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중앙선관위, 영담 스님 후보자격 박탈…소명도 받지않아
348차 회의…미등록재산 보유 진명 스님은 자격 이상무 결정
2018년 09월 26일 (수) 17:27:49 서현욱 기자 mytrea70@gmail.com

조계종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쌍계사 직선직 종회의원 후보인 영담 스님 자격을 박탈했다. 

사유재산을 소유한 사실이 드러난 비구니 종회의원 후보인 진명 스님은 자격 이상없음을 결정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영담 스님이 법인 설립을 위해 보유한 일부 재산을 종단 미등록 재산이라고 결정했으며, 심지어 종단이 제정한 법인법에 따라 등록한 법인의 자산으로 등록한 재산까지 문제삼아 자격을 박탈했다. 해당 부동산은 석왕사 룸비니 복지재단의 기본자산이자 외국인쉼터로 사용되는 건물을 미등록재산으로 몰아 붙였다. 반면 진명 스님이 종단 등록을 하지 않고 소유권을 1/2 갖고 있는 일산의 한 사찰과 관련해서는 자격을 박탈하지 않았다.

중앙선관위는 26일 오전 서울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2층 회의실에서 제348차 회의를 열어 오는 10월 11일 예정된 17대 중앙종회의원 후보자 자격심사를 벌여 총 115명 가운데 직할교구에 출마한 부명 스님과 쌍계사에서 출마한 영담 스님, 직능대표 포교 분야에 출마한 가섭 스님의 후보자격을 박탈했다. 부명 스님과 가섭 스님은 종단 분담금 체납, 영담 스님은 종단 미등록 재산을 이유로 후보자격이 박탈했다.

부명 스님 후보자격이 박탈되면서 직할교구 종회의원은 무투표 당선을 확정지었다. 현행 선거법이 도입된 94년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수덕사에 출마한 경학 스님은 후보를 사퇴해 수덕사는 무투표 당선이 확정됐다. 이밖에도 신흥사, 직지사, 불국사, 금산사, 화엄사, 송광사, 봉선사 등에 출마한 후보자는 모두 무투표 당선이 확정됐다.

직할교구에서 투표 없이 당선자를 확정하는 것은 1994년 현행 선거제도가 도입된 이후 처음이다.

조계종 중앙종회는 불교게혁행동이 발표한 부적격 종회의원 후보자 모두를 자격심사에서 통과시켰다. 일반 상식적으로 문제가 있어도 중앙선관위에서는 문제가 되지 않았다. 직능대표에 입후보한 31명 가운데 가섭 스님을 제외한 30명이 자격심사를 통과했다. 직능대표선출위원회는 직선직 종회의원 선거에 앞서 10월 8일 열린다.

비구니 종회의원 후보는 8명으로 확정됐다. 종단 미등록 재산을 보유한 진명 스님은 자격 심사를 통과했다. 35대 총무원장 선거에서도 설정 후보는 막대한 종단 미등록 재산을 보유하고도 자격심사를 통과시킨 중앙선관위가 내린 결정이다. 비구니 대표 종회의원은 전국비구니회 운영위원회에서 후보자를 뽑아 중앙선관위에 추천하면 직능대표 선출위에서 확정한다. 비구니회는 지난 11일 운영위원회를 열어 17대 중앙종회의원 후보로 상덕, 대현, 정운, 철우, 정관, 진명, 정운, 혜도 스님을 추천했다. 강원과 선원 분야에 추천된 후보들의 선출은 보류됐다. 비구니회는 정현, 진광 스님을 중앙종회의원 후보등록 마지막 날 추천했지만 운영위원회를 거치지 않아 논란이 됐다. 이에 비구니회는 지난 20일 정현‧진광 스님의 후보추천을 철회하는 공문을 중앙선관위에 제출했다. 이에 따라 이날 중앙선관위는 비구니 대표 중앙종회의원 후보로 상덕, 대현, 정운, 철우, 정관, 진명, 정운, 혜도 스님으로 확정했다.

