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본사주지협 승려대회 막을 권한이 없다”
조계종을걱정하는스님들 모임 4일 성명 발표
2018년 08월 06일 (월) 10:24:35 서현욱 기자 mytrea70@gmail.com
   
▲ 지난 7월 28일 촛불법회에 참석한 종단 개혁을 요구하는 스님들.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들 모임이 교구본사주지협의회가 8·23 전국승려대회 개최를 막을 권한이 없다고 했다. 또 설정 원장에게는 퇴진 전에 '종단개혁기구' 구성을 요구했다.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들 모임은 4일 ‘사퇴하는 총무원장과 본사주지협의회에 대해 고함’ 제하의 성명을 통해 “승려대회를 적극 반대한다는 전국주지협의회의 발표는 실소를 금할 수 없게 만든다”며 “그들에게 승려대회를 막을 권한이 없는데도 그렇게 말하는 것은 마치 촛불법회를 방해하기 위하여 조계사 측에서 염불을 크게 틀어 놓는 것처럼 천박한 모습”이라고 비판했다.

지난 1일 전국교구본사주지협의회는 설정 총무원장을 만나 16일 중앙종회 임시회 이전에 용퇴하겠다는 약속을 받아냈고, 8월 23일 예정된 전국승려대회를 인정할 수 없고, 적극 반대한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본사주지협의 이 같은 발표에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들 모임은 전국승려대회 개최를 방해하는 본사주지들의 사퇴를 촉구했다.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들 모임은 “8.23 승려대회를 추진하는 우리들은 자승과 공생하면과 종헌종법을 무력화 시킨 중앙종회의원들과 본사주지들의 자진 사퇴를 강력하게 요구“했다.

이들 모임은 “우리가 승려대회를 하는 이유는 죄 없는 스님이 징계를 받거나 폭행당하고, 81%의 대중 뜻이 무시당하고, 300만 불자가 떠나고, 공중파에 최고지도층 스님들의 사생활이 폭로되어 불교가 사회의 조롱거리가 되어가도 종단의 지도자로서 참회하고 반성하는 모습을 보이는 것이 아니라 자신들의 이권과 권력을 찾아서 끊임없이 이합집산하는 종회의원들과 본사주지스님들의 천박한 모습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또 “총무원장은 본인이 사퇴하고 난 뒤에 자승세력들이 다시 종단을 농락하는 것을 막기 위하여 ‘종단개혁기구’를 구성하여 여법한 승려대회가 개최 되도록 하여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들 모임은 “우리는 8월23일 승려대회와 범불자대회를 함께 개최함으로서 명실상부한 비구, 비구니, 우바새, 우바이가 참여하는 종단 개혁, 국민과 불자들께 존경받는 종단개혁을 이루어 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들 모임은 설정 총무원장이 자신에게 제기된 여러 의혹들에 대해 명확한 해명을 하지 않고 반복되는 변명과 진실한 참회의 모습을 보이지 않는 점을 언급하며 지난 2일 “불교TV와의 인터뷰 말미에 사퇴를 표명하고도 끝까지 제기된 의혹을 ‘의혹 제기한 사람들과 함께 해명해보자’고 다시 제안 하는 것은 어떻게 해서든 사실을 부정하고 수덕사로 내려가서 다시 방장을 하려는 의도라고 밖에 보이지 않는다”며 개탄했다.

또 모임은 “이제 설조 스님의 목숨을 건 41일 단식과 촛불법회 결과로 자승과 이명박의 결탁으로 만들어진 사찰방재시스템 보조사업에 대한 수사가 진행되고 있다”며 “이 수사가 진행되면 전 총무원장 자승스님은 죄 값을 받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음은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 모임 성명 전문

