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 선원 표지 이야기 - 강진 백련사 사적비 비신 당초문
월간 선원 표지 이야기 - 강진 백련사 사적비 비신 당초문
  • 이창윤 기자
  • 승인 2019.11.11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강진 백련사 사적비 비신 당초문. ⓒ 이창윤.

‘강진 백련사 사적비’ 옆면에 새긴 당초무늬〔唐草文〕입니다. ‘당초’는 특정 식물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당풍(唐風), 즉 이국풍의 덩굴을 의미합니다. 당초무늬는 불교미술의 장식무늬로 널리 쓰였습니다. ‘강진 백련사 사적비’는 고려시대와 조선시대 양식을 함께 볼 수 있는 드문 비석입니다. 탑비와 이수가 없어진 고려시대 원묘국사탑비의 귀부를 숙종 7년(1681) 사적비를 세우면서 재활용했습니다.


※ 이 기사는 제휴매체인 <불교저널>에도 실렸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budjn2009@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