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수의 길지
풍수의 길지
  • 김규순
  • 승인 2020.05.28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재] 풍수란무엇인가 11
우면산_배부른 소가 졸고 있는 모양의 산. 서초동은 소의 여물을 만드는 풀을 쌓아 놓은 지명이니 부자동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우면산_배부른 소가 졸고 있는 모양의 산. 서초동은 소의 여물을 만드는 풀을 쌓아 놓은 지명이니 부자동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어떤 땅이 길지인가?

지기의 소응을 받아 사람이 부귀해지고 자손이 번성하는 땅을 말한다.

구례 운조루_금구몰니형의 명당. 금 거북이가 진흙 속에 숨은 명당이니 부자가 되는 땅이다. 실제로 운조루를 지을 때 땅 속에서 거북돌을 캐내었고, 이 돌은 1987년에 도난 당했다.
구례 운조루_금구몰니형의 명당. 금 거북이가 진흙 속에 숨은 명당이니 부자가 되는 땅이다. 실제로 운조루를 지을 때 땅 속에서 거북돌을 캐내었고, 이 돌은 1987년에 도난 당했다.

 

길지의 조건은 무엇인가?

지기는 흙을 통하여 운행하고, 지형에 기인하며, 형세에 따라 머물고, 용을 따라 모이며, 살아있는 것에 응한다.

그렇다면, 생기가 흐를 수 있는 양명하고 미세하며 단단한 땅이 있는 곳, 나무줄기에서 뻗어나간 가지처럼 기가 흐르다가 머물 수 있는 능선이 끝나는 지형, 능선이 조밀하게 모여 장풍이 잘되는 곳, 초목과 생물이 조화롭게 살고 있는 땅을 말하는 것이다.   

구례 곡전재_금환낙지형의 명당이라고 하나 그 징험이 밝혀지지 않았음. 금반지 모양으로 둥글게 공간을 만들었다. 금반지의 주인이 옥녀이므로 자손번성의 땅이다.
구례 곡전재_금환낙지형의 명당이라고 하나 그 징험이 밝혀지지 않았음. 금반지 모양으로 둥글게 공간을 만들었다. 금반지의 주인이 옥녀이므로 자손번성의 땅이다.

 

길지 지형은 어떻게 생겼나?

길지의 지형은 거시적으로는 형세를 관찰해야 하고 미시적으로는 지형을 파악해야 한다. 거시적이든 미시적이든 산과 물이 모이는 지형의 장소가 길지이다. 풍수학에서는 물형론 또는 형국론이라고 하여 생물에 빗대어 지형을 표현한다. 길지를 둘러싼 산의 형세를 표현한 용어로 닭이 알을 품는 모양(금계포란형), 봉황이 날아오는 모양(비봉귀소형), 떼 지어 나는 기러기 모양(비안형), 춤추는 학 모양(무학형), 하늘을 나는 용 모양(비룡상천형), 뒤를 돌아보는 용(회룡고조형), 여의주를 다투는 다섯 마리 용(오룡쟁주형) 등이 있다. 미시적으로 길지의 지형을 표현한 것으로 반쯤 핀 꽃봉오리 속의 씨방과 같아서 꽃잎이 안쪽으로 모여들어야 한다거나, 뱀이 새알을 삼킨 것처럼 볼록한 부분이라던가, 나뭇가지에 달린 열매처럼 생긴 지형이 길지이다. 지형을 표현하는 용어로는 소가 누워있는 모양(와우형), 꿩이 대가리를 처박고 숨은 모양(복치형), 호랑이가 엎드린 모양(복호형), 제비둥지형(연소형), 넓은 들에 기러기가 앉은 모양(평사낙안형), 금가락지가 떨어진 모양(금환낙지형), 용머리 모양(용두형), 용꼬리 모양(용미형), 지네모양(오공형), 거북꼬리형(구미형), 뱀머리 모양(사두형), 배형(행주형), 금으로 만든 상 모양(금반형), 엎어놓은 솥 모양(복부형), 붓 모양(필형), 반쯤 핀 연꽃 모양(연화반개형) 등이 있다. 주변에 풍수지형에서 유래된 지명이 많다. 선배 풍수사들이나 선지식인들이 지명에 풍수를 반영해 놓았다. 우면산, 계명산, 계족산, 용두산, 무학산, 비봉산, 문필봉, 천마봉, 아미산, 연화산, 옥녀봉, 신선봉 등 특히 산이름에 풍수지명이 많은데 이는 산이 땅의 주인으로 본 산악숭배사상에 기인한다.

장성 민씨할머니묘_김 온의 배우자로  울산김씨가문을 중흥시킨 여흥민씨 할머니이다. 이 분의 후손은 호남에서 가장 현달한 가문으로 하서 김인후를 배출한 명문가이다.
장성 민씨할머니묘_김 온의 배우자로 울산김씨가문을 중흥시킨 여흥민씨 할머니이다. 이 분의 후손은 호남에서 가장 현달한 가문으로 하서 김인후를 배출한 명문가이다.

 

이러한 땅이 길지가 되는 필요충분조건으로 풍수지리 외에 생업, 좋은 이웃, 가까운 곳에 수려한 자연 등 네 요소를 갖추어야 한다.

주실마을문필봉_영양 주실마을은 한집 건너 한집씩  박사가 배출된 한양조씨 집성촌이다. 사람들은 주실마을의 안산이 균형잡힌 문필봉 덕으로 믿고 있다. 주실마을은 행주형 풍수지형을 지명으로 사용했다.
주실마을문필봉_영양 주실마을은 한집 건너 한집씩 박사가 배출된 한양조씨 집성촌이다. 사람들은 주실마을의 안산이 균형잡힌 문필봉 덕으로 믿고 있다. 주실마을은 행주형 풍수지형을 지명으로 사용했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