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취한 30대 조계사에서 방화 대웅전 외벽 일부 훼손
술취한 30대 조계사에서 방화 대웅전 외벽 일부 훼손
  • 이혜조
  • 승인 2020.06.19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에 그을린 조계사 대웅전 뒤 외벽 (사진=서울소방재난본부 제공)
불에 그을린 조계사 대웅전 뒤 외벽 (사진=서울소방재난본부 제공)

술에 취해 조계사 대웅전 주변에 불을 질러 벽화 일부를 훼손한 혐의로 A(35)씨가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A씨는 19일 오전2시께 조계사 대웅전 뒤편에서 휘발성 물질로 자신의 가방에 불을 붙였다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장에서 붙잡혔다.

대웅전 외벽 일부도 그을려졌다.

A씨를 제포한 종로경찰서는 정확한 범행 동기와 피해상황을 수사 중이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dasan258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