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10·27법난기념관 조계사 부지 포기 공식화…봉은사로 가나
원행 총무원장 12일 박원순 서울시장에게 협조 요청
2018년 11월 12일 (월) 15:37:26 서현욱 기자 mytrea70@gmail.com

조계종이 결국 10·27법난기념관 건립 부지를 조계사가 아닌 제2의 장소로 대체한다. 원행 총무원장은 12일 박원순 서울시장을 만나 10·27법난기념관을 조계사가 아닌 다른 곳에 건립하기 위한 논의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조계사 인근 토지를 추가 매입하기 사실상 불가능해 사업이 지지부지했던 10·27법난기념관이 결국 대체 부지를 찾아 건립하겠다는 뜻을 공개 표명한 것.

원행 총무원장은 12일 박원순 서울시장과 만나 환담하는 자리에서 10·27법난기념관 건립 사업에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원행 총무원장은 이 자리에서 10·27법난기념관 건립부지 토지매입이 난항을 겪고 있는 상황을 설명하고, 총무원 내부에서 10·27법난기념관을 조계사가 아닌 다른 장소로 옮기는 방안을 포함해 다각도로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원행 총무원장은 “조계사를 중심으로 한 성역화 불사는 여기대로 추진해 나가면서, 10.27법난 기념관 부지로 서울 시내를 포함해 경기도까지 20~30여 곳을 검토하고 있다”며 “(조계사 인근에) 근·현대 문화재로 지정된 건물들은 손을 댈 수가 없고 (서울의 중심 지역이다 보니) 토지 매입에도 어려움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종단 내부에서 명확히 결정되면 (서울시와) 협의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원행 총무원장의 말은 조계사 성역화 불사와 10·27법난기념관 건립 사업을 분리 추진하겠다는 것이다. 조계종 총무원은 10·27법난기념관 건립을 위한 대체 부지로 봉은사 등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박 시장은 “총무원장 스님 취임을 축하드린다. 나눔의집 원장으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위해 적극적인 활동을 펼쳤던 모습도 기억하고 있다”고 인사했고, 10·27법난기념관 사업에 관심을 갖겠다는 뜻을 전달했다고 조계종 기관지 <불교신문>은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서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8-11-12 15:37:26]  
[최종수정시간 : 2018-11-12 15:37:26]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종교인 필독 2018-11-19 21:47:38

    인터넷 다음 구글 네이버 검색창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하자
    인터넷 검색창에서 중들은 진짜 스님이면 부처님처럼 전도전법 중생구제나 잘하시요 검색하자 ....신고 | 삭제

    • 2018-11-13 11:56:09

      무슨일이든무리하게하면 찢어지는것을.....자비를베푸는 종단의 스님들이 모르고있었든가? 피해자의보상금으로 또다른 피해자를 만들어 부러니 참으로 한심들 하오......신고 | 삭제

      • 자승 2018-11-12 17:30:09

        자승이가 싸놓은 똥 치우느라고 욕본다. 위례신도시 세종신도시 사고만 치고 참 마니 쳐먹더니 똥도 마니싸네신고 | 삭제

        최근 인기기사
        편백운 총무원장 "'같이 나눠먹자
        총무원 방해로, 태고종 '길거리
        사재털어 미납금내고 횡령 몰린 불
        태고종 총무원장 조계종 아성에 도
        동국대 교수가 스님총장에게...뭔
        태고종 총무원 기자들까지 속이나?
        태고종 전선 이상 무?
        태고종 총무원, 차벽 세워 중앙종
        어쩌다 "'한국불교신문' 발행 중
        도림 법전 대종사 부도탑·비 제막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