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응 스님 "한국 불교의 꿈 계속될 것"
현응 스님 "한국 불교의 꿈 계속될 것"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9.08.16 13:41
  • 댓글 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종 교육원장 10년 소임 놓고 다시 해인사 주지로

대한불교조계종 교육원장 현응 스님이 10년 소임을 회향했다. 스님은 오는 10월 임기만료를 앞두고 16일 교육원장직을 퇴임했다. 해인사 주지 소임을 위해서다. 스님은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1층 로비에서 교육원장 퇴임식 후 4층 총무원장 접견실에서 해인사 주지 임명장을 받았다.
 
현응 스님은 16일 교육원장 퇴임식에서 "(지난 10년의) 교육개혁사업 핵심은, 불교교육 체계를 제도적인 측면에서 교육내용에 이르기까지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 승가의 사정에 맞추어 정비하는 일이었다"고 했다.

이어서 "내가 책임지고 추진했던 6대, 7대 10년 간에 걸친 임무는 끝나고 있다. 교육 불사는 새로운 차원으로 다시 또 시작될 것입니다. 한국불교의 꿈도 계속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어느 미래학자의 말을 약간 변용해 말하자면 '한국불교의 미래는 벌써 와 있다. 다만 고르게 오지 않았을 뿐이다'"고 했다. (퇴임사 전문 보기)

총무원장 원행 스님은 "지난 10년 교육원장 소임을 맡아 승가교육 현대화를 이루고, 승가평생교육 실현, 기본교육과정 개편, 장학제도 확대 등 진력을 다한 현응 스님 노력에 감사하다"고 했다.

중앙종회의장 범해 스님은 "조계종 승가교육의 기틀을 다진 현 응 스님에게 많은 스님과 불자들은 깊은 존경의 마음을 갖고 있다. 법보종찰 해인사에서도 해인사 융성과 종단의 발전을 기대한다"고 했다.

호계원장 무상 스님은 "시대 흐름을 빠르게 이해하면서 지금의 언어로 사회에 대응시켜 불교의 현대적 가치를 빛을 발하게 한 것이 현응 스님이 교육원장으로 재직한 큰 의미이자 성취"라고 했다.

포교원장 지홍 스님은 "현응 스님은 지난 1994년 종단개혁 당시 종헌종법 틀을 마련하는 등 스님은 어떤 역할이든 공심과 원력으로 해냈다. 현응 스님은 다시 해인사로 돌아가서도 시대에 맞는 모범적인 사찰운영의 모델을 만들 것"이라고 했다.

현응 스님은 지난 2009년 11월 교육원장 소임을 시작했다. 자승 전 총무원장 연임과 설정 전 총무원장, 현 원행 총무원장에 이를 때까지 교육원장 소임을 이어 맡으며 승가교육에 힘썼다. 스님은 재임 동안 '도제식 교육'이던 조계종 승려교육을 공교육 체제로 개편했다. 전통 교육과정은 현대화 한글화시켰다. 연수교육을 정비해 승려 재교육 과정을 정비했다. 장학사업을 통한 우수인재 양성에도 힘썼다.

지난해 MBC문화방송 <PD수첩> '큰스님께 묻습니다' 편을 통해 당시 조계종 설정 총무원장의 숨겨둔 자식 의혹과 함께 현응 스님의 해인사 주지 소임 당시 성추문 의혹이 알려지면서 구설에 오르기도 했다.

현응 스님은 1971년 종성 스님을 은사로 출가했다. 1972년 해인사 일타 스님을 계사로 사미계를, 1974년 고암 스님을 계사로 구족계를 수지했다. 총무원 기획실장, 불교신문사 사장, 해인총림 해인사 주지 등을 맡았다.

조계종은 다음달 19일 개원하는 중앙종회 제216회 임시회에서 새 교육원장을 선출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삼보 2019-09-19 17:02:20
우리나라 불교가 말법이다
저런자가 승려라니
불자님들 정신차리세요

수준미달 2019-08-27 17:58:27
음주희롱 참회는 기본이고
네 수준에서 치적이라고 자랑질하고 까부는 교육개혁 조용히 들여다 봐라
그건 개혁도 아니고 정비도 아니다 커리만 화려할뿐 종단을 세우는 일과는 되레 독약 어니냐 선방 중들이 못나 무사히 퇴임한거 감사히 여기고... 불교를 어설픈 철학판으로 도배질하려는게 네 의도인가본데
입 다물고 있기가 참 고통스럽다

아양승 2019-08-26 02:27:07
도박승 은처승 룸싸롱승 성폭행승 가짜학력승 삼보정재 횡령승 연애승 모두 총무원장 교육원장 종회의장 본사 주지 요직에 다 있는 그랜드슬램 땡중 전성시대. 이제 재가 승가 모두 포기한건지 모르는건지 아무 말도 없구나. 이쯤되면 막 가는거지. 산중에서는 방장자리 두고 암투가 벌어지고 방부와 해제비에 길들여진 앉은뱅이들은 돌아앉아 쳐졸기 바쁘고 에라이 가사입은 도적놈들아.

고불총리 돌박사 2019-08-23 19:39:29
어디 혀능이 만 그러간디?
더 난놈도 있지 조계종 다 털어도 이놈은 못따라가
자기 은사도 뭔일인지 꼼짝 못한다니
진짜 아껴서 그런것인지 약점 잡혀 꼼짝 못하는것인지

숨은 발톱찾기 2019-08-22 13:12:05
감추고있는 땡중들 발톱관리 잘하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