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허학 연구·정립을 위한 외연 확장 세미나
탄허학 연구·정립을 위한 외연 확장 세미나
  • 이창윤 기자
  • 승인 2019.11.18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한암·탄허학술상 첫 시상도

한국불교학회(회장 김성철)는 탄허불교문화재단, 금강선원, 한암문도회, 월정사와 함께 ‘탄허학 정립을 위한 외연의 확장’을 주제로 11월 29일 오후 1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국제회의장에서 ‘추계 특별 세미나’를 개최한다.

석길암 동국대 교수를 좌장으로 진행될 이날 세미나에서는 △화엄학과 정역학의 비교종교학적 고찰 - 한국학의 새 지평과 탄허학의 확충(문광·동국대/김은영·동국대) △청대의 학문 특징과 탄허의 원융론적 가치(자현·중앙승가대/성청환·동국대) △탄허 스님의 유가적 경세사상(이원석·동국대/이재수·동국대) △탄허 노장학 천의(서대원·충북대/김영진·동국대) △탄허 택성의 선 이해 관점 - 삼분법 사유 틀의 시사점과 한계(조영미·동국대/이병욱·고려대) 등 주제발표와 논평이 있을 예정이다.

한국불교학회는 탄허불교문화재단, 금강선원, 월정사는 세미나에 앞서 한암, 탄허 두 스님의 학덕을 기리고 가르침을 계승하고자 제정한 ‘제1회 한암·탄허학술상 시상식’을 개최한다.

김성철 한국불교학회장은 “세대, 이념, 계층 간 갈등이 점차 깊어지고 있는 지금 우리 사회에 사제이신 두 분 큰스님께서 가르치신 원융과 화해의 정신이 우리 사회에 널리 보급될 때 지금의 갈등은 새 시대의 문을 열기 위한 산통으로 승화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이 기사는 제휴매체인 <불교저널>에도 실렸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budjn2009@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