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이번 총선 종교간 갈등 고조 우려"
이낙연 "이번 총선 종교간 갈등 고조 우려"
  • 조현성
  • 승인 2020.02.13 10:5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고종 총무원 방문에 호명 스님 "선의의 경쟁" 당부
사진=한국불교신문
사진=한국불교신문

 

4.15일 총선 서울 종로에 출마한 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한국불교태고종 총무원장 호명 스님을 예방했다.

태고종 총무원장 호명 스님은 11일 한국불교전통문화전승관을 찾은 이낙연 전 총리에게 "선의의 경쟁 속에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가 있길 바란다"고 했다.

이날 이낙연 전 총리는 자신의 출마배경을 설명했다. 이 전 총리는 이번 총선에서 종교간 갈등이 심화될 것을 우려했다. 일부 개신교계에서 종교를 앞에서 창당한 것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

앞선 지난달 29일 이낙연 전 총리는 위례 상월선원을 찾기도 했다.

이낙연 총리는 이번 총선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경쟁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해 부처님오신날 봉축법회에서 합장을 않던 황 대표는 최근 상월선원을 찾은 후부터는 사찰 방문시 합장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훈훈 2020-02-13 11:27:23
오랜만에 청정하신 정치지도자와 청정하신 불교지도자분이 나란히 하신 모습을 보니 희망이 보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