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해인사 산문 폐쇄...3월1일까지
'코로나19' 해인사 산문 폐쇄...3월1일까지
  • 김원행 기자
  • 승인 2020.02.22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인사가 전국 사찰 중 처음으로 산문을 폐쇄했다.

22일 해인사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한시적으로 산문폐쇄 조치를 취했다.

 해인사는 다음달 1일까지 가야산과 해인사를 출입하는 모든 차량과 사람에 대해 한시적으로 출입을 통제하는 산문폐쇄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 기간에 해인사와 산내암자, 부속기관에서 봉행하는 기도와 법회 등 대중이 모이는 모든 종교 활동이 전면 취소됐다.

 해인사는 국가적 재난이 하루속히 진정되기를 기원하며 지역사회와 국가적 재난극복에 동참하고 있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산문폐쇄 소식이 알려진 22일 오전 접속 폭주로 해인사 홈페이지가 제대로 열리지 않고 있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