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행 스님 등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 보건복지부 방문
원행 스님 등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 보건복지부 방문
  • 이석만 기자
  • 승인 2020.05.22 10:1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왼쪽부터 원불교 오도철 교정원장, 천주교 김희중 대주교, 천도교 송범두 교령, 보건복지부 장관 박능후,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 유교 손진우 성균관장, 질병관리본부장 정은경

[뉴스렙] 보건복지부는 지난 21일 오후 3시부터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에서 종교계를 대표해 코로나19를 대응 중인 보건복지부를 방문해 감사와 격려의 뜻을 전하며 현 상황에 대한 인식을 공감하고 협력 의지를 공유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국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수고가 많았던 보건복지부 직원 및 지원 인력들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이 자리에는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과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이 참석했다.

종지협 대표의장 원행 스님은 “박능후 장관님 이하 모든 직원들, 질병관리본부 그리고 많은 의료진들에게 종교계를 대표해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되어 모든 국민이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이번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국민은 물론 종교계를 비롯한 사회 각계각층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가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해 우리 모두가 함께 노력해온 성과가 헛되지 않도록, 앞으로도 그간처럼 종교계의 성숙한 의식과 협조를 통해 생활 속 거리 두기와 방역에 적극 동참해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사스, 메르스 등 많은 감염병을 겪어봤지만 코로나19는 굉장히 다른 감염병으로 큰 도전이고 위기이다. 하지만 이 위기를 온 국민이 힘을 합쳐 극복하는 모습을 보면서 자부심을 느꼈다”고 전했다.

또 “종교 지도자들께서 많은 사람들에게 큰 힘이 되는 정신적 지주가 되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넘어야 할 산이 많겠지만 방역 당국도 최선을 다해서 국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생색은 그만... 2020-05-22 11:42:11
안그래도 바쁘신분들인데,
뭐 홍삼이라도 챙겨 가셨나요?

종교지도자면 목사도 있죠?
신천지 문제에 왜 침묵 하는지...
부디 종교에서 사이비 척결하는데 신경쓰시길..

방호복 입고 땀흘 리는것 안스럽고
거기서 무너지면 안되는데...

원행스님은 자숙도 못 하고
감투 쓴게 있으니
그러나 챙피라는걸 아실 려나.

회장직 다른분께 넘기심이 마땅하네요.

행정학 박사스님.

참고로
명예박사좀 그만 남발해주세요.
은사이신 월주스님이 박사가 아니라서 명예박사 주셨을까?
후원금 많이 내신 순으로 박사증 남발하시는것 같아서요.

그게 무슨 소용 이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