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무원장 찾아갔지만 끝내 제적원 제출

법보선원 송담 스님 등 임원 전원, 19일 오전 용주사에 접수…탈종 잇따를 수도

  • 지나다 2014-10-02 20:43:53

    어떻게 통솔해 돈으로는 막히는곳은 막아도 믿음으로는 안되지신고 | 삭제

    • 어이상실 2014-09-19 17:21:48

      총무원장스님이 큰스님을 찾아간 순간에도...
      용주사에서는 선거전 노래처럼 이야기하던 '문중화합'을 뒤로한채 전리품(사찰)빼앗기가 진행중이다. 문중화합의 의미는 결국 뜻이다른 사람은 다 몰아내고 내편들과 나눠먹기 였다는 말인가?

      '참회' 라는 말을 어찌 이리 쉽게 할 수 있지?
      일단, '참회' '화합' 등에 대한 뜻은 알고 계신지 궁금하네요.신고 | 삭제

      • 가만히 있으라 2014-09-19 15:51:13

        특히나 전강문도와 친분이 있는 수좌들은 고민이 크겠다
        참선을 하신분치고 전강문도와 관련이 없는 분도 거의 없을 텐데
        항차 어찌해야 될것인가?
        일차적으로는 종단역사를 면밀히 관찰하면서
        조계종이 어디로 가는 가를 잘 살펴야할것이다
        다른 나라의 예도 참조할만하면 해야 할것이다
        무엇보다 어떤 결정을 내릴때 우리의 부족한점도 점검해야할것이다
        그리고 시기.흐름을 잘타야한다고도 본다

        .
        그런 차원에서 용화사 어르신의 판단은 주효했던것 같다
        거의 모든 조건을 충족했다고도 본다
        다만 조계종의 전체 역사를 어찌 알고있었는가는 나로서는 알 수없다
        사실 조계종은 돈되는 땅 빼앗기의 역사일뿐이다
        그러니 돈이 계속 생산될것이구...절대 목숨바쳐 빼앗은 땅을 놓지 못할것이다
        예컨데 석굴암이나 해인사 장경각같은데서 항차 무궁무진하게 돈은 생산되어 나올것이다
        절대 조계종은 망하지 않는다
        그러기에 무상하지않다 탐욕마저도 무상하지 않다 절대 무상하지 않을것이다
        마치 세간처럼 말이다
        혹 불교가 망하거나 교단이 사라질수는 있어도 세간을 사라지지 않을것이다

        조계종은 돈이되는 세간이다 탐욕이 저절로 망하지는 않는다 절대 망할수가 없다 불교교단은 사라진다 하더라도 말이다
        조계종은 돈이되는 세간이다 절대 망할수가 없다 불교교단과 가르침은 사라진다 하더라도 말이다


        조계종은 돈이되는 세간이다 절대 망할수가 없다 역설적이게도 그래서 해탈할수가없다
        더욱더 그겄대ㅜㄴ에 문중으로 구속시키고 계급으로 구속시킬수있는것이다
        먹고살려면 돼지가 되거나 노예가 되는 것은 정한 이치아닐가?

        돈이되니 가만히 있으라 돈줄테니 노예가 되거라 문중의 개가 되거라 문화재를 청소하고 다듬어라신고 | 삭제

        • 증려승 ! 2014-09-19 14:40:16

          언제 증 가슴에 품고 중노릇 했는가
          계급장 떼고 정진했지
          정진만 잘하면 천하가 다 증명 하는데
          가는 사람 붙잡지 말고
          있는 사람이나 잘 챙겨야지 안 그렇습니까 !
          대장부가 허망한 이름에 얽메이면 쓰나
          누구던지 떠날때는 멋있게 떠나야지 군더더기 없게
          이런 게송이 생각납니다
          지금까지 말한것 다 군더더기
          오늘 일을 묻는가
          달이 일천강에 비치리라

          밥이 없는가 절이 없는가
          부처님 경전 있지 조사 어록 있지 도반 있지
          뭐가 부족한게 있는가
          깨끗한것도 불이요 더러운 것도 법이요 맛 없는것도 승인데
          쯔쯔 피곤한데 잠이나 자야 겠네 !신고 | 삭제

