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노약자 등은 가정서 신행활동"
조계종 "노약자 등은 가정서 신행활동"
  • 조현성 기자
  • 승인 2020.07.08 15:4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광륵사 등 코로나19 확대에 산하 사찰로 공문
한국불교종단협의회(회장 원행 스님, 조계종 총무원장)가 불기2564년 부처님오신날 연등회 행사를 5월 23일 봉행하기로 했다.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은 5월 30일로 변경했다. 더불어 종단협의회 소속 종단의 1만 5천여 개 사찰은 4월 30일부터 한달 간 '코로나 극복과 치유를 위한 기도정진'을 봉행키로 했다. 이 기도정진은 5월 30일 회향할 예정이다.

 

광주 광륵사 등 사찰 코로나19 발생 확산에 대한불교조계종이 대응 지침을 산하 사찰로 알렸다.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총무원장 원행 스님)은 '코로나19 확산방지와 대응을 위한 지침'을 3일 각급 사찰로 발송했다.

조계종은 ▷각 사찰 소임자 1명 방역담당자 지정 의심증상자 발생시 지역보건소 연락 등 방역 협력체제 구축 ▷사찰 상근자 의심증상시 즉시 격리 또는 퇴근조치 ▷신도 방문자 등 고열자의 사찰 출입 금지 조치 후 지역보건소 연락 등을 당부했다.

법회 등에서는 ▷신도 참배객의 마스크 착용 안내 및 발열·기침 등 증상유무 확인 ▷역학조사 대비 참석자 명단과 연락처 관리 ▷1m 이상 개인 간격 유지 및 행사 시 야외 공간 적극 활용 ▷공양간 음수대 등 시설 운영 중단하고 떡 과일 생수 등으로 대체 ▷실내공간 개방해 환기상태 유지 ▷방석과 법요집 등 공용물품 사용 자제 ▷법회 전후 실내공간 소독 방역 ▷발열·기침 등 의심 증상 신도나 면역력이 약한 노약자, 기저질환이 있는 신도들은 법회에 참석하지 않고 가정에서의 신행활동 권고 등을 지시했다.

또 ▷상주 대중은 하루 2회(오전, 오후) 체온 측정 ▷대중 공용물품 사용 최소화 및 불가피한 공용물품(그릇, 수저 등) 수시 살균 소독 ▷접촉 잦은 문고리나 손잡이, 난간 등 수시 소독 ▷사찰 상주대중 공양 시 개인간격 최대한 유지 등을 권했다.

조계종 총무원은 "최근 특정 종단에 소속되지 않은 사찰(광륵사)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해라 사회적으로 사찰에 대한 코로나 확산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사찰에서는 '코로나19 확산방지와 대응을 위한 지침'을 숙지 준수해 철저한 방역과 예방에 힘써달라"고 했다.

정부는 8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 교회의 정규 예배 외 모든 소규모 모임과 행사사와 식사 제공 등을 금지한다"고 발표했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승철 2020-07-11 09:25:52
대구 침산동에 있는 도심 포교당 운영하실 분 찾습니다. 법당 창건후 사정이 생겨 운영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일체 법당시설 완비되어 있으니, 월세 30만원만 부담하시고, 포교당 운영해보실분 연락주세요...또는 불자들 모임장소 등, 불자들을 위한 공간으로도 활용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현장 합장> 010959292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