중앙선관위는 10월8일 교구별 선거인단 자격심사를 진행한다.

다음은 17대 중앙종회의원 후보자 명단.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서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8-09-26 17:27:49]  
[최종수정시간 : 2018-09-27 08:53:37]  

   
기사 댓글 25
전체보기
  • 양심없는 ㅈㅁ중 2018-10-02 22:14:59

    나이 60살이 넘어도

    욕심이 가득하면서

    신도들에겐 뭐라고 법문할까

    본인이나 잘 하세요.신고 | 삭제

    • 덕명화 2018-09-30 13:07:59

      비구니스님들은 다 깨끗한줄 알았는데 창피하네요!그렇게 스님이없나요!이런분이 추천되다니신고 | 삭제

      • ㅈㅁ이도 사퇴하라 2018-09-27 17:11:42

        미등록 사설사암이 있으면서
        정회의원 한다는 것은
        6000명의 비구니를 농락하는 것이다.

        운영위원장 혜원스님도 사퇴하라신고 | 삭제

        • 종도 2018-09-27 15:32:47

          미등기 사유를 밝혔어도 거들떠 보지도 않고 무조건 탈락시컸는가본데..
          너무했다..신고 | 삭제

          • 불자 2018-09-27 15:12:27

            저놈들이 수십억대 공사찰 평생 빨대 꼽고 뒤로뒤로 빼돌리고 도박하고 골프치고 기집질에 마누라에 얼마나 삼보정재를 빼돌렸겠나?
            천벌받어야 석왕사 주변 땅들 같은데..
            니놈들이 석왕사불사에 뭣 도와줬다고 그리도 괴롭히냐
            마왕 파순이들아 그벌을 어찌 다 받겠나?신고 | 삭제

            • 내로남불 2018-09-27 14:38:06

              완죤 내로남불이네!내사람은 아파트도 등록했능강?신고 | 삭제

              • ㅈㅁ이는 사설사암 등록했나? 2018-09-27 13:44:02

                기사가 어정쩡하냐

                사설사암과 빌딩을
                등록했나요?신고 | 삭제

                • 기러1기 2018-09-27 11:45:50

                  본문 내용에 영담은 한줄인데 제목을 꼭 그렇게 달아야 하나... 조계종을 그래 와해시키고 싶은건가..신고 | 삭제

                  • 2018-09-27 02:12:53

                    왜 조계종은 객관적인 판단 안하노?막가자는 말이나?자승아!돈맛을 알면 불교가 망하든 상관없나.너의 재산이 망하도록 기도할께.자승아.불쌍하구나신고 | 삭제

                    • 호사이랑 제미이 2018-09-27 01:58:35

                      호사이는 떼10을 제미이는아청법

                      그래도 수국4는 잘 도라가고

                      적석4는 안녕들 하지?

                      떨고있니?
                      떼=그룹
                      10=붕가붕가붕가붕가붕가붕가붕가붕가붕가붕가붕가붕가붕가

                      아청법으로 학교가면 어플에 뜨는데

                      암튼 추접스런 늠들

                      자ㅅ응이가 직접 챙기는 의원 나으리들은

                      그지 걸레 같다고나 할까

                      봉선4 차차기 주지라며?

                      지ㄹ랄말고 올겨울에 보드나 타고 처가집으로가

                      제미이는 아동청소년은 절대로 두번다신 건들지 마라신고 | 삭제

                      25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제17대 중앙종회의원 당선인 확정
                      “위기 극복은 출가자 청정, 투명
                      새 총무원장 원행 스님도 태고종과
                      "주지스님 독주 막는 건 깨어 있
                      자승 전 원장 ‘강남 원장’ 등극
                      태고종 이번엔 지방종무원장 해임
                      기표 위치 지정·투표용지 몇 번
                      법주사 총림 지정 추진 무산…11
                      왜 자승·설정·원경·성월 스님은
                      “보시 탐하면 진정한 법당 아냐…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