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음종, 주민센터·어린이집 등에 마스크 지원
관음종, 주민센터·어린이집 등에 마스크 지원
  • 이창윤 기자
  • 승인 2020.09.25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음종(총무원장 홍파)이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하자며 지역주민에 마스크를 지원했다.

관음종은 9월 17일 총본산 서울 낙산묘각사에서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전달식을 가졌다. 관음종은 이날 마스크 1만 2500장을 숭인1·2동 주민센터와 종단이 수탁 운영하고 있는 어린이집, 종단 산하 사찰에 전달했다.

이날 전달한 마스크는 양주 대원정사가 수해 복구와 코로나19 지원을 위해 써달라며 기탁한 300만 원에 종단과 관음종복지재단이 더한 700만 원으로 마련됐다.

전달식에서 김동준 숭인2동주민센터장은 “형편이 어려워 마스크를 구하지 못한 관내 어르신과 저소득 주민 등 소외주민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마스크를 전달한 홍파 스님은 “코로나19 사태 확산으로 취약계층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독거노인과 한부모 가정, 저소득 가정 등 마스크를 구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 이 기사는 제휴매체인 <불교저널>에도 실렸습니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