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N 제작 다큐 ‘사명대사’ 25일 SBS서 방송
BTN 제작 다큐 ‘사명대사’ 25일 SBS서 방송
  • 서현욱 기자
  • 승인 2019.06.14 12:26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HD다큐 2부작…26일엔 불교TV서 방송
▲ 다큐 '사명대사'

BTN불교TV가 사명 대사와 승병들의 활동을 재조명한 UHD다큐멘터리 ‘사명대사’가 25일과 26일 밤 SBS를 통해 전 국민에게 방송된다. 이어 BTN불교TV(대표이사 구본일)도 26일(수), 27일(목) 밤 10시 30분 다큐 사명대사(연출 윤정현) 1, 2부를 방송한다.

다큐 사명대사는 1부와 2부로 구성됐다. 제1부 ‘일어나라, 조선의 승병들이여!’에서는 조선불교를 끌고 갈 인물로 촉망 받음과 동시에 당대 최고의 유학자들과 교류했던 지성인, 사명대사가 임진왜란 당시 승병장으로 활동한 이야기와 이름 없이 죽어간 수많은 승병들의 이야기를 역사적 기록과 함께 다큐드라마 형식으로 구성했다.

제2부 ‘승복입은 외교관’ 에서는 승병장이었던 사명대사가 임진왜란 중에 일본으로 끌려가 노예로 비참한 생활을 하던 10만 여명의 조선 피로인(적에게 잡힌 사람)들을 구하기 위한 외교관으로서의 활약상과 명성을 일본 현지 취재와 이를 바탕으로 한 드라마 재연으로 자세히 조명한다.

이 다큐멘터리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사명대사의 일대기 및 승병들의 구국활동을 그린 최초의 UHD 다큐멘터리로 경상북도와 김천시, 조계종제8교구본사 직지사의 제작지원으로 BTN불교TV가 기획과 제작을 맡았다.

▲ 다큐 '사명대사' 활영 현장.

이번 다큐멘터리는 1여년의 기간 동안 김천 직지사를 비롯하여 동화사 금산사, 갑사, 흥국사 등 사명대사와 관련 있는 사찰을 비롯해 승병들의 활약상과 시대적 상황을 실감나게 표현하기 위해 문경새재, 평창, 창원해양드라마 세트장과 군산 부안 아산 담양 등지에서 국내 촬영을 하였고 일본 교토, 구마모토, 우스키 등 일본 현지로케로 촬영했다.

연출을 맡은 윤정현 PD는 “사명대사는 임진왜란 당시 승병(僧兵)장으로 활약했던 구국 영웅이다. 사명대사 다큐멘터리를 통해 중생구제를 위해 이름 없이 희생한 승병들의 정신을 되새기고자 한다” 고 제작 의도를 밝혔다.

BTN불교TV에서 기획 및 제작 한 호국보훈의 달 특집 UHD 다큐멘터리 <사명대사>는 전국 각 지역 케이블TV과 SkyLife(181번), IPTV (KT OLLEH 233번, SK BTV 305번, LG U+ 275번), BTN인터넷과 모바일을 통해 전 세계에서 시청할 수 있다.

▲ 다큐 '사명대사' 한 장면.

사명대사는 BTN에서의 방영에 앞서 SBS 및 지역 민방에서도 각각 1부 6월 25일 (화) 밤1시, 2부 6월 26일(수) 밤1시에 전국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명인가, 예수인가 2019-06-15 18:52:02
"예수는 신일까요?"
이런?! 기독교 선교홍보가
불교닷컴에서 이뤄지고 있다니!!
믿기질 않네!!

혜의 2019-06-14 13:22:08
임진왜란 때 일본군을 위한 전령사로 와 일본군을 위해 활동한
세스페데스 신부가 마치 평화의 사도처럼 왜곡하여 창원에 세스페데스 공원을
설립한 몰지각한 행동을 한 한국천주교는 반성을 해야 한다.
여야 국외의원이나 정치가 행정가들중 천주교인은 정의와 역사에
대한 올바른 생각도 없고 천주교 윗대가리들이 시키면 시키는 대로
천주교의 권리있는 종교인들에게 맹목적으로 충성한다.
한국 천주교는 세스페데스를 올바로 알리고
서소문성지역사박물관을 서소문역사공원으로 바로 세워야 한다.
힘있다고 함부로 써다간 정의로운 후손들에게 개망신 당할 천주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