사퇴하는 총무원장과 본사주지협의회에 대해 고함

지난 8월1일 전국주지협의회는 총무원장 설정스님을 면담하고 8월16일 임시종회가 열리기전에 사퇴하겠다는 약속을 얻어냈습니다. 다음날 방영된 불교TV와의 단독 인터뷰에서도 설정스님은 ‘종도가 원하지 않는다면 총무원장을 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재차 총무원장직에서 물러날 것을 선언했습니다. 설정스님은 총무원장 후보때부터 제기된 의혹을 국민과 불자들에게 조속히 해명하겠다고 약속했지만 곧바로 ‘부처님도 제기된 의혹이 풀리기 까지는 시간이 걸렸다’며 해명약속을 뒤집었습니다. 학력위조건도 사실여부를 떠나..., 와전, 오해라는 용어로 포장하면서 진실한 참회를 하지 않았기에 처음부터 설정스님을 신뢰할 수 없었고 존경할 수도 없었습니다. 불교TV와의 인터뷰 말미에 사퇴를 표명하고도 끝까지 제게된 의혹을 ‘의혹 제기한 사람들과 함께 해명해보자’고 다시 제안 하는 것은 어떻게 해서든 사실을 부정하고 수덕사로 내려가서 다시 방장을 하려는 의도라고 밖에 보이지 않습니다.

이제 설조스님의 목숨을 건 41일 단식과 촛불법회 결과로 자승과 이명박의 결탁으로 만들어진 사찰방재시스템 보조사업에 대한 수사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 수사가 진행되면 전 총무원장 자승스님은 죄 값을 받게 될 것입니다. 8.23 승려대회를 추진하는 우리들은 자승과 공생하면과 종헌종법을 무력화 시킨 중앙종회의원들과 본사주지들의 자진 사퇴를 강력하게 요구합니다. 승려대회를 적극 반대한다는 전국주지협의회의 발표는 실소를 금할 수 없게 만듭니다. 그들에게 승려대회를 막을 권한이 없는데도 그렇게 말하는 것은 마치 촛불법회를 방해하기 위하여 조계사 측에서 염불을 크게 틀어 놓는 것처럼 천박한 모습입니다.

우리가 승려대회를 하는 이유는 죄 없는 스님이 징계받거나 폭행당하고, 81%의 대중 뜻이 무시당하고, 300만불자가 떠나고, 공중파에 최고지도층 스님들의 사생활이 폭로되어 불교가 사회의 조롱거리가 되어가도 종단의 지도자로서 참회하고 반성하는 모습을 보이는 것이 아니라 자신들의 이권과 권력을 찾아서 끊임없이 이합집산하는 종회의원들과 본사주지스님들의 천박한 모습 때문이기도 합니다.

총무원장은 본인이 사퇴하고 난뒤에 자승세력들이 다시 종단을 농락하는 것을 막기 위하여 <종단개혁기구>를 구성하여 여법한 승려대회가 개최 되도록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8월23일 승려대회와 범불자대회를 함께 개최함으로서 명실상부한 비구비구니,우바새우바이가 참여하는 종단 개혁, 국민과 불자들께 존경받는 종단개혁을 이루어 낼 것입니다.

2018년 8월 4일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 모임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서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8-08-06 10:24:35]  
[최종수정시간 : 2018-08-06 10:27:00]  

   
기사 댓글 19
전체보기
  • 대중공사를 누가 막나? 2018-08-07 10:10:38

    부처님법에 따라 전국승가대회를 열어 대중공사한다는데 누가 태클을 거는거냐?

    시방 불조의 불법을 어기자는 것이냐?

    뭐 전국 비구비구니가 25교구 스님 손아귀에 있기라도 하다는 말이냐?
    그동안 얼마나 들들복았으면, 저런말을 함부로 하느냐?

    사판승들이 수행은 하지 않고 날마다 정치나하는 주제에, 감히 참된 비구,비구니에게
    수족처럼 명령을 하는것이냐?

    너희들도 다 자승의 끈나풀이 아니었더냐? 자승의 수족에 불과하지 않더냐?

    개혁의 대상들의 말 신경쓸것 없다.

