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당대표 만난 원행 스님 “상생의 정치” 강조
이낙연 당대표 만난 원행 스님 “상생의 정치” 강조
  • 서현욱 기자
  • 승인 2021.01.07 11:15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신년인사 예방서 환담, 이 대표 "성숙한 공동체 의식 절실"
이낙연 대불어민주당 대표가 5일 조계종 총무원을 신년 인사차 방문하고, 총무원장 원행 스님과 환담을 나눴다. (사진=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불어민주당 대표가 5일 조계종 총무원을 신년 인사차 방문하고, 총무원장 원행 스님과 환담을 나눴다. (사진=더불어민주당)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에게 “국민화합과 상생의 정치”를 강조했다.

원행 스님은 지난 5일 신년인사차 예방한 이낙연 대표와 환담을 나눴다. 이 대표가 조계종을 찾은 것은 지난해 9월 이후 4개월 만이다.

이낙연 대표는 “새해를 맞아 먼저 신년 인사를 드리러 왔다”며 “지난해 모범적으로 코로나 방역에 협조해준 조계종단에 깊은 감사 인사를 드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총무원장 스님께서 신축년 신년사에서 강조하신 것처럼 우리 사회는 현재 ‘성숙한 공동체 의식’이 무엇보다 절실하다”며 “국민들의 마음이 여러 갈래로 나눠져 있는 안타까운 현 상황에서 총무원장 스님의 소중한 가르침을 잘 새기겠다”고 했다.

이에 원행 스님은 “코로나 환란에도 불교계에서 아직까지 공식적으로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다”며 “조금이나마 불교가 사회에 보탬이 되고 국민들에게 위로를 전해줄 수 있어 다행”이라고 했다.

불교계 현안 해결에 힘써준 이 대표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 원행 스님은 “앞으로도 국민 화합과 상생을 위한 정치를 펼쳐 달라.”고 덕담을 건넸다.

이낙연 대표 예방 자리에는 중앙종회의장 정문 스님, 총무원 총무부장 금곡 스님, 기획실장 삼혜 스님, 사회부장 성공 스님, 주윤식 중앙신도회장 등이 배석했다. 오영훈 당 대표 비서실장, 허영 대변인 등도 함께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 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승복 2021-01-12 14:48:50
두루마기면 충분하지,언제부턴가 법회때나 의식때 입던 장삼을 법당 밖에서 시도 때도 없이 입기 시작하더라.
그때를 보면,
종단이 범계 권승들로 판을 치고 청정 수행가풍에서에서 벗어나니 신성한 법복인 장삼이나 가사등 손에는 염주까지 남의눈을 혼란게 하는구나..ㅉㅉ

홍어젖깔 2021-01-09 19:44:45
원행스님 만남집 매달갖고간 국민세금
반납하세요

라도 시계 2021-01-08 00:55:12
ㅋㅋ 원장 라도것들만 총무원에 들인다하더니 낙연도 라도인디 참말로 거시기하구만.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