해종세력' 탓으로 돌리고 조사 방법 등을 문제 삼던 것과는 다른 보도이다.

<불교신문>은 기사에서 "국민들의 승가에 대한 불신을 간과할 수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문화재구역입장료 불만, 스님들의 고급화된 생활문화, 일부 승려 일탈행위 등이 불교와 승가에 대한 불신을 키우고 불자들의 이탈을 거들었음을 부인하기 어렵다"고 했다.

<불교신문>은 "이제 자명해졌다"면서 "조고각하 자세로 냉철하게 점검하고 변화해야 한다. 새로운 포교비전을 세워야 한다. 이대로 안주한다면 지금보다 더한 현실에 마주할 수 있다는 각성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했다.

이 기사에는 '공격적선교 비난만 할 것인가 / 기다리는 포교 이제 그만' '사찰27000:교회78000 / 외형에서도 드러나는 현실' '변화 필요한 사찰의 좌식문화' 등이 관련기사로 달려 남탓에서 자성으로 바뀐 논조를 뒷받침했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붓다의 아픔.... 2017-01-08 00:52:06
********* 그나마 우희종교수같은...불교권력을 향한 쓴리,직언을 하는 사람이 있어서 조계종이 명맥을 이어가고 있다고 본다....박근혜에게 이런 직언,비판을 한 사람이 있었으면 최순실이,박근혜가 어떻게 나라를 이렇게 만들 수 있었을까?...

2017-01-06 10:11:00
우희종큰교수님이 한번 페이스북에 반박글 올렸던데
혹시 우희종큰교수님이 19금광고 수익비에 상응하는 후원을 해줘서
닷컴이 19금광고 내린게 아닌가 추측이 가는데요
그렇다면 이번건을 기관지의 승리라고 보는건 좀..?

ㅎㅎㅎ 2017-01-05 21:39:56
불교닷컴 음란 사이트 링크 없앴네요. 이번엔 불교신문 승리입니다. 근데 불교신문 기사가 불교다컴에 의한 것처럼 쓴 것은 굉장한 오버 같네요

뭐지? 2017-01-05 19:42:05
대체 우희종은 뭐지? 여기저기 기사에 등장하네...
우희종이 해종 재가 대표자인가?
아님 닷컴이 우희종의 하수인 노릇을 하는건지?
여기보면 당췌 우희종이 부처고 하나님이네... 쩝

  •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11길 16 대형빌딩 4층
  • 대표전화 : (02) 734-7336
  • 팩스 : (02) 6280-25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 대표 : 이석만
  •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법인명 : 불교닷컴
  • 제호 : 불교닷컴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09-17
  • 발행일 : 2006-01-21
  • 발행인 : 이석만
  • 편집인 : 이석만
  • 불교닷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불교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