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일산병원 1000 병상으로 증축
동국대 일산병원 1000 병상으로 증축
  • 조현성 기자
  • 승인 2020.02.14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사회, 4층과 10층 규모 건물 증축 승인

동국대학교 일산병원이 증축된다.

학교법인 동국대(이사장 법산 스님)는 지난달 31일 서울캠퍼스 본관 로터스홀에서 제326차 이사회에서 일산병원 증축 사업 계획을 승인했다.

동국대는 690억여 원을 투입해 병원 본관 옆 부지에 4층과 10층 규모의 건물을 증축한다. 신관 중 10층짜리는 진료센터와 250개 규모의 병상을 갖춘 진료공간으로, 4층 건물은 연구행정동으로 활용된다. 동국대는 본관 병상도 100여 상 늘릴 계획이다. 증축이 끝나면 동국대 일산병원은 1000여 병상을 확보하게 된다.

이날 회의에서는 서울캠퍼스와 경주캠퍼스 교원 임용을 승인하고, 산하 각 기관 예산안을 논의했다. 조계종이 후보를 추천하지 않은 이사와 감사 선임 건은 이월했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