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불교의 화합 큰 울림"
문재인 대통령 "불교의 화합 큰 울림"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9.05.12 17:39
  • 댓글 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축사

문재인 대통령은 불기2564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불교의 화합 정신은 우리에게 큰 울림을 준다"고 축사했다.

문 대통령의 이 축사는 조계사 봉축법요식을 비롯해 트위터 등 SNS를 통해 공개됐다.

문 대통령은 "대립과 논쟁을 인정하고 포용하는 ‘화쟁사상’, 서로 다른 생각을 가져도 화합하고 소통하는 ‘원융회통’ 정신이 필요한 요즘이다"고 했다.

이어서 "민족과 지역, 성별과 세대 간 상생과 공존이 이루어지도록 불자 여러분께서 간절한 원력으로 기도해 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다음은 문 대통령의 불기 2563년 봉축법요식 축사 전문이다.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혜의2 2019-05-15 04:59:43
오래동안 알고있는 문통과 최측근들 걱정이다 팔은 안으로 굽는다고 생각하지만 국정책임자가 실제국정에는 활용않고 불교표만 이용하는 것 같다 그리고 부패한 조걔종단의 책임도 있다 가톨릭정권이라는 오해를 받지 않도록 해야는데 걱정이다

혜의 2019-05-14 20:50:18
뭔가 잘 모르는 것 같은데 내가 말한 것은 평양회담을 두고 한말이다.
개톨릭이 아닌 타종교 지도자들은 다 들러리 서게하고 개톨릭 종교지도자만
북한 실무자들을 만나게 한 이런 한심한 작태를 문죄앙이가 하고 있다는 것이다. 중들은 불교가 망하던 종교편향을 하던 관심을 안가진다. 지 한몸 배부르고 돈이 있으면 그만이다.우바이 우바새가 힘을 합쳐 불교를 지켜내야만 하는 한국불교다.천주교는 막강한 조직력과 돈으로 종교간의 평화라는 허울로 불자들을 포섭하는데 속는 불자들이 많아지고 있어서 안타깝다. 돈이 종교인 세상이다.

불교국가를 만들자~ 2019-05-14 19:06:30
하하하
청와대에 호소해서 우리 불교계 훌륭하신 스님 많다고
다음번엔 꼭 불러 주시라 하시죠~~
불교계 표도 필요하니까 구색은 맞춰주시겠죠.

절망 2019-05-14 12:44:41
부처님오신날 사찰가서 합장도 반배도 안한 황읍읍
https://news.v.daum.net/v/20190514060837307

혜의 2019-05-14 10:21:45
아래 인간아 뭘 모르면 가만 있어라.
불교외에 개신교,원불교.천도교등 타종교 지도자는 남북정상회담에만
집중하라하고선 김희중주교만 북한 실무자들을 만나게 했다. 알간?
그리고 청와대 수석이나 장관 후보 0순위는 세례 천주교인이고
다음은 개신교도야. 불자 천만이 넘는 시대에 인재가 없어서 등용이 안된다고
보니? 다 천주교인을 등용해 한국에서 천주교 주도의 국가를 만들려는
교황청과 한국천주교의 의도대로 국정을 하는 인간이 문재앙이라고.
널리 인재를 등용할 생각은 안하고 권속만 챙기는 넘.
초잡스런 문죄인은 노무현의 그릇을 못따라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