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도사, 경하스님 40주기 추모다례재 봉행
통도사, 경하스님 40주기 추모다례재 봉행
  • 김원행 기자
  • 승인 2019.07.18 18:3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하 스님 40주기 추모다례재가 통도사 설법전에서 18일 봉행됐다.

추모다례재는 통도사 주지 현문스님과 경하문도회 대표 영배 스님(통도사 前 주지) 등 사부대중 200여명이 동참했다. 통도사 방장 성파 스님과 전(前) 방장 원명 스님 등은 제40대 동국대학교 이사장(법산 스님) 취임식 관계로 참석치 못했다. 법산 스님은 통도사 출신이다.

경하 스님은 성해 스님을 은사로 출가 경봉, 구하, 제하 스님 등과 법을 나눈 사형제 지간이다.

문도대표 영배 스님은 인사말을 통해 "부끄럽지 않는 제자가 될 수 있도록 열심히 수행정진 하겠다."고 밝힌 후 비가 오는 가운데 경하 스님 부도탑을 찾아 예를 갖췄다.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목침 2019-07-19 08:29:08
노장이 무슨근거에 종수부교라 하는지?
비문에 취처는 기록 했는지? 한마듸로 우습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