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구인 시도에 편백운 "조폭이다" 호들갑
"호명 상진 스님 조폭승려 동원" 주장도...규정부 초심원에 곧 공소
2019년 08월 05일 (월) 16:32:09 조현성 기자 cetana@gmail.com
   
 


한국불교태고종 편백운 전 총무원장이 새 집행부 규정부 소환에 불응하고 있다. 편백운 전 원장은 <한국불교신문>을 통해 총무원장 호명 스님과 청련사 상진 스님이 조폭승려를 동원했다고 음해했다. 편백운 전 원장은 강제구인을 시도하러 총무원청사를 찾은 새 집행부 스님들을 ‘정체불명의 조폭 같은 승려’라고 했다.

한국불교태고종 제27대 총무원 규정부(부장 법해 스님)은 지난 5일 서울 수송동 임시 총무원사에서 전국 시·도교구종무원 규정국장 회의를 개최했다. 회의에는 10여 곳의 시·도교구종무원 규정국장들이 동참했다.

이날 회의는 총무원사 불법점유 및 해종행위로 편백운 전 원장 등 13명이 3차 소환을 불응한 데 따른 것으로, 총무원사 불법점유 해종행위자 소환조사 및 구종법회 참가자 해종행위에 대한 징계 집행 예정 안건 등을 의결했다.

회의 후, 규정부는 정당한 사유 없이 3회 이상 소환에 불응한 편백운 전 원장의 강제구인을 집행했다. 편백운 전 원장 측은 셔터를 내리는 등 총무원사를 폐쇄하고 소환에 불응했다.

규정부는 물리적 충돌을 우려해서 편백운 전 원장과 해종행위자들에게 재차 소환 안내를 한 후 철수했다. 규정부는 편백운 전 원장 외 해종행위자 13명을 대상으로 초심원에 공소를 제기할 예정이다.

   
▲ 편백운 전 원장이 발행인인 <한국불교신문>의 보도 갈무리


편백운 전 원장은 자신이 발행인으로 있는 <한국불교신문>을 통해 총무원장 호명 스님과 상진 스님이 “정체불명의 조폭 같은 승려”를 동원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태고종 규정부장 법해 스님은 “정당한 종법 절차에 따른 강제 구인장 집행인 만큼 종단 사태에 대한 종도들의 바른 이해가 필요하다”고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기사입력시간 : 2019-08-05 16:32:09]  
[최종수정시간 : 2019-08-05 17:15:38]  

   
기사 댓글 8
전체보기
  • O1O 21406567카톡 sinyo 2019-08-14 19:31:47

    O1O 21406567카톡 sinyong567 복제폰팝니다


    #스파이앱 #복제폰 #쌍둥이폰팝니다 #카톡해킹 #카톡복구 #카카오톡복구

    #카카오톡해킹 #위치추적 #실시간위치추적 #핸드폰도청 #핸드폰해킹

    #스마트폰도청 #스마트폰복제 #쌍둥이폰판매 #IT흥신소 #인터넷흥신소

    #심부름센터 #스파이앱판매 #스파이앱팝니다☎ O1O 21406567☞카톡 sinyong567


    가출한아내 딸. 불륜이 의심되는 배우자 애인. 그들의 사생활과 위치를 알고싶으면 전화주세요
    전화번호만 알고있으면 됩니다 O1O 21406567카톡 siny신고 | 삭제

    • 태고종은 순수해! 2019-08-11 19:43:42

      왜~~나만갖구 구래!

      머리 민거 이용해서 신도들 먹어 치우는 마구니들 보다는 그래도
      낫잖아요!신고 | 삭제

      • 고자변호인 2019-08-09 15:34:53

        얘~얘~ 뭐니 조선족이니? 괜찮은거냐? 뭘 써놓은 거여. 사투리도 아닌데. 혀가 짧은거냐?ㅋㅋㅋㅋ 그래도 글까지 이렇게 쓰면되냐. 깜놀랬다 ㅋㅋ 아 개웃기네신고 | 삭제

        • 불자 변호사 2019-08-09 09:14:08

          완전 똑같구만 펀하고 박 군해하고
          탄액 당했는데 버티기나 철없이
          안물러나고 있는거는 같다보면 되고
          남여 관계도 비슷허고 아차!
          최 숭씰이가 있었지! 조력자
          펀과 같이 많이챙긴사람 월 거시기
          이사람이 최숭씰 허고 똑떨어지고
          그리고 문꼬리 3인
          성*하고 2명은 말하고싶지도안고
          이게 뭔 추태냐~ 즈그들집 아니라고
          결정났음 나와라 추하게 버티다가
          누구랑 똑같이 빵간다.신고 | 삭제

          • 구역질고소각 2019-08-08 18:04:29

            왜 넌 보신탕 먹을거잖아. ㅎ 내가 나이가 많아도 니들보단 훨씬 오래 살거란다.니들 한명한명 늙어서 죽는거 보고도 남아.신고 | 삭제

            • 꾸웩 2019-08-06 18:28:15

              쓰레기 같은 기자야. 휴가 갔었냐. 한동안 조용하다 했다. 그 실력으로 어디 딴데 갔겠냐 ㅋㅋ 적폐 떠드는 새퀴들 은 전 집행부에서도 그러고 뭐야 본인들 정체성이 꾸정물에 더럽혀진게 안보여? 인격이 5년에 한번씩 바뀌나? 여기 붙었다 저기 붙어다 간신 밑 ㅇㅇ도 아니고 스캔들이나 조사하라잖아 ㅋ하여간 부끄러운걸 몰라.신고 | 삭제

              • 늑대가 흰양탈을 쓰고 있는절 의 2019-08-06 00:18:53

                편백운의 전철을 밟을 불교 적폐들
                파계승 위정자들 양심 없는 기생충등등
                싸그리 절간에서 내신고 | 삭제

                • 한심 2019-08-05 20:39:12

                  정당한 법집행을 조폭동원이라니 ㅠㅠ신고 | 삭제

                  최근 인기기사
                  해인사 주지에 현응 스님 추천..
                  태고종 호명 총무원장 "비구니 스
                  BBS불교방송 선상신 사장 ‘사면
                  “한일 정치인 대립 양변 여의고…
                  선상신 “불교방송 사장 재임 뜻
                  국회도 템플스테이 이중 지원 문제
                  [법응 스님] 구두선 국태민안
                  봉선사 9월 6일, 송광사 9월
                  아산 보문선원 ‘큰법당’ 편액
                  [부고] 태고종 전 종회의장 자월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