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성흥사, 범어사 주지 경선 스님 중재로 정상화
창원 성흥사, 범어사 주지 경선 스님 중재로 정상화
  • 김원행 기자
  • 승인 2020.07.18 20:38
  • 댓글 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선 스님 직접그려 만든 부채 50개 신도들에 선물

 

제14교구 범어사 주지 경선 스님(사진 왼쪽), 성흥사 주지 영환 스님(가운데), 이종구회장이 대웅전에서 사찰 정상화를 논의 중이다.
제14교구 범어사 주지 경선 스님(사진 왼쪽), 성흥사 주지 영환 스님(가운데), 이종구회장이 대웅전에서 사찰 정상화를 논의 중이다.

 

창원 성흥사가 주지 논란 28일 만에 정상화 됐다. 제14교구 범어사 주지 경선 스님의 적극 대처와 중재, 신도회의 양보가 낳은 결과다.

 18일 오후 범어사 주지 경선 스님, 성흥사 주지 영환 스님, 이종구 신도회장은 성흥사 대웅전에서 '성흥사 인수인계 합의사항'에 날인했다.

 경선 스님은 합의 후 대웅전 계단에서 신도들에게 "비 온 후에 땅이 굳는 법"이라며 신도들을 위로했다. 스님은 "무더위에 고생 많았다"며 직접그려 만든 부채 50개를 신도들에게 보시했다.

 한편 성흥사는 신라 흥덕왕 8년(833년)에 창건됐다. 성흥사 대웅전은 경남유형문화재 152호다. 전 주지 성법(性法) 스님이 신도회와 함께 일주문을 비롯해 나한전·칠성각·요사채 등을 세웠다. 절 옆에는 수령 600년 이상으로 추정되는 느티나무가 있으며 계곡 물이 맑아 여름철 피서객들이 많이 찾는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성흥사 2020-08-01 12:07:12
아무쪼록 청정사찰로 거듭나는 진통의 과정이라고 봅니다 요 ㅎ
더위에 모두들 조심하시고 코로나조심하시고 모두들 화이팅

이승철 2020-07-26 20:41:52
대구 침산동에 있는 도심 법당(포교당) 운영해보실 스님을 찾습니다.
법당 시설 후 점안불사만 올리고, 개원불사도 올리지 못한 채,
급한 사정으로 본찰로 복귀하게 되었습니다.
삼존불 및 일체의 법당시설이 완비되어 있으니,
공심으로 포교당 운영에 뜻이 있는 스님은 연락주세요.

혹은 대구지역 불자들의 모임장소나 사무실 등...
지역 불자들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되어도 좋겠습니다.

- 보증금 500만/월 30만 (33평/공양간포함)
- 시설권리금 : 거저 드리다시피 넘겨드립니다.
- 아니면... 월세 30만원만 부담하시고, 운영하셔도 좋습니다.

<열린선원...현장 합장> 010-9592-9288
* 기도중에는 전화를 못받을 수가 있습니다. 문자 남기시면 연락드리겠습니다.

처사 2020-07-24 07:04:22
스님은 풀만 먹어서 마스크 안써도 되나? 입에서 코로나 나올라

이종우 2020-07-23 14:22:59
신도회장
모자 벗어.
법당에서 뭐 하는겨

불자신도 2020-07-22 00:52:06
호법부와 범어사는 왜 주지 박탈을 하지않고 3개월 이란 시간을 또 주는지요?
그동안 또 비리가 안 터지란 법 있는지요?
각서 쓰라고 하니 분신한다는 말에 3개월 준겁니까?
3개월 안해주면 분신이라 참 기가 찹니다. 무슨 나라 구하고 종단을 위해서 분신도 아니고
중이 욕심 채운다고 분신하면 그래 옛다 3개월 해라
무슨 코미디도 아니고 불자를 우롱 하는겁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