    부처님 법대로 전국승가대회를 조계사에서 개최하자!!!신고 | 삭제

    • 종도 2018-08-06 16:13:27

      교구본사 주지나 종회의원 전부 선거로 선출댔을건데 대체 무슨 권한으로 민의로 선출댄 직위를
      사퇴하라하는지 참으로 개탄스럽다
      선거에서 단 한사람이라도 선출 시키지도 못하는 실패자들이 법과질서 조차 무시해가며 해종행위를 하는데 대체 종단이 이리도 무기력 한건가
      선거는 외하고 종회의원들은 다 패악질로 당선되서 해체 해야한다니 세상 어느 독재자보다 못한것들...
      실패자 해종자들 단제하는 ㅋ
      전국교구승 승려대회 개최하여 패악질 해종자들을 단제해야 할것이며 전국 사찰 산문출송및 해종찌라시 응징및 지원자 징계 특별법 제정하여 종권을 지키길 촉구신고 | 삭제

      • 권력은허망한것이요 2018-08-06 15:56:13

        당연한말씀 제대로된 본사주지라고보면 본사를 비롯하여 말사까지 살림챙기는것이 머슴에도리인데 본사스님들과 선원대중스님시봉하기도바쁜데 큰벼슬하는것처럼 감나라대추나라 온동네 관여하네요 어짜피 4년임기 다음투표에서 재임생각해야지 승려대회를하던지말든지 본사주지스님 살림이나잘사세요신고 | 삭제

        • 권력 2018-08-06 14:22:19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 모임에 참석하는 스님들도 스님으로써의 자질과 도덕성을 가진 스님들만 참석해야 힘을 받습니다. 직위를 이용해 이권에 개입하고 문화재보수를 핑게로 국고보조금을 받아 횡령하고 사생활이 복잡한 스님 등은 철저하게 제외 시켜야 합니다.
          차후 이들이 권력을 잡았을때 지금과 같은 혼란이 또 발생할 것입니다.신고 | 삭제

          • 개가 웃는다. 2018-08-06 14:15:31

            조치~
            4부대중이 모여앉아 종단을 개혁한다.!

            승려대회를 개최하여 "4부대중이 종단을 개혁한다." 는 뜻은?
            니들 떨거지 재가자에게 총무원장 선출귄을 달라는 거지?
            중님들 께서 총무원장 한자리 하려면 신도님들에게 머리 조아리고 한표줍쇼~
            해야겠네....
            ㅎㅎㅎ
            그냥 종단을 통째로 넘겨 달라고 해...
            구질구질 구실 갖다 붙이지 말고~

            니들이 새워놓은 입간판에 있었지,.....
            강아지그림 과 개가 웃는다.
            지금 그 개가 웃는다.신고 | 삭제

            • 권승 2018-08-06 13:44:20

              권승들은 조개종 변화를 결코 바라지 않는다!신고 | 삭제

              • 도반 2018-08-06 13:43:29

                조계종을 걱정하는 스님 모임
                어째좀 찌질하다. 옷차림도 단정하지않고
                전국객승 연합처럼 보인다
                박진감과 추진력이 떨어지는 감을 받는다.
                신선감이 없다. 늘 종단에 불만세력 그들이 모이니
                동력이없다.
                야튼 다 걱정이다.신고 | 삭제

                • 還地本處(불교 개혁과 명진 스님 2018-08-06 13:42:06

                  설정 퇴진!
                  자승 구속!
                  종단 개혁!
                  명진 스님 제적 철회!

                  불기 2562년 8월 6일
                  還地本處(불교 개혁과 명진 스님 제적 철회 요구하는 불자모임)
                  http://cafe.daum.net/365108/jyMw/1신고 | 삭제

                  • 밝은내일을 위하여 2018-08-06 12:54:54

                    각본사 주지스님-들 멀마나 투자 했는데 본전은 뽑아야지.,--죽고살고.,큰절 뒷방과 강원은 40도 웃도는열기에 펄펄끓는데.,에어컨놓을 돈은 아깝고.,-본전뽑기-바쁨.,---신고 | 삭제

                    • 승려 2018-08-06 12:42:29

                      승려대회를 막는 세력은 권승 들이다신고 | 삭제

                      19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자승 전 원장 ‘강남 원장’ 등극
                      “위기 극복은 출가자 청정, 투명
                      왜 자승·설정·원경·성월 스님은
                      태고종 이번엔 지방종무원장 해임
                      “불광유치원 교비 횡령 지홍 포교
                      승보종찰 조계총림 송광사 방장 선
                      “반자승연대 확장·개혁방안 제도화
                      원행 총무원장 총무원 등 산하기관
                      교비로 '학생 고소' 동국대 총장
                      청와대에 "불국사 살려 주세요"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