          • 혜능 2014-09-19 14:24:40

            1961년, 5.16군사혁명이 일어난 다음 해인 1962년에 정부의 도음을 받아 문교부에 통합종단으로 등록을 필하고 출범했다. 따라서 조계종은 선종도 아니요 교종도 아닌, 참으로 이상한 교단으로 출범하여 오늘에 이르렀다. 조계종은 지난 50년 동안, 자신의 정체성을 확립하지 못한 가운데 종치적인 부면만 신장하여 기형적인 면모를 과시해 나왔다.
            용화선원이 탈종을 선언한 이번 기회에, 사자상승제를 기틀로 하는 참신한 선종을 하나 창종했으면 어떨까 싶은 생각이 든다. 문자 그대로 조계산의 혜능법문을 계승하는 참다운 선종을 하나 창종하여 한국불교의 진면모를 보였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신고 | 삭제

            • 일락처 2014-09-19 13:58:31

              출가나 산문을 나가는 것, 모두 자신의 판단이다.
              스스로 조계종 종문을 열고 들어 왔으면 종문을 나감도 스스로다.

              수행자는 매사를 스스로하며, 매끄럽게 단 번에 끝내야 한다.

              과정이 수직을 벗어나면 구차해 지는 것이 현상이다.
              취모검의 검광을 기대하건만!
              찬 겨울에 맞서는 나무는 낙엽마저도 밑에 두지 말아야 한다.

              이번 탈종사태에 대중이 공감하면서도 흔연히 일어서지 않는 것은
              어딘지, 무엇인가 답답함을 느끼기 때문이라는 생각을 해본다.

              금 비늘을 한 물고기가 그물을 벗어나면 무슨 먹이로 살아가야 합니까?
              현 시대의 복잡한 불교와 종단사 그리고 현실을 모른다면, 바쁜 것도 핑계다.
              대해를 단박에 들이킬 수 없다면 차라리 그냥 보는 것이 좋다.

              오늘의 현상이 일 년 후 즈음해서는 어떠한 모양일까?신고 | 삭제

              • 참내 2014-09-19 13:58:14

                나가라고 등미는건 아니지만

                그냥 보고 있는거죠~ 나가야 자신이 또 다른데 찝적거리기 쉬우니까

                그냥 내 마음에 안들면... 누구든... 내보내겠지... 망할 총무원(장)신고 | 삭제

                • 법좋아들 하셨으니 ^^ 2014-09-19 13:53:17

                  눈 뜨고 산다는게 수치스러웠던 작년 조계가의 굴욕 스런 그림들!!
                  불자가 된것을 스님께 공양한것을 치떨려 해야했던 거듭되는 부폐의 노골화 현장들!!
                  2014년 가을 ! 우리는 한국조계종 탈종 공고가 약사여래의 감로와 같이
                  구역질 나던 불신을 치유하고 있습니다 기름 한방울 안나는 대한민국에서
                  신도들의 불전과 기도비 제사비 등등 시주금으로
                  사통팔달 자가용 달리며 이미 떠나신 스님 뵙겠다 오가는 스님??? 기본 !! 기본이
                  안되어 있는 것 아닙니까?? 수행가풍이 다른 법!! 법을 보여주신 법보선원 전
                  스님과 신도님께 공경의 예를 표합니다신고 | 삭제

                  • 행정서사 2014-09-19 12:48:55

                    다음에는 다시 찾아 갈 필요 없이
                    그냥 내용증명으로 용주사 종무소, 주지 앞으로 발송하면 된다.신고 | 삭제

                    • 서광 이놈아. 2014-09-19 11:54:08

                      송담. 경보..
                      니 친구냐?
                      비판을 하더라도
                      존칭을 써가면서 해라.
                      한국불교의 큰 어른 스님들이시다.
                      싹빠가지 없는 놈.신고 | 삭제

                       1 | 2 
                      최근 인기기사
                      통도사 주지 추천 6월께..."방
                      감로수 로열티 회사 감사는 은정재
                      욕설 갑질 논란 진각종 회정 총인
                      경찰, 하이트진로음료 압수수색…자
                      문재인 정부, 최순실 안종범 지시
                      심원섭 지부장 등 노조집행부 자택
                      전도사 황교안의 '합장 논란'..
                      진각종 회정 총인 퇴진 임박?
                      마하마야 페스티벌 장소 변경 “우
                      “미국·영국·독일도 종교인·종교단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