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조계종, MBC 이어 SBS도 '엄정 대처'?
"사실 다름" 주장에 SBS 측 "공문 직접 확인" 반박
2018년 08월 01일 (수) 17:38:30 조현성 기자 cetana@gmail.com
   
▲ SBS뉴스 갈무리

대한불교조계종이 SBS뉴스의 사찰 방재사업 의혹 보도에 '엄정 대처'하겠다고 했다. 앞서 조계종은 <PD수첩>이 설정 총무원장 등 지도부 승려들의 비위 의혹을 보도한 것을 훼불로 규정하고 MBC에 '엄청 대처'하겠다고 했다.

SBS 8시뉴스는 '사찰 방재사업, 업체가 공사비 대납…검찰 수사 착수' "기술·사업비 '뻥튀기'…실시간 사찰 방재 시스템도 '먹통'" "MB 정권의 불교계 달래기…'2,500억 책정'도 주먹구구식" 등 모두 세꼭지의 사찰 방재사업 관련 뉴스를 지난달 31일 보도했다. (관련기사: 조계종 사찰 방재사업 의혹 공중파 보도)

SBS뉴스는 이 보도를 통해서 2500억원 규모 사찰 방재사업이 이명박 정부의 불교 달래기로 급조된 사업으로 시작돼, 사찰이 부담해야할 자부담비를 공사 업체가 대납했고 부실하게 운영되고 있다고 알렸다.

사찰 방재시스템 도입 후 성과 좋다

조계종 총무원은 1일 문화부장 종민 스님 명의 입장문을 통해 해명을 시도했다.

조계종 측은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 사업 도입 후 지난 6년 동안 전통사찰 화재가 83% 감소했다. 도난사건은 단 한건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했다.

이어서 "사업의 공정성과 투명성 확보를 위해 조계종 종법에 의거해 인증제도를 도입했다. 공모를 통해 업체선정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기했다"고 했다.

자승 전 원장 퇴임 후 시공업체 개방

그러면서 "올해 1월부터는 예방형 방재시스템 기술이 충분히 보편화됐다는 판단에서 자격 충족 업체들에 기회를 제공하도록 제도를 개선했다"고 했다.

조계종 측이 시공업체를 개방했다고 밝힌 올해 1월은 이 사업 시공업체를 선정한 자승 전 총무원장이 지난해 10월 총무원장직에서 퇴임한 직후이다.

   
▲ SBS뉴스 갈무리


사찰 방재사업 관리감독권은 지자체에

조계종 측은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 관리감독권이 지방자치단체에 있기는 하지만, 종단 소속 일부 사찰에서 자부담 관련 문제가 발생한 것에 책임을 통감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보도 내용 중 총무원에서 수사 대상 사찰에 공문을 보내 대납 받은 공사대금을 공탁하라는 공문을 보냈다고 하는 내용은 전혀 사실과 다른 허위의 내용이다"고 했다.

조계종 측은 "추가적인 확인을 통해 사실과 다른 내용이 확인될 경우 엄정 대처해 반드시 바로잡아 나가겠다"고 했다.

국고보조금 집행 등 살펴 과감한 조치

조계종 측은 "이번 상황을 계기로 문화체육관광부 및 지자체 등과 협의를 통해 관련 분야의 전문가를 중심으로 특별점검반을 구성하겠다. 전면적 종합적인 특별점검을 진행하겠다"고 했다.

조계종은 여론이 악화된 국고보조금 수령 관련 "집행관리 현황과 시스템 등 개선이 필요한 부분은 과감한 조치하겠다"고 했다.

한편, 공사대금 공탁 공문이 허위라는 조계종 측 주장에 SBS 취재진은 "직접 눈으로 확인했다"고 재차 확인했다.

   
▲ SBS뉴스 갈무리


다음은 조계종 총무원 문화부장 종민 스님의 입장문 전문이다.

지난 7월 31일 공중파 방송에서 ‘사찰 방재사업, 업체가 공사비 대납...검찰 수사 착수’란 제목으로 전통사찰을 대상으로 시행되고 있는 국고보조사업인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의 문제점에 대한 보도가 있었습니다. 이에 대한불교조계종은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 관련 보도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입장을 밝힙니다.

1.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은 낙산사, 범어사 천왕문 등이 화재로 소실되거나 전통사찰의 중요한 성보인 문화재가 도난당하는 상황 속에서 우리 민족 고유의 문화유산을 안전하게 보존함은 물론 후대에 온전히 계승하기 위해 시작된 예방적 성격의 방재시스템 구축 사업입니다.

2. 2012년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이 도입된 이후 지난 6년간 종단 전통사찰의 화재는 83% 감소(설치 이전 12건→이후 2건) 하였으며, 도난사건은 단 한건도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3. 본 사업 도입 초기 우리 종단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협의를 통해 예방형 방재시스템의 안정적 구축과 지속적인 유지보수가 가능하도록 사업을 추진함은 물론 사업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하여 우리 종단 내부 규율인 종법에 의거하여 인증제도를 도입하였습니다. 즉, 공모를 통한 인증업체 선정과 외부 전문가를 선정위원으로 위촉함으로써 업체선정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기하였습니다.

4. 또한 2018년 1월부터는 예방형 방재시스템 기술이 충분히 보편화되었다 판단하여 국가에서 인정한 기준과 기술이 충족한 업체면 본 사업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되도록 관련 제도를 개선하였습니다.

