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자, 학생, 국회의원도 "이기흥 사퇴하라" 왜?

쇼트트렉 전 코치 성폭행 혐의 사건으로 다시 주목 받는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 마니교주같은 크리스천아~ 2019-01-17 09:52:57

    신약성경을 교묘하게 자신의 탄생설화와 연계시키고 예수의 쌍둥이 동생의 화신이 자기라며.....
    기독교도 같기도 하고 아니기도 한듯한 긴가밍가, 동양에와선 불교와 유교까지 지멋대로 갖다붙여 10세까지 울궈먹던 종교가 마니교다.
    어디 그럴싸하게 윤회설 짖어대며 개독새끼가 여길 기웃거리냐?
    휴거설까지 짖어대는 것을 보니 똘마니에게 단단히 홀린 사이비구만.신고 | 삭제

    • wldbs 2019-01-16 19:07:53

      자승에 자자만들어도 지겹다 언제쯤자승그림자들이 사라질까 어이쿠웬수 동대까지 말아먹으려고 작정했나 저런깡패두목같이생긴 사람을 대학깊숙히 심어놓고 그다음은 어쩌려고신고 | 삭제

      • 크리스천아~ 2019-01-15 11:22:15

        뭔 개소린 진 모르겠으나.....
        홍수와 성경과 무슨 관계냐?
        멍충아~
        기원전 4000년경에 대홍수가 있었던 것은 역사적인 사실이다.
        느그 조상인 서양과 오리엔트 지방에서는 물을 다스릴 능력이 없어
        다 물에 바져 죽은 것이고~
        동양의 우임금은 치수를 잘해 인간을 구했단다.....
        너는 조로아스터교는 아냐?
        니들 구약성경의 원조인 조로아스터교(배화교)는 아냐?
        니들 창세기가 바로 그 배화교의 창세기다.
        바벨탑 짓던 노예로 있다가, 바빌론유수 때 페르시아왕의 은덕으로 노예해방되며 가지고 간 종교가 바로 배화교 창세기다.
        아냐?신고 | 삭제

        • 적폐무리 2019-01-14 18:24:13

          이제 불교계 비리는 놀랍지도 않지
          중이 권력에 빌붙어 재산이나 불리고 여자나 밝히면서 입으로 불경만 나불거리면 언제까지 미혹한 신도들이 속아줄성 싶은게냐
          느그들 망할날이 멀지 않았으니신고 | 삭제

          • 노파심 2019-01-14 15:42:08

            벗에게 술을 권하는 것은 좋은 감정의 공유를 위해서지만
            넘치면 독이되고.. 제자도 여러번 꾸짖으면 스승의 가르침이
            잔소리가 된다

            하물며 남에게 자신의 관점과 다르다는 이유로 육두문자를
            하고 얼굴없는 비난과 멸시를 즐겨쓴다면 자타를 괴롭힐뿐,

            나와 남이 같은 관점에 서 있어 서로 긍정함은 짧은 시간으로
            남들은 나의 안목과 인연이 닿기 전이거나 혹은 후가 대부분 입니다

            가르침도,배움도,권유함도,이것을 넘어서면 상대를 상하게 할뿐 아니라
            자신도 다치게 합니다
            화가 난다고 그화를 남에게 넘겨준다면 안될 말이지요.()신고 | 삭제

            • 참 좋은징조다. 2019-01-14 10:53:58

              이제 이판에 휴거까지 들먹이는 사이비 개독까지
              판을 치는 구나~
              추천한 것들은 또 뭐하는 것들인가?신고 | 삭제

              • 불교교단 안에도 것아~ 2019-01-14 10:51:46

                뭐 말이라고 뱉으면 다 말이냐?
                껀수만 나오면 교단과 연계시켜 되먹지 않은 상상이나 퍼뜨리고~
                니 애비와는 어렸을 때부터 평생 폐쇄된 공간에서 살았는데......
                니 애비가 너에게 뭔짓을 했는지 알게 뭐냐?
                응?
                요즘 상좌스님 한명 모시기(?)가 얼마나 어려운데 개만도 못한 말을 함부로 짖어대냐?
                너 니애비에게 당한 것이나 까발려봐라~
                니애비가 너에게 어떻게 했냐?신고 | 삭제

                • 다커마~ 2019-01-13 14:01:27

                  니가 한 짓의 결가물이다.
                  벼라별 자칭 부처님 법을 통달 했다고 생각하는 떨거지들과~
                  타 종교인까지 이판에 들어와 추천수 받고 좋댄다~
                  체육회장 끌어 내려면 좋겠지?
                  아마 그자리에 개독이 들어 앉겠지...
                  니들이 바라는 대로 될 것 같긴하다만~
                  이미 너는 순수성을 가장 한 탈마저 벗겨진 상태다.
                  그렇게 팔아먹던 명진이나 설조는 요즘 뭐한다냐?
                  조용하다.신고 | 삭제

                  • 국민응원적극참영하자 2019-01-12 01:39:14

                    국민 여러분 심석희선수 청와대 국민 청원합시다 국민 응원합시다!!!

                    조재범 코치를 강력처벌해주세요 국민청원 2019년 1월 11일 현재 25만명입니다

                    국민 여러분 대한민국 딸들과 여자들을 위하여 적극 참여합시다!!!

                    국민 여러분 대한민국 여자들도 남자들도 성노리개가 아닙니다 미투운동 적극합시다

                    국민 여러분 심석희 선수의 대단한 정의와 용기를 적극 응원합시다 미투운동 적극합시다!!!


                    인터넷 검색창에서 -- 청와대 국민청원 -- 검색해서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들어가

                    조재범 코치를 강력처벌해주세요 검색해서 국민청원신고 | 삭제

                    • 불교교단 안에도 2019-01-11 10:26:33

                      불교교단도 체육이랑 비슷하지 않나요?
                      행자입문 때부터 수계 사미사미니 비구비구니 될때까지
                      은사스님 영향이 절대적
                      일반불자 출입이 제한된 폐쇄적 공간
                      은사와 상좌 단둘만 있을수밖에 없는 공간
                      은사에 밉보이면 교단에서 퇴출될수 밖에 없는 구조
                      이런 곳이라면 성폭력등 일상적인 폭력에 노출될수 밖에 없겠죠신고 | 삭제

                       1 | 2 
                      최근 인기기사
                      통도사 차기 주지 누가 거론되나?
                      자승 전 원장 측근들 동국대 이사
                      (종합) 태고종, 이번엔 원로의원
                      태고종 혜초 종정이 편백운 대신
                      “아는 사람 중 내가 가장 학교를
                      기자에 "xxx 찢는다" 협박한
                      [설조 스님 단식일기⑥] 立春少葉
                      [기고] 성열 스님, 안타깝습니다
                      감사원 "미륵사지석탑 원형과 다르
                      동국대 경주병원 신축건물 착공식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