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광 총장 “대학평가 성과 후원자 덕분”
보광 총장 “대학평가 성과 후원자 덕분”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6.09.23 18:09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대, 1억 이상 기부자 모아 ‘동국아너소사이어티’ 출범
▲ 사진=동국대

동국대(총장 보광 한태식)는 22일 그랜드앰배서더호텔에서 ‘동국아너소사이어티’ 출범식을 개최했다. ‘동국아너소사이어티’는 누적 기부금액 1억원 이상 개인기부자들의 모임으로, 회원간 네트워크 구축과 예우 강화를 위해 설립됐다.

행사에는 조계종 원로의원 인환 스님, 불국사 회주 성타 스님(동국대 이사), 박준형 신라교역 회장, 이창규 DK메디칼솔루션 회장 등 기부자 20여 명과 이사장 자광 스님, 보광 총장 등이 참석했다.

이사장 자광 스님은 치사에서 “기부금을 헛되이 쓰지 않고 동국대를 일류대학과 견줄 수 있는 수준으로 만들겠다. 이를 위해서라도 기부를 아끼지 말아 달라”고 했다.

보광 총장은 환영사에서 “최근 각종 대학평가에서 역대 최고 성과를 거둔 것은 이 자리를 빛내준 후원자들 덕분이다. 동국아너소사이어티 회원들에게 다양하고 품격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고 했다.

동국대는 ‘동국아너소사이어티’ 회원에게 각종 포럼과 문화 프로그램 등 혜택을 제공한다.  회원들은 학생들을 위한 특별강연 및 나눔 봉사를 통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할 예정이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딱하다 보광 2016-10-02 14:27:10
애쓴다

개돼지 2016-09-23 18:51:34
최근의 어떤 각종 대학평가에서 역대최고 성과를 거두었을까? Qs 평가하나가 살짝 올랐을 뿐인데. QS 평가는 공신력 문제로 영국의 더 타임즈도 더이상 함께하지 않는 평가일뿐인데.. 자신을 스스로 객관적으로 보지 못하는 이가 대학을 어찌 이끌고 가려나. 기부금도 100억이상 줄었는데 말은 참 번드르르 하다. 돈을 걷고 싶거든 사람들의 마음을 얻어라. 마음을 얻고 싶거든 , 비전을 보이고 신뢰를 얻어라. 지금 어느 동문, 어느 스님이 학교에 돈내려고 하겠는가. 그러니 돈낼 스님들도 경주로 몰려가지. 딱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