5. 그러나 최근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의 진행과정에서 일부사찰의 자부담과 관련한 문제가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고, 알려진 바와 같이 현재 수사당국에서 관련 사항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6. 이러한 상황과 관련하여 7월 31일 공중파 방송에서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에 대한 문제점이 보도되었습니다. 우리 종단은 비록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의 관리감독권이 지방자치단체에 있기는 하지만, 우리 종단 소속 사찰의 일부에서 자부담과 관련한 문제가 발생된 것에 대하여 책임을 통감하며, 사법기관의 수사결과를 엄중히 받아들이겠습니다.

7. 그러나 보도된 내용 중 총무원에서 수사 대상 사찰에 공문을 보내 대납 받은 공사대금을 공탁하라는 공문을 보냈다고 하는 내용은 전혀 사실과 다른 허위의 내용임을 밝히며, 추가적인 확인을 통해 사실과 다른 내용이 확인될 경우 엄정 대처하여 반드시 바로잡아 나갈 것임을 밝힙니다.

8. 우리 종단은 이번 상황을 계기로 문화체육관광부 및 지자체 등과 협의를 통해 관련 분야의 전문가를 중심으로 특별점검반을 구성하여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에 대한 전면적이면서도 종합적인 특별점검을 진행하여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되지 않도록 특단의 조치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이를 통해 국고보조금 집행관리 현황과 시스템을 비롯하여 사업 전반에 대한 문제점을 확인하고 개선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과감한 조치를 시행할 것입니다.

9. 전통사찰은 1700년 한국불교의 소중한 문화유산이자 우리 민족의 고유한 전통문화자산입니다. 이에 우리 종단은 한국의 대표적인 문화유산인 전통사찰의 보존과 관리 및 계승을 위한 ‘전통사찰 방재시스템 구축사업’이 원만히 진행될 수 있도록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기울일 것이며, 전통사찰의 문화유산을 국민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향유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불기2562(2018)년 8월 1일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 문화부장 종 민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관련기사
· 조계종 사찰 방재사업 의혹 공중파 보도
조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8-08-01 17:38:30]  
[최종수정시간 : 2018-08-01 20:05:57]  

   
기사 댓글 11
전체보기
  • 설정종단의현모습이네요 2018-08-06 16:26:50

    조계종은 엄정대처라하는데 묵빈대처다 이놈의 조계종 똥싼놈이 성질내는종단이다 피디수첩 방영되어도 어느놈하나 책임지는자가없구나 똥싼놈이 부끄러워할줄모르고 활보하고단니는 설정 종단의모습이네요신고 | 삭제

    • gg 2018-08-05 17:07:16

      거머리 같은 언론신고 | 삭제

      • 비리덩어리들 2018-08-02 17:52:10

        언론보도가 사실이면
        조개종측이라는 놈들 어느놈들인지 신분 밝히고 승적 박탈하고 구속시켜라.
        부끄러움을 모르는 도적놈들신고 | 삭제

        • 오리발 2018-08-02 14:17:46

          국고보조금 받아 공사하면서 자부담금 안낸 사찰들 다 조사해야 한다. 국고보조금 횡령하면서 관례라고 오리발 내미는 스님들,,

          방제사업으로 CCTV 설치한 스님들 공사업체 이름도 몰라 얼굴도 몰라 자부담금도 한품 안내,, 철저히 조사해야한다.신고 | 삭제

          • 조계종 2018-08-01 21:44:41

            개가 웃는다
            니나 잘 하세요신고 | 삭제

            • 불자 2018-08-01 20:18:42

              Mbc최승호 사장은
              현정권에 붙어서
              알랑대다가
              다음정권에서
              제 일빠로 보복당하게
              될것이다
              보복은 또다른 보복을
              부르나니,,,신고 | 삭제

              • 엄정 2018-08-01 20:15:54

                엄정 대처하지 말고 계나 잘 지켜라신고 | 삭제

                • 종단 주요 소임자는 책임 2018-08-01 18:57:27

                  종단의 주요 소임자스님들은 직분을 다하여 대처하지 못하고
                  모능 일에 약방사후처리만을 하고 있는 무능력함을 인정하시고
                  책임을 통감하여 사퇴하여야 함니다.신고 | 삭제

                  • 진실 2018-08-01 18:34:15

                    도둑놈이 제발저린다고하는,
                    국민혈세 낭비한 넘들은 죄다 그 죄값을
                    받으면 되는것이고, 검찰 조사가 끝나봐야 알지
                    우째들 찔리는게 많은가봐신고 | 삭제

                    • 엄정 2018-08-01 18:25:10

                      엄청 대처하지 말고
                      세금 횡령 자 들을 구속하라신고 | 삭제

                      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자승 전 원장이 움직인다
                      설정 총무원장 탄핵…찬성56표 반
                      총무부장 성문 스님 하루 만에 전
                      진제 종정교시에 설정 원장 집행부
                      총무부장에 성문 스님·기획실장 진
                      “기득권 세력 은밀·조직적 견제
                      “햇볕에 곰팡이 제거되듯 자승적폐
                      종권 재창출에 눈 먼 권승들, 이
                      중앙종회, 원장 탄핵ㆍ권한대행 선
                      [생중계] 8월 11일 재가불자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 영등포구 경인로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2동 1707호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