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해미국제성지 기반 관광자원화 박차
​​​​​​​서산시, 해미국제성지 기반 관광자원화 박차
  • 운판(雲版)
  • 승인 2023.06.0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교투명성센터 뉴스레터 Vol.22
인천 '건축왕' 종교단체에 오피스텔 증여…재산 숨겼나
명성교회 세습반대 목회자, 교단 의사결정서 배제됐다




서산시, '해미국제성지 기반 내포문화유산 관광자원화' 박차

공적 재원으로 특정종교시설이 확장되는 상황들, 그리고 공적 공간에서 종교 옹호 발언이 튀어나오는 상황들이 계속 되고 있습니다.

이 두가지 상황에 대한 칼럼이 비슷한 시기에 나왔다는건 정치와 종교의 관계에 대한 위기감도 동시에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는 거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이 와중에 서산시는 몇년째 종교편향 논란을 빚고 있는 해미국제성지에 대한 관광자원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관련 기사 보기

· 서산시, '해미국제성지 기반 내포문화유산 관광자원화' 박차

· 모든 공공영역에서 종교시설 철거해야

· 종교차별금지법을 제정해야 한다





인천 '건축왕' 종교단체에 오피스텔 증여…재산 숨겼나

종교단체를 활용한 재산은닉과 탈세, 우회증여 등은 어제 오늘의 일은 아닙니다.

문제는 그 과정에서 재산을 헌납한 해당 종교인 뿐만 아니라 비종교인도 피해를 본다는 사실입니다.

전세사기 문제가 전국을 떠들썩하게 하는 가운데 인천의 건축왕이 문제의 오피스텔을 실체가 모호한 종교단체에 증여했다는 의혹은 이런 면에서 종교가 사회에 미치는 또 다른 차원의 해악의 단면을 보여줍니다.

관련기사

· [자막뉴스] 인천 '건축왕' 종교단체에 오피스텔 증여…재산 숨겼나

· 십오조 클럽' 운영, '헌금왕' 뽑고 시상한 그루밍 성폭력 목사…매달 인센티브만 5000만 원

· 박성민, 기부금품법 개정안 발의…"기부금 관리 투명성 제공"

서산시, '해미국제성지 기반 내포문화유산 관광자원화' 박차

공적 재원으로 특정종교시설이 확장되는 상황들, 그리고 공적 공간에서 종교 옹호 발언이 튀어나오는 상황들이 계속 되고 있습니다.

이 두가지 상황에 대한 칼럼이 비슷한 시기에 나왔다는건 정치와 종교의 관계에 대한 위기감도 동시에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는 거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이 와중에 서산시는 몇년째 종교편향 논란을 빚고 있는 해미국제성지에 대한 관광자원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관련 기사 보기

· 서산시, '해미국제성지 기반 내포문화유산 관광자원화' 박차

· 모든 공공영역에서 종교시설 철거해야

· 종교차별금지법을 제정해야 한다

인천 '건축왕' 종교단체에 오피스텔 증여…재산 숨겼나

종교단체를 활용한 재산은닉과 탈세, 우회증여 등은 어제 오늘의 일은 아닙니다.

문제는 그 과정에서 재산을 헌납한 해당 종교인 뿐만 아니라 비종교인도 피해를 본다는 사실입니다.

전세사기 문제가 전국을 떠들썩하게 하는 가운데 인천의 건축왕이 문제의 오피스텔을 실체가 모호한 종교단체에 증여했다는 의혹은 이런 면에서 종교가 사회에 미치는 또 다른 차원의 해악의 단면을 보여줍니다.

관련기사

· [자막뉴스] 인천 '건축왕' 종교단체에 오피스텔 증여…재산 숨겼나

· 십오조 클럽' 운영, '헌금왕' 뽑고 시상한 그루밍 성폭력 목사…매달 인센티브만 5000만 원

· 박성민, 기부금품법 개정안 발의…"기부금 관리 투명성 제공"





서산시, '해미국제성지 기반 내포문화유산 관광자원화' 박차

공적 재원으로 특정종교시설이 확장되는 상황들, 그리고 공적 공간에서 종교 옹호 발언이 튀어나오는 상황들이 계속 되고 있습니다.

이 두가지 상황에 대한 칼럼이 비슷한 시기에 나왔다는건 정치와 종교의 관계에 대한 위기감도 동시에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는 거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이 와중에 서산시는 몇년째 종교편향 논란을 빚고 있는 해미국제성지에 대한 관광자원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관련 기사 보기

· 서산시, '해미국제성지 기반 내포문화유산 관광자원화' 박차

· 모든 공공영역에서 종교시설 철거해야

· 종교차별금지법을 제정해야 한다





인천 '건축왕' 종교단체에 오피스텔 증여…재산 숨겼나

종교단체를 활용한 재산은닉과 탈세, 우회증여 등은 어제 오늘의 일은 아닙니다.

문제는 그 과정에서 재산을 헌납한 해당 종교인 뿐만 아니라 비종교인도 피해를 본다는 사실입니다.

전세사기 문제가 전국을 떠들썩하게 하는 가운데 인천의 건축왕이 문제의 오피스텔을 실체가 모호한 종교단체에 증여했다는 의혹은 이런 면에서 종교가 사회에 미치는 또 다른 차원의 해악의 단면을 보여줍니다.

관련기사

· [자막뉴스] 인천 '건축왕' 종교단체에 오피스텔 증여…재산 숨겼나

· 십오조 클럽' 운영, '헌금왕' 뽑고 시상한 그루밍 성폭력 목사…매달 인센티브만 5000만 원

· 박성민, 기부금품법 개정안 발의…"기부금 관리 투명성 제공"

명성교회 세습반대 목회자, 교단 의사결정서 배제됐다

예장통합은 명성교회세습보위교단을 자처하고 나섰습니다. 아예 총회장소를 명성교회로 정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세습반대의사를 냈다는 이유로 일부 목사와 장로를 총대의원에서 배제하기까지 했습니다.

"親명성"의 교단으로 탈바꿈하려는 시도라고 밖에는 볼 수 없겠죠.

관련기사

· "명성교회 세습반대 목회자, 교단 의사결정서 배제됐다"

· '세습금지' 결의한 곳에서 폐기?... '명성'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

· "명성교회서 총회 개최? 치유·회복 아닌 더 깊은 갈등·상처 남길 것'"

 

주목 할 기사 보기

· 재개발구역 내 사찰 쫓겨날 판

· 법원, ‘천안 예수상’ 투자 피해자에 5억 배상 판결

· 천안서 벌어진 최악의 기독교 사기극

· [기성 2신] 미자립교회 위한 ‘목회자 이중직’ 끝내 부결

· [김경율 칼럼] 누이 좋고 매부 좋고…문화재관람료에 관한 웃픈 이야기

종교투명성센터는 정기적으로 종교와 관련한 주목할 만한 뉴스를 뉴스레터로 보내고 있습니다.

운판은 이 뉴스레터가 함께 볼 가치가 있다고 판단하여 운판에 전재하고 있습니다.

종교투명성센터의 활동에 더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종교투명성센터 rtck@daum.net 전화: 02-6927-2503 팩스:02-6455-2503

도로명주소: 서울 중구 동호로24길 27-17 3F (장충동2가, 우리함께빌딩)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11길 16 대형빌딩 4층
  • 대표전화 : (02) 734-7336
  • 팩스 : (02) 6280-25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 대표 : 이석만
  •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법인명 : 불교닷컴
  • 제호 : 불교닷컴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18-04-05
  • 발행일 : 2006-01-21
  • 발행인 : 이석만
  • 편집인 : 이석만
  • 불교닷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불교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