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산.울산.경남
   
통도사, 경하스님 40주기 추모다례재 봉행
2019년 07월 18일 (목) 18:30:00 김원행 기자 osogaso@gmail.com

경하 스님 40주기 추모다례재가 통도사 설법전에서 18일 봉행됐다.

추모다례재는 통도사 주지 현문스님과 경하문도회 대표 영배 스님(통도사 前 주지) 등 사부대중 200여명이 동참했다. 통도사 방장 성파 스님과 전(前) 방장 원명 스님 등은 제40대 동국대학교 이사장(법산 스님) 취임식 관계로 참석치 못했다. 법산 스님은 통도사 출신이다.

경하 스님은 성해 스님을 은사로 출가 경봉, 구하, 제하 스님 등과 법을 나눈 사형제 지간이다.

문도대표 영배 스님은 인사말을 통해 "부끄럽지 않는 제자가 될 수 있도록 열심히 수행정진 하겠다."고 밝힌 후 비가 오는 가운데 경하 스님 부도탑을 찾아 예를 갖췄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김원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9-07-18 18:30:00]  
[최종수정시간 : 2019-07-19 01:23:06]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현응 스님 "한국 불교의 꿈 계속
열 넘는데 '넷'뿐이라 우기는 편
친일 총장 이사 많은 대학? 동국
4130% 초과 달성시킨 백초월
원행 총무원장, 기획실장에 삼혜,
중앙종회의원 보궐 선거 5명 후보
[전문]덕숭총림 방장 달하스님 기
“불교학 연구에 작은 보탬 되고파
[전문] 조계종 진제 종정 기해년
풍수 메카니즘을 잃어버린 완도향교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