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백운 태고종총무원청사 퇴거...탄핵 9개월 만
편백운 태고종총무원청사 퇴거...탄핵 9개월 만
  • 조현성
  • 승인 2019.12.19 16:0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원 가처분결정 하루만, 호명 총무원장에 백기
편백운 전 총무원장이 19일 총무원장 호명 스님 측에게 총무원청사를 비워주기 위해 짐을 싸고 있다. 법원 가처분결정에 따른 것이다
편백운 전 총무원장이 19일 총무원장 호명 스님 측에게 총무원청사를 비워주기 위해 짐을 싸고 있다. 법원 가처분결정에 따른 것이다

 

한국불교태고종 편백운 전 총무원장이 종회 불신임에 불복해 점거 중이던 한국불교전승관(총무원청사)을 떠났다. 중앙종회가 총무원장을 불신임한지 9개월, 호명 스님 측 종무행정 방해를 금지한 법원 가처분 결정 하루만이다.

총무원장 호명 스님 등 집행부와 중앙종회의원 등은 19일 오전 제15대 중앙종회 제1차 정기회의 개원에 앞서 총무원청사를 강제 개방했다.

태고종 재가종무원 A씨는 태고종중앙회이사장 호명 스님 지시에 의한 것이라고 경찰에 고지 후 문을 부쉈다
태고종 재가종무원 A씨는 태고종중앙회이사장 호명 스님 지시에 의한 것이라고 경찰에 고지 후 문을 부쉈다
태고종 한 스님이 총무원청사 진입 후 편백운 측이 내린 셔터를 제거하고 있다
태고종 한 스님이 총무원청사 진입 후 편백운 측이 내린 셔터를 제거하고 있다

 

호명 스님 측은 해머와 절단기 등을 동원해 청사에 진입했다. 2층 총무원 사무실로 올라가는 방화문까지 모두 강제개방 됐지만 물리적 충돌은 없었다.

총무원장 호명 스님은 중앙종회 폐회 후 새 중앙종회의장 법담 스님, 호법원장 지현 스님과 2층 총무원사무실을 찾아서 편백운 전 총무원장을 만났다.

총무원장 호명 스님(가운데)은 편백운 전 원장(오른쪽 끝)에게 "지금 바로 총무원청사를 나가라"고 했다
총무원장 호명 스님(가운데)은 편백운 전 원장(오른쪽 끝)에게 "지금 바로 총무원청사를 나가라"고 했다

 

총무원 사무실에는 <한국불교신문> 원응 주필과 편집국장 법장을 비롯해 규정부장 성오 스님 등 편백운 측 집행부 승려와 재가종무원들이 있었다.  

호명 스님은 편백운 전 원장에게 "종도들에게 참회하고 바로 떠나라"고 했다.

편백운 전 원장은 "종회 불신임을 인정 못하니 무효소송 등을 냈다. 어제 받은 것은 가처문결정이지만 내일이 본안소송 결심이다. 이르면 내년 1월이면 1심 판결이 날 것"이라고 했다.

이어서 "총무원청사 등을 놓고 싸우면 태고종이 더 힘들어진다"며 종단을 생각해 그만 물러나는 듯한 발언을 했다.

검정 파카를 입은 승려가 편백운 전 원장 측 규정부장 성오 스님, 그 오른쪽이 '한국불교신문' 편집국장 법장이다. 원응 주필은 호명 스님 측이 총무원장 집무실로 들어오자 사라졌다
검정 파카를 입은 승려가 편백운 전 원장 측 규정부장 성오 스님, 그 오른쪽이 '한국불교신문' 편집국장 법장이다. 원응 주필은 호명 스님 측이 총무원장 집무실로 들어오자 사라졌다

 

총무원 셔터를 부수던 재가종무원 A씨와의 인연을 말하면서 "앞장서 해머를 들고 문을 부수는 모습이 가슴 아팠다"고도 했다.

편백운 전 원장은 호법원장 지현 스님에게 "우리가 남이냐, 사익이 아니라 종단을 바로 세우기 위함이었다"고 했다.

총무원장 호명 스님이 종무방침 연설을 하고 있다. 뒤 왼쪽부터 차석부의장 혜일 스님, 중앙종회의장 법담 스님, 수석부의장 상명 스님
총무원장 호명 스님이 종무방침 연설을 하고 있다. 뒤 왼쪽부터 차석부의장 혜일 스님, 중앙종회의장 법담 스님, 수석부의장 상명 스님


앞서 총무원청사 개방 직후 열린 제15대 중앙종회에는 중앙종회의원 52명 가운데 48명이 참석했다.

중앙종회의장에 법담 스님, 수석부의장에 상명 스님, 차석부의장에 혜일 스님을 선출했다. 교육원장 법안 스님, 총무부원장 성오 스님, 법규위원장 혜주 스님, 총무원 집행부 부장들 인사건을 처리했다. 원로의원 선출건과 예산안은 차기로 이월했다.
 
총무원장 호명 스님은 "물리적 충돌 등 불상사 없이 총무원청사를 수복해 기쁘다. 빠른 시일내 종무행정을 정상화하겠다"고 했다.

편백운 전 원장은 지난 3월 14일 제136차 중앙종회에서 불신임 결의됐다. 원로회의의 불신임안 인준, 호법원의 총무원장당선무효 결정에도 불복해 총무원장사를 점거 폐쇄해왔다.

법원의 가처분결정이 있던 18일에는 임의로 중앙종회를 구성해 '총무원장불신임안 무효'를 선언하기도 했다.

태고종단 사상 최초로 불신임 당한 편백운 전 원장은 서울중앙지방법원 가처분 결정 하루만인 19일 총무원장 집무실을 총무원장 호명 스님에게 내줬다
태고종단 사상 최초로 불신임 당한 편백운 전 원장은 서울중앙지방법원 가처분 결정 하루만인 19일 총무원장 집무실을 총무원장 호명 스님에게 내줬다

 

법원은 18일 편백운 전 원장의 총무원청사 점거와 '한국불교신문' 발행 등 종무 방해 행위 일체를 금지하는 결정을 내렸다. 이를 어길 경우 총무원장 호명 스님에게 1회당 100만원씩 물게 했다.

편백운 전 원장의 총무원 청사 퇴거로 태고종 분규는 봉합 국면에 접어들었다. 이미 법원이 수차례 총무원장 호명 스님 선출 정당성과 지위를 인정한 만큼, 남은 재판에서 편백운 전 원장에 유리한 판결이 나올 가능성은 희박하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내로남불 2019-12-24 11:24:36
호명스님측도 정리해야 할 중들이 많습니다.
이점 명심하여 이끌어 주시길 바랍니다.
절간에서 고기굽고 술마시고 나가서는 점퍼나 쓰봉(체육복)입고 담배피고 지집질하고 못된것들이 늘호명스님 곁에 있음을 명심하십시요.
지금까지 외부 청소 하셨다면 지금부터 내부 집안청소 하십시요.

안녕 히. 가십시요 2019-12-23 08:45:00
사람은 물러날때와 나아갈. 때를 잘 안다면
지혜로운 사람이고.
편백운 전 총 무원장님 잘 물러 나셨어요
패자는 개끗하게 진것에대한 승복도. 할줄 알아야겠죠
화이팅
힘내세요

태고종이 부러운 조계종도 2019-12-19 19:49:56
태고종은 적주비구를 척결하는데 성공했네요
경찰 검찰 법원도 적주비구에게 준엄한 심판을 내렸고요.
이제 한국불교 개혁장자 종단은 태고종과 선학원입니다.
조계종은 언제쯤 적주비구를 몰아낼수 있을지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