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태종 구인사, 부처님오신날 봉축등 점등
천태종 구인사, 부처님오신날 봉축등 점등
  • 조현성 기자
  • 승인 2020.05.26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설법보전, 코로나19 극복 기원도
사진=천태종
사진=천태종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을 축하하는 천태종 총본산 구인사 봉축 점등법요식이 25일 오후 7시 구인사 설법보전에서 종정 도용 스님, 총무원장 문덕 스님, 종의회의장 도원 스님, 감사원장 진덕 스님 등 종단 대덕스님과 류한우 단양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봉행됐다.

천태종 종정 도용 스님은 점등법어를 통해 “내가 밝힌 작은 등불 하나가  어둠 속에 절망하는 이들에게 희망의 등불 되며, 두려움과 불안에 떠는 생명에게 따스한 온정의 손길이 되어 서로가 서로를 비추어 바른길을 손잡고 나아가 더 큰 광명으로 함께 하기를 지극한 마음으로 기도한다”고 했다.

스님은 “혼탁한 시대를 맑히고 밝혀 국태민안과 세계평화 이루어 청정 불국토를 염원하는 정성과 발원을 담은 등불을 밝혀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총무원장 문덕 스님은 점등사를 통해서 “모든 불자들이 부처님 오신 뜻을 새기며, 꺼지지 않는 등불처럼 밝은 마음으로 정진하는 삶을 이어 가기를 바란다. 한 사람의 등불이 두 사람에게 전해지고 두 사람의 등불이 열 사람에게 전해지며 온 우주를 밝히면, 마침내 일승의 큰 진리가 법계를 가득 채우게 될 것”이라고 했다.

동참 대중은 감사원장 진덕 스님이 대표로 봉독한 발원문을 통해 “불조의 혜명을 받들어 억조창생 구제중생 성취를 위한 마음으로 발원하니, 코로나19 병마를 하루속히 극복하고 경제 불황과 각종 재해가 종식되어 모든 생명이 건강하고 복되게 살 수 있도록 청정한 일심을 견고히 지켜주기를 부처님 전에 기원합니다”라고 발원했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