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휴 스님 국가인권위 비상임 인권위원 후보 추천
퇴휴 스님 국가인권위 비상임 인권위원 후보 추천
  • 서현욱 기자
  • 승인 2019.05.30 17:53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인권위, 김지혜·양정숙 후보 등 3명 대통령에 추천
▲ 퇴휴 스님.

실천불교전국승가회 명예대표 퇴휴 스님(58)이 국가인권위원회 비상임 인권위원 후보에 추천됐다. 퇴휴 스님은 한국투명성기구 자문위원을 맡고 있다.

국가인권위 인권위원 후보추천위원회(후보추천위)는 대통령에게 인권위원 후보로 퇴휴 스님을 비롯해 김지혜 강릉원주대학교 교수(45)와 양정숙 변호사(54) 등 3명을 새로 추천했다고 29일 밝혔다.

후보추천위는 오는 6월 임기가 끝나는 장애순 인권위원의 후임자를 뽑기 위해 지난 20일까지 후보자를 공개 모집했고, 지원자 23명을 상대로 심사를 거쳐 이들 3명을 후보로 선정했다. 지원자에는 금산사 주지 성우 스님도 포함됐지만, 최종 후보로는 추천되지 않았다. 

인권위원 임명권자인 문재인 대통령은 이들 중 최종후보자를 지명해 6월 중 임명한다.

퇴휴 스님은 실천불교전국승가회 상임대표를 역임하고 현재 명예대표이다. 2012년부터 한국투명성기구 자문위원으로 활동한다. 2006년부터 중앙승가대학교 외래교수로 출강하고 있다.

김지혜 교수는 2015년부터 강릉원주대 교수이다. 현재 한국이주여성인권센터 이사를 맡고 있다. 그는 미국변호사 자격을 갖고 있으며, 헌법재판소 헌법연구원을 지냈다.

양정숙 변호사는 2017년부터 대한변호사협회에서 인권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행정안전부 일제피해자지원재단 감사, 법무부 정책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2016년 총선 때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비례대표 후보 19번을 배정받았다.

그동안 국가인권위 비상임 인권위원에는 전 동국대 불교대학원장 계환 스님이 불교계 인사로 포함돼 활동해 왔다. 지난 2016년 6월 인권위원에 임명된 계환 스님의 임기는 오는 6월 15일까지다. 인권위원 추천위가 퇴휴 스님을 추천한 것은 나름 진보적 성향을 갖춘 불교계 인사로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절엔 밥투정만 살아서 2019-05-31 23:22:39
밥보가?
후배들에게 사는 밥값은 어디서 나오노?

조계종의 현실 2019-05-31 13:44:31
종단의 앞 대가리들은 다 썩어 저정도 도 실은 귀하긴 혀..

꽃가마가 아녀유 2019-05-31 04:02:13
꽃가마 타는거 아니니 너무 부러워 마시라~
제역할 못하고 자기 정체성 찾지 못할 경우 벌어질 폭탄이
조계종에 산적해 있어
곧 폭탄이 터지기 직전이라는건 다들 느끼고 계실터

실천 2019-05-31 03:42:19
저 사람 교육부장살때 다른 스님들에게도 기회주도록 2년만 살기로 해놓고 마르고 닳도록 자기가 다 해먹었지. 돈욕심있어 부정을 저지를 타입은 아니지만 명예욕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위인. 능력은 별로 어찌됐건 이번에 인권무ㅓ시깽이가 하면 한번만 하소 그라고 후배들한테 밥도 한번씩 사고

나도 긍금혀.. 2019-05-31 02:04:40
종단 언론탄압과 몇몇스님은 아직도 인권이 완전히 유린되고 있는데도
그대는 인권과 언론탄압의 현정에서 어떤역활을 하셨나요?
궁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