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 시도에 편백운 "조폭이다" 호들갑
구인 시도에 편백운 "조폭이다" 호들갑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9.08.05 16:32
  • 댓글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명 상진 스님 조폭승려 동원" 주장도...규정부 초심원에 곧 공소


한국불교태고종 편백운 전 총무원장이 새 집행부 규정부 소환에 불응하고 있다. 편백운 전 원장은 <한국불교신문>을 통해 총무원장 호명 스님과 청련사 상진 스님이 조폭승려를 동원했다고 음해했다. 편백운 전 원장은 강제구인을 시도하러 총무원청사를 찾은 새 집행부 스님들을 ‘정체불명의 조폭 같은 승려’라고 했다.

한국불교태고종 제27대 총무원 규정부(부장 법해 스님)은 지난 5일 서울 수송동 임시 총무원사에서 전국 시·도교구종무원 규정국장 회의를 개최했다. 회의에는 10여 곳의 시·도교구종무원 규정국장들이 동참했다.

이날 회의는 총무원사 불법점유 및 해종행위로 편백운 전 원장 등 13명이 3차 소환을 불응한 데 따른 것으로, 총무원사 불법점유 해종행위자 소환조사 및 구종법회 참가자 해종행위에 대한 징계 집행 예정 안건 등을 의결했다.

회의 후, 규정부는 정당한 사유 없이 3회 이상 소환에 불응한 편백운 전 원장의 강제구인을 집행했다. 편백운 전 원장 측은 셔터를 내리는 등 총무원사를 폐쇄하고 소환에 불응했다.

규정부는 물리적 충돌을 우려해서 편백운 전 원장과 해종행위자들에게 재차 소환 안내를 한 후 철수했다. 규정부는 편백운 전 원장 외 해종행위자 13명을 대상으로 초심원에 공소를 제기할 예정이다.

▲ 편백운 전 원장이 발행인인 <한국불교신문>의 보도 갈무리


편백운 전 원장은 자신이 발행인으로 있는 <한국불교신문>을 통해 총무원장 호명 스님과 상진 스님이 “정체불명의 조폭 같은 승려”를 동원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태고종 규정부장 법해 스님은 “정당한 종법 절차에 따른 강제 구인장 집행인 만큼 종단 사태에 대한 종도들의 바른 이해가 필요하다”고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O1O 21406567카톡 sinyo 2019-08-14 19:31:47
O1O 21406567카톡 sinyong567 복제폰팝니다


#스파이앱 #복제폰 #쌍둥이폰팝니다 #카톡해킹 #카톡복구 #카카오톡복구

#카카오톡해킹 #위치추적 #실시간위치추적 #핸드폰도청 #핸드폰해킹

#스마트폰도청 #스마트폰복제 #쌍둥이폰판매 #IT흥신소 #인터넷흥신소

#심부름센터 #스파이앱판매 #스파이앱팝니다☎ O1O 21406567☞카톡 sinyong567


가출한아내 딸. 불륜이 의심되는 배우자 애인. 그들의 사생활과 위치를 알고싶으면 전화주세요
전화번호만 알고있으면 됩니다 O1O 21406567카톡 siny

거울 앞에서 2019-08-11 19:46:48
거울은 보고 사시나본데
내면도 들여다 보고 사세요.

쓰레기가 보이면 분리수거 하시고~

쓰레기가 좋다면 어쩔수 없겠지만. .

태고종은 순수해! 2019-08-11 19:43:42
왜~~나만갖구 구래!

머리 민거 이용해서 신도들 먹어 치우는 마구니들 보다는 그래도
낫잖아요!

스님은 아니시길 기도합니다 2019-08-09 23:19:49
일반인이시길 기도합니다

수행하시는분같은데 2019-08-09 23:18:42
징하다 징해
두발손발 다들었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