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 前차관·조계사 주지 등 고발 "사적 이익에 혈세 투입했나"

종교투명성센터·내부고발자, 25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 제출

  • 의리 2019-04-30 17:45:37

    내용을 황모씨가 다움직였나보넹 젖댓네 ㅋㅋ 짜슥 구속돼야 정신 번쩍 ^^ㅎㅎ신고 | 삭제

    • 글쎄요 2019-04-29 12:59:21

      막상 ㅈㅅ 출두시키려 하면 스님 신도들 수백 수천명 동원하여 ㅈㅅ처소로 향하는 입구를 막고 마치 자한당 xx들 국회입구 봉쇄하듯 경찰관 검찰관 진입 막을려고 이중삼중 봉쇄하지 않을까 걱정되네요신고 | 삭제

      • 맞습니다 2019-04-29 08:58:53

        동대문 종로에서 길막아가며 요란스럽게 등밝히고 행진하는 것보다
        범계적폐 세력을 구속 실형 시키는게
        불자들이 진정으로 바라고 새상에 자비와 평화를 주는 일입니다신고 | 삭제

        • 불자 2019-04-29 08:56:57

          ㅈㅅ 검찰출두 구치소로 구속 이것이 올해 촤고의 봉축행사입니다신고 | 삭제

          • 오리지널 불자 2019-04-28 17:43:39

            종교 투쟁 좋은데..당신네 말로만 시민 시민 하며 단체 대표라 하는데, 단체는 지들끼리 짜먹고 만들고, 가짜 땡중 10살 속인 노승 데려다 보시금 받아 쳐 먹고, 받아 먹은거 재정 보고 안하는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여..본인 들 부터 투명해 져라...나이드신 노 보살님들 돈 그만 쳐 먹어라신고 | 삭제

            • 답정너 2019-04-26 17:39:15

              조계종?...주로 오리를 많이 해먹어서 무조건 오리발 내민다...신고 | 삭제

              • 불자 2019-04-26 11:55:43

                여러분들이 무너져가는 한국불교를 살리는 마지막 보루이십니다.
                범계세력들이 해종세력이다 외부세력이다 온갖 비방과 험담을 할지라도
                여러분들의 신심과 원력으로 범계세력 무너지고 한국불교 다시 일어설 겁니다.신고 | 삭제

                • 천인공노 2019-04-26 02:21:13

                  템플돈은 누구 쌈짓돈 처럼 썼던거 아닐까?
                  조사해보면 기가찰 일이 아마 하나둘이 아닐껄..
                  리베이트조로 많이들 갔다 바친 거 같은데
                  국민혈세를 기준없이 지 개인조직 관리, 충성심
                  경쟁 정치자금 등 온갖 나뿐데는 다 썼을거 같여..
                  옛끼 죽일놈 이제 드디어 과보가 시작되는거 같다.신고 | 삭제

                  • 외국인 전용 템플 건물은 외국인 2019-04-25 23:17:17

                    조계사 외국인 전용 템플 건물에서 외국인이 아닌사람은 다 나와죠.
                    특히 2층 조계사 종무원들이 갈곳이 없어 또아리틀고 앉아 있는 50명 책상 빼도
                    조계사는 국고보조금 부정수급!
                    근데 갈데는 있고.신고 | 삭제

                     1 
                    최근 인기기사
                    현응 스님 "한국 불교의 꿈 계속
                    열 넘는데 '넷'뿐이라 우기는 편
                    친일 총장 이사 많은 대학? 동국
                    4130% 초과 달성시킨 백초월
                    원행 총무원장, 기획실장에 삼혜,
                    중앙종회의원 보궐 선거 5명 후보
                    [전문]덕숭총림 방장 달하스님 기
                    “불교학 연구에 작은 보탬 되고파
                    [전문] 조계종 진제 종정 기해년
                    풍수 메카니즘을 잃어버린 완도향교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