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광사·불광법회 ‘연등회 불참’…보시 전면 거부
불광사·불광법회 ‘연등회 불참’…보시 전면 거부
  • 서현욱 기자
  • 승인 2019.05.03 16:01
  • 댓글 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법수호위 “지홍 포교원장 재임하는 한 참석 안 해”

불광사·불광법회가 불기2563(2019)년 부처님오신날 연등회 불참을 선언했다. 지홍 스님이 포교원장으로 재임하는 한 연등회에 참여할 수 없다는 것.

불광사·불광법회 정상화를 위한 비상대책위인 정법수호위원회(위원장 오세룡, 불광법회 수석부회장)은 명등회의(불광법회 최고의결기구)의 결의를 통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정법수호위에 따르면 “불광사 신도들은 연등회 축제와 연등행렬에 불참하는 대신에 5월 4일 저녁 7시부터 불광사 보광당에서 ‘정법수호 1080배 정진 기도'에 모두 동참”하기로 했다.

오세룡 위원장(수석부회장)은 “작년 9월 28일, 창건주를 내놓은 포교원장 지홍스님의 어둡고 긴 그림자가 아직도 불광사·불광법회를 드리우고 있다”면서 “광덕 큰스님께서 불광사에 주석하신 이래 매년 빠짐없이 참가하던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에 불광사·불광법회가 불참함으로써 포교원장 지홍스님의 종교지도자로서의 비도덕성과 비윤리성을 다시 한 번 부각시키고, 지홍스님의 퇴진을 촉구하기 위하여 이렇게 결정했다"고 밝혔다.

조계종 포교원장 지홍 스님은 이미 업무상 횡령과 사립학교법 위반으로 검찰에서 기소해, 5월 10일 10시 10분 서울동부지방법원 408호실에서 첫 배판이 열릴 예정이다.

정법수호위는 “현재 일부 진행되다가 중단된 일반 회계 감사에서 약 40여억 원의 횡령 의혹이 추가로 밝혀졌다.”고 주장하면서 “이에 대해 지홍 스님 측에 해명을 요청하였으나 아직까지 명쾌한 답변을 하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정법수호위는 “지홍 스님 재임 시의 불광사 본당 재건축, 만불조성 등 대규모 불사에 대한 감사를 현 회주 지정스님이 거부하면서, 지홍 스님의 거액 불사금 횡령 의혹은 더욱 증폭되고 있다.”면서 “불광사·불광법회는 현재 전 회주 지홍 스님 재임 시의 재정 운영에 대한 감사를 거부하고 있는 현 회주 지정 스님과 주지 진효 스님에 대해 신도들은 크게 실망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울러 “작년 불미스러운 지홍 스님 사태를 거울삼아, 불광 신도들은 전 법주 지오 스님과 협의하여 불광사의 인사 및 재정의 투명성과 합리성을 확보를 위해 불광사·불광법회의 운영에 관한 규정을 새로 마련하여 시행 중”이라면서 “그러나 미래의 불광사·불광법회의 재정 투명화와 합리적인 운영을 담보하는 불광법회 회칙과 그 운영규정을 올해 새로 부촉된 회주 지정 스님(주지 진효 스님)은 문도 스님들의 반대를 방패로 삼아 거부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비판했다.

이에 불광법회 회장단은 현 회주 지정 스님, 주지 진효 스님과 문도스님들이 개정을 바라는 조항에 대해 상호 합의를 통해 쌍방이 만족할 수 있는 합의안을 도출하기 위해 3차례 회의를 진행했다. 하지만 지난 4월 17일 기존 스님들께서 제시했던 제안에서 대폭 후퇴한 최악의 2차 제안서를 제시해서 신도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는 게 정법수호위 설명이다.

정법수호위는 “감사 시행과 현재의 불광법회 회칙과 그 운영규정에 대해 신도들의 통일된 요구를 회주 지정 스님와 주지 진효스님이 받아들이지 않는 상황”이지만 “신도들의 최종 의결기구인 명등회의에서는 ▷일요법회 법문은 광덕 큰스님 영상 법문으로 대체한다 ▷부처님오신날 연등 모연, 만불전 모연 등 보시활동을 전면 거부한다 등을 결의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금고아 2019-05-09 04:07:25
스님이 본연의 모습을 지키지 못한다면 당연히 집으로 돌려보내야지요
왜 절밥을 축냅니까?
돈많은 여자들 한테 기생하면서 가사장삼만 걸치고 있는게 뭐하는짓인가요
잘못된것을 바로잡는게 현명한 일이고
썩은것은 도려 내야만 불교가 살수 있는 일입니다

불광 미친 광대 2019-05-08 17:33:21
여러가지들한다 세월지나고면 저것들 지들 눈팅이 칠렀다 할것이다 신도가 아니고 사찰 관리자들이다 불광사 뿐아니다 전국사찰에 이런 신도빙자 정법수한다고 스님들 비리캐서 내 좇은 절이 한두곳이 아니다 중이 신도한태 산문출송당하는 시대다 말법은 아니다 정당한 일이다 그런대 조껴난 스님 또한 반성해야한다 보낸 것들이나 나간놈이나 똑같은 사람들이다 서로 가슴아플것이다 지홍 조차네고 신도끼리 무용담 서로 격려하면서 성공햇다고 한다 불광은 부처가 미친 것이 불광이다 지랄 발광들하지말자 중들 잘살자 착하게 계률지키면촌경받을 일만하고 살자 에9

쪽 팔리는 포교원장 2019-05-07 17:39:45
망신살 있는것을

신수 안

불광 2019-05-06 10:29:11
신도들은 불광법회 바른정법도량으로
세우려고 참회기도로 1080배 하고
있는데 격려사는 못해줘도 이런 행동은
인했어야 수행자라 할수 있는데
불광사 대웅전앞에서

스님들은 불꽃놀이에 정신빠져
있었다네요 이런.....참담함

2019-05-06 02:57:23
지홍이나 지금 신도회 임원들이나 원로들이나 수준이 막상막하. 우리 포교원장님이 1차로 불교에 정 떨어지게 하고 우리 신도회 간부님들이 2차로 불광사에 정떨어지게 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