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붓쿄대에 보광 총장 논문표절 고발

동국대 대학원총학생회장 명의 고발장 제출…붓교대 “보광 총장 논문 원본 없다”

  • 뽀강총장 2016-05-25 17:34:27

    동국대 정상화 하루빨리 돌아올 수 있다면야! 표절씨 쉬지 말구 잘 까 주소!신고 | 삭제

    • 혜의 2016-05-25 15:28:10

      조계종 권승들
      자신의 추접스런 삶은 망각한 것 같고
      권력욕만 채운 것 같습니다.신고 | 삭제

      • 깡통총장 2016-05-24 22:08:46

        뽀강이 표절 까면 깔수록 깡통신고 | 삭제

        • 졸업생동문 2016-05-23 12:11:39

          일본이 선진국인줄 착각했다
          보광 총장이 문제의 논문표절 장본인인데 총장 명의공문아니면 수령하지 않겠단다ㅉㅉㅉ
          일본 불교대학도 완전히 타락했었고 지금도 타락이 진행중이라느 증거다
          스님들 대상으로 혹시라도 박사학위 장사하는 것은 아닐까 ㅋㅋㅋ신고 | 삭제

          • 도반 2016-05-20 15:29:41

            현재까지 밝혀진 진실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대학원총학이 제시한 검증보고서만을 봤을 때 상당부분 표절로 의심되는 부분이 있어 보입니다. 지루한 논쟁은 동국대를 똥대로 만드는 지름길입니다.

            보광스님이 직접 나서서 박사논문과 원홍지, 혜곡, 안계현박사 논문과의 차이점을 명확해 해명하는 길밖에 없습니다. 해명을 미루거나 안한다면 못하는 거고, 표절을 소고란히 인정하는 겁니다.신고 | 삭제

            • ㅇㅇㅇ 2016-05-20 13:47:28

              스님들은왜 하나같이무조건 버티면 된다고 생각하는지 성월주지하고 막상막하네 스님들이란원래 고집세고 안하무인이 주특기인가 이정도되면 물러나야되는거아닌가 정말불쌍한 승려들이여신고 | 삭제

              • 충심 2016-05-20 13:08:44

                보광스님의 결단만이 동국대를 제자리로 돌려놓을 수 있습니다. 지도자란 앞으로 나설 때도 중요하지만 더욱 물러날 때를 잘 선택해야 합니다. 자리를 지키는 것 보다 내려놓는 것이 모두를 구하는 일 아니겠습니까. 대신 나서 표절 해명하느라 급급하고, 고작 교수회비 안 걷어 주겠다며 교수회 압박하는 것이 총장 지키고 학교를 위한 일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 말고 제대로 된 쓴소리 경청하십시요.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사퇴하면 용퇴로 기억될 겁니다.신고 | 삭제

                • 사필귀정 2016-05-20 10:30:12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보면 아예 욕심내지 않고 평범한 수행자로 살았다면
                  이지경까지는 오지 않았을 텐데.
                  아니 그 에게는 여러차례 덜 망신당하는 선택의 기회가 있었다고 본다.
                  그런데 그는 그 기회의 순간을 외면하고 또 외면해 온 것은 아닌지.신고 | 삭제

                   1 
                  최근 인기기사
                  해인사 주지에 현응 스님 추천..
                  태고종 호명 총무원장 "비구니 스
                  BBS불교방송 선상신 사장 ‘사면
                  “한일 정치인 대립 양변 여의고…
                  선상신 “불교방송 사장 재임 뜻
                  국회도 템플스테이 이중 지원 문제
                  [법응 스님] 구두선 국태민안
                  봉선사 9월 6일, 송광사 9월
                  아산 보문선원 ‘큰법당’ 편액
                  [부고] 태고종 전 종회의장 자월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