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이 통일” 법타 스님 은해사 조실 추대
“밥이 통일” 법타 스님 은해사 조실 추대
  • 서현욱 기자
  • 승인 2021.02.24 13:0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박물관장 돈명 스님은 회주로 추대
주지 덕관 스님 진산 고불식도
문중 행사로 간소화, 경비는 불우이웃돕기 후원
26일 은해사 조실에 추대되는 조계종 원로의원 법타 스님.
26일 은해사 조실에 추대되는 조계종 원로의원 법타 스님.

“밥이 통일”이라는 신념으로 남북불교 교류의 최전선에서 활동한 법타 스님이 은해사 조실에 추대된다. 아울러 은해사 박물관장 돈명 스님이 회주에 추대되고, 덕관 스님이 주지에 취임한다. 

조계종 제10교구본사 은해사는 ‘중화 법타 대종사 조실 추대 및 돈명 스님 회주 추대, 법우 덕관 은해사 주지 진산 고불식'을 26일 오후 2시 경내 육화원에서 봉행한다.

이날 조실 추대식과 주지 진산 고불식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예방과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 그리고 조계종단의 방역지침에 따라 ‘문중 행사’로 간소하게 치를 예정이다.

이에 따라 은해사는 내빈 초청 등을 자제하고, 화환도 사절한다고 밝혔다. 은해사는 행사를 간소화하면서 경비를 불우이웃돕기에 후원할 예정이다.

법타 스님은수행과 포교의 두 바퀴 수레를 끌며, 남북불교 교류와 통일운동, 북한불교 전문가로 활동한 불교계에서 남다른 이력으로 유명하다. 남북불교 교류의 물꼬를 튼 ‘통일운동가’이며, 불교계 북한불교 교류 분야의 선구자이다. 또 조계종 최고의결기구인 원로회의 의원이자 종단 수행력의 상징인 대종사이다. 월남전에 참전해 백마부대 백마사 등 10개의 법당을 군부대에 세웠다. 철마다 안거 수행에 빠지지 않는다. 때문에 ‘이사무애’한 스님으로 유명하다.

법타 스님은 1989년 평양에서 열린 세계청년학생제전에 참가하면서 남북분단 이후 승려로서 처음으로 북한 땅을 밟았다. 조국평화통일불교협회를 설립하고, 1997년 북한 황해남도에 '금강국수' 공장을, 2006년에는 평양에 '금강빵' 공장을 열어 남북불교 교류의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했다. 이후 30여년 간 100여 차례나 북한을 방문, 평양·개성·금강산·묘향산 등지의 지역사찰을 찾아 북한불교를 조사했다.

때문에 법타 스님은 북한불교 전문가이자, 북한의 유일한 불교종단 격인 ‘조선불교도연맹’과 깊은 신뢰를 쌓아왔다. 6·25전쟁 시기에 불에 탄 금강산 신계사 복원 등에 발 벗고 나섰고, 북한사찰의 단청 불사도 지원했다.

스님은 통일운동과 함께 남북교류의 경험을 살려 동국대 대학원 북한학과에서 ‘북한 조선불교도연맹 연구’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법타 스님은 1967년 법주사에서 추담 스님을 은사로 사미계를, 1967년 해인사에서 자운 스님을 계사로 비구계를 수지하고, 1974년 일타 스님에게 건당했다. 스님은 1974년 동국대 인도철학과를 졸업 후 1976년 동 대학원 인도철학과에서 석사 학위를, 미국 미조리주 Clayton 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동국대학교 정각원장을 역임했다. 월남전에 참전해 백마부대 백마사를 창건하는 등 각 군(軍)에 10여개의 법당을 세웠다. 조계종 총무부장, 동국대 정각원장, 은해사 주지와 회주를 지냈다. 현재 (사)평화통일불교협회장, 조계종 원로의원이다.

26일 은해사 주지 진산 고불식을 하는 새 주지 덕관 스님.
26일 은해사 주지 진산 고불식을 하는 새 주지 덕관 스님.

이날 주지 법우 덕관 스님의 진산 고불식도 봉행한다. 새 주지 덕관 스님은 지난 1월 15일 경내 육화원에서 주지 후보 선출을 위한 산중총회에서 선출됐다.

덕관 스님은 금정 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청하 스님을 계사로 1992년 사미계, 1996년 구족계를 수지했다. 은해사 회주로 추대되는 돈명 스님의 법상좌이다. 스님은 총무원 재무국장과 감사국장 등을 지냈다. 충주 미륵세계사 주지, 강화 보문사 주지, 중앙선거관리위원, 제17대 중앙종회의원, 불굴사 주지 등을 역임했다. 

덕관 스님 임기는 2021년 3월 5일부터 2025년 3월 4일까지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 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종무소 2021-02-25 01:35:38
재판관은 "실제 공사금액에 대해서는 이면계약까지 작성하고 나중에 허위 정산서류를 만들어 제출한 것은 관할 관청을 속이기 위한 적극적인 방법이다. 전체적으로 사기범행으로 인정이 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