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불교음악원 제4기 불교합창아카데미 개강
조계종 불교음악원 제4기 불교합창아카데미 개강
  • 서현욱 기자
  • 승인 2021.02.22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종 불교음악원(원장 박범훈)은 3월 3일 오후1시 봉은사 내 보우당 에서내 불교음악원에서 4기 불교합창아카데미 개강식을 갖는다.

개강식에는 조계종 문화부장 오심스님 등 여러 귀빈과 지도위원들이 참석해 축하할 예정이다.

불교합창아카데미는 각 분야의 최고 권위자들이 지도위원을 맡아 춤과, 노래, 무용, 뮤지컬 등을 아우르는 체계적인 교육을 실시한다.

‘붓다’,‘보현행원송’등의 찬불가를 작곡한 박범훈(불교음악원 원장)을 필두로 김성녀(국립창극단 예술감독) 유희성(한국뮤지컬협회 이사장)이 창극, 뮤지컬 등의 형식을 갖춘 찬불가 교육을 담당한다. 율동에 필요한 안무는 한국무용에는 강미숙(한량무 이수자)이 지도하고 민요의 실체는 박애리(중요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이수자), 최수정(중요무형문화제 제57호 경기민요 이수자) 등의 명창이 지도한다. 신작찬불가는 박범훈 원장과 박천지 지휘자 등, 찬불가를 작곡한 작곡자가 직접 지도한다.

수강생은 총30명이다. 3월 3일부터 32주, 총 8개월 동안 매주 오후 1시 수요일부터 불교음악원에서 수업이 진행된다.

불교음악원은 “개강식은 정부 방역지침을 철저하게 따라서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 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