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인사, 추모음악회 등으로 기도법회 취소
해인사, 추모음악회 등으로 기도법회 취소
  • 김원행 기자
  • 승인 2020.06.05 09:05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모음악회에 임영웅, 영탁 등 유명 트롯 가수들 출연 예정

 

해인사가 6일 오후 1시에 봉행예정이던 중봉 마애약사불 기도법회를 추모음악회와 수륙대재진행 관계로 취소했다.

 해인사는 기도법회 취소와 관련, 공지문을 통해 "해인가족 여러분, 건강하고 행복한 모습으로 다음 7월 달 중봉 마애 약사기도에 만날 것을 기약합니다."라고 덧붙였다.

 해인사는 6일 오후 7시 30분 경내 선림원 앞 특설무대에서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 정동원 등 트롯 가수들과 '잊지 말아요'를 부른 중년의 백지영, 노사연 등을 초청해 추모음악회를 연다.

 해인사는 추모음악회 관련 안내문을 통해 "한국전쟁 희생자를 추모하는 뜻이 기본이며, 코로나로 인해 힘드신 국민들을 위로하고 격려하는 뜻을 담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해인사는 최근 수도권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자체와 보건소 등의 적극적 참여와 지원 하에 900석만을 갖추고, 한국전쟁 참전 주한외교사절과 참전 유공자 가족 등 사전 초청자만 추모음악회에 입장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공자 2020-06-10 04:21:09
불교는 평등 종교인데 해인사 주지는
초대한 비싼 외제차만 타고 온 사람만
입장하게 하여 공연관람하게 하였다.
해인사에서 수륙제라고 생쇼하고
현충일에 공연을 하다니.....,미친거아냐
잘난척하는 주지, 총무에게 욕이 다 나온다.

행사 2020-06-07 19:42:22
뭔가 잘못된간다
부처님오신날 행사 이상해 졌는데
말사는 죽을 맛인데
행사라 말사죽어나네

공무원이 불쌍.. 2020-06-05 18:16:16
방호복은 안입겠지만...

우리나라는 선거를 치뤄냈으니...

음악회가 선거 수준은 아닌데 ...

유공자분들ㄹ

힐링하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