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부산울산경남
   
통도사 주지 추천 6월께..."방장 때를 기다려"
2019년 05월 16일 (목) 08:44:38 김원행 기자 osogaso@gmail.com

 차기 통도사 주지 추천이 당초 이 달 말에서 다음 달로 넘어갈 것으로 보인다.

 통도사 관계자는 "방장 성파스님께서 많은 고심을 하고 있는 것 같다."며 "다음 달이나 (주지 추천이)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16일 밝혔다.

현 주지 영배 스님의 임기는 이달말까지이다.

 차기 주지 추천과 관련 교구본사인 통도사는 주지 임기만료일 전 30일까지 궐위된 때에는 궐위일로부터 30일내에 품신해야했으나 이미 기한을 넘긴 상태다. 만일 다음 달까지 차기 주지를 품신하지 못했을 때는 총무원에서 주지 직무대행을 임명할 수 있다.

 영배 스님의 재임 여부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유력 주지 후보로는 범해 스님(중앙종회의장), 산옹 스님(전 주지직무대행), 명신 스님(보현사주지) 등이 하마평에 오르고 있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dasan258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김원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9-05-16 08:44:38]  
[최종수정시간 : 2019-05-16 10:32:09]  

   
기사 댓글 11
전체보기
  • 천하세계 2019-05-23 10:28:09

    아랫 님은 불알 만져주던 스님을 사랑 하는가벼,
    하기사 요즘은 중들은 조사공안 만지기 보다는 털조개공안 만지기를 좋아 한다더군.
    누가 하던지 똑 같애! 지계가 청정하고 중 물이 던이가 어디 있다는겨..
    일생 얻어먹고 사는 화상들이 까탈스럽기는 수위를 넘는자 들이지
    서운암 일생감원이 밤잠 설치겟네! 거기다 모기방장이 되었다면서
    뭐 초파일에 코앞 일주문에서 살상사고가 났다면서.. 부끄러이 해야들 것이네!..
    극락에 초뺑이 화상도 갔다면서.. 주고 받는것이 분명하고, 인과응보가 분명하이..신고 | 삭제

    • 불지종가 2019-05-23 09:34:06

      자고로 주지소임이란 한사람의 용단이 아니라 본다.
      온 대중이 협의하여 중망추대 하여야 하는바.언제부터인가?
      닭벼슬 보다 못한 벼슬을 서로 차지 하려고 권모술수가 난무하고
      심하면 몽둥이가 춤을 추기도 하지! 하기사 통탁에 그런 인물이 있는가?
      그 시절이 그립다! 문득 이럴때 일수록, 입적에 드신 홍법운조스님이 뵈옵고 싶다.신고 | 삭제

      • 자장법우 2019-05-21 11:21:01

        어른스님의 용단을 산중의 모든 구성원들은 지지하시고 기다립시다.
        수좌시절의 어른스님이 아니십니다.
        누가 추천되든 승복하고
        어른의 높은 덕을 따르는것이 승가의 아름다운 전통입니다.
        도문.동진.덕진.우학이는 어른스님 판단을 흐리게 하지말고 잘 시봉해서 판단하시게 부탁드립니다.
        이번에는 반드시 어른이 모든 산중의 기대에 부합되시리라 믿습니다
        총무원이나 자승이의 입김이 한치도 통도에는 못들어가게 일치단결 해야됩니다.
        총무원 모스님도 부화뇌동 잘하는데
        모든 통도인이 감시해야됩니다.
        어른스님의 용단을 기다리고
        지지합시다신고 | 삭제

        • 사장 인사 2019-05-20 23:04:43

          권력이 뭔지 곧 돈이겠지
          모순도 이런 모순이 따로 없지 않은가?
          불교는 없어져 마땅하다!신고 | 삭제

          • 통도인 2019-05-20 21:51:49

            성파방장큰스님께서
            잘 판단하실겁니다.
            영배스님 수고하셨고 방장추대해주셨으니
            고마우니 임기만료까지 기다려주시는 큰 아량을 베푸시는거라고 믿습니다.
            방장스님께서 현문.정우스님등 산중원로중진스님들의 의건을 참고하시겠지요.
            영배스님은 재임안합니다.아니 그런 전례가없고 또 영배스님의 공심으로봐서 깔끔하게 임기마칠겁니다.
            또 방장큰스님께서 재임용인안하실거고
            산중의 어른스님들도 마잔가지뜻일겁니다.
            순리대로 범해스님.명신스님.산옹스님중에 지명하셔서 통도가 발전되고 한국불교가 발전되길 바랍니다.
            방장큰스님의 용단을 기대합니나신고 | 삭제

            • 아이구. 영감아 2019-05-20 18:23:51

              욕싱이 하늘을 찌른다. 영감아 영감아신고 | 삭제

              • 적페청산 2019-05-17 12:28:10

                ㅅㅍ 나 ㅈㅅ이나 누굴 믿겠나?
                돗진 개진이다.신고 | 삭제

                • 불자 2019-05-17 07:49:41

                  영배스님 재임은 결사반대 입니다.
                  통도사 주지선거때 몇억 빌려줬다가
                  떼었다고 하소연 하던 보살님 일은
                  어찌 되었는지요???신고 | 삭제

                  • 불심 2019-05-17 07:43:40

                    조계사 주지까지 해서
                    경험많고 능력있을것 같은
                    도문스님, 강력 추천합니다.신고 | 삭제

                    • 성파 ㅎㅎ 누굴 믿어 2019-05-17 01:54:41

                      성파를 어찌 믿을까요신고 | 삭제

                      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절노예” 파문…32년 강제노동에
                      검찰, 편백운 전 원장에 벌금 7
                      “선상신 사장 사규 위반, 교육비
                      “자승 전 원장 비공개 조사는 특
                      윤석열 검찰총장 임명 누가 반대하
                      태고종 원로 중진 간부들 편백운
                      ‘감로수 배임 의혹’ 자승 전 원
                      한국탈핵에너지학회 창립준비위 웹진
                      "어디 가서 불자라고 얘기할 수도
                      갈등하는 세상, 불교에서 답을 구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