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언론 탄압 즉각 중단해야
불교언론 탄압 즉각 중단해야
  • 불교저널
  • 승인 2021.01.22 17:1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원이 1월 15일 환영할 만한 판결을 내렸다. <불교닷컴>과 <불교포커스> 두 신문이 국가정보원과 결탁했다거나 국정원 프락치라는 조계종과 기관지 <불교신문>의 주장과 보도가 허위라는 것이다. 법원은 조계종과 <불교신문>이 함께 두 매체에 각 3000만 원씩 배상하라고 판결했다.

정·관계 로비 의혹으로 물의를 빚은 은인표 씨와 전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 스님이 특별한 관계라고 보도한 것을 빌미로 두 매체를 해종언론으로 규정한 지 1900일 만의 일이다.

법원은 “조계종과 <<불교신문>>의 문제 제기는 객관적이거나 합리적인 근거에 의한 것이 아니라 현저히 상당성을 잃은 비판”이라고 지적하고, “두 매체를 해종언론으로 규정해 취재 활동을 막는 등 조직적으로 대응해 언론의 자유를 침해했다.”고 판단했다.

조계종의 언론탄압에 대한 판단이 나온 만큼 조계종은 출입, 취재, 광고, 접속, 접촉을 금지한 이른바 5금 조치를 철회하고, 관련자에 대한 조사와 재발방지를 위한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다.


※ 이 기사는 제휴매체인 <불교저널>에도 실렸습니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역시 청정정법언론~~ 2021-01-23 17:53:39
역시 청정정법언론 다운 감로수같은 청정정법 사자후 칼럼이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