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박물관교육학회, 제9대 회장에 한선학 고판화박물관장
한국박물관교육학회, 제9대 회장에 한선학 고판화박물관장
  • 조현성
  • 승인 2019.12.11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박물관교육학회 차기 회장에 원주 고판화박물관 한선학 관장이 선출됐다.

한국박물관교육학회는 지난 7일 국립민속박물관에서 학회 정기총회 겸 학술세미나를 열고 제9대 회장을 선출했다. 한선학 신임 학회장의 임기는 오는 2020년 1월부터 시작이다.

한선학 회장은 국내 최초로 한양대 대학원에서 박물관교육학 박사학위를 취득햇다. 지난 30여 년 동안 동아시아 고판화 유물을 수집해 2003년 원주에 고판화박물관을 설립했다. 한 회장은 고판화박물관을 통해 박물관교육을 통한 박물관 활성화에 매진해 왔다.

한선학 회장은 “한국박물관교육학회가 지난 2003년 창립된 후 16년째를 맞이했다. 한국 박물관교육의 현주소를 냉철히 분석하고 미국을 비롯한 유럽과 일본, 중국 등 국제교류를 활성화하겠다”고 했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