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오피니언 > 칼럼
   
안간힘 쓸수록 불교는 사라지고 멀어진다
[배종대] 조계종의 새 시작은 설정 총무원장과 집행부 사퇴
2018년 07월 26일 (목) 17:12:28 보송 배종대 .
   
 

탐, 진, 치, 삼독(三毒)을 소멸할 수 있다는 것을 믿지 않게 되었습니다. 탐내고 화내고 어리석은 당신들 때문에!

번뇌를 끊을 수 있다는 서원을 믿지 않게 되었습니다. 매일 새로운 번뇌를 만드는 당신들 때문에!

인과(因果)가 있다는 것을 믿지 않게 되었습니다. 어떤 인과를 두려워하지 않는 당신들 때문에!

인과가 불매(不昧)하다는 것도 믿을 수 없게 되었습니다. 인과를 유리한 쪽으로 그리고 힘의 논리로 재단하는 당신들 때문에!

무아(無我)도 믿지 않게 되었습니다. 아(我)의 화신(化身)들인 당신들 때문에!

무상(無常)도 믿지 않게 되었습니다. 절대 권력만을 지키고 자본을 놓지 못하는 당신들 때문에!

열반과 깨달음도 믿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열반과 깨달음이 세상에 어떻게 구현되는지 단 한번도 보여주지 않는 당신들 때문에!

지옥이 있다는 것도 믿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진짜 지옥이 있다면 당신들이 그렇게 행동하지 않을테니까요. 당신들 때문에!

윤회가 있다는 것도 믿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이 세상 한번뿐이라 생각되게 막행막식으로 사는 것을 보면 윤회가 없을테니까요. 당신들 때문에!

참선도 염불도 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참선을 해도 삶이 청정해 지는 것 같지도 않고 염불은 소음으로 만들어 버린 당신들 때문에!

부처님법이 진리라는 것도 믿지 못하겠습니다. ‘붓다로 살자’는 표어 속에 사는 당신들의 표리부동한 행동을 보니까. 당신들 때문에!

당신들은 24시간 매일 절에서 향기로운 향냄새를 맡고 부처님 품에서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어떤 믿음을 주는 모습을 보여주지 않고 있습니다. 저희는 절에서 살지도 않고 향냄새를 맡지도 않고 살아갑니다.

그저 팍팍한 저자거리에서 하루하루를 조그만 한 것에 만족하고 매일 반성하며 살아가는 범부들에 불과 합니다. 매일 고대광실 절에서 부처님과 살아가는 당신들도 그리 살아가는데 어찌 우리 같은 범부들이 부처님법과 같은 위대한 가르침을 감히 믿고 따르겠습니까?

부처님의 가르침을 진리라 합니다. 하지만 아무리 좋은 교리나 진리도 현실에서 구현되지 못하면 그것은 진리가 아니라 가설(假說)에 불과할 뿐입니다. 누가 부처님의 가르침을 진리가 아닌 가설로 만들고 있나요?

부처의 제자들조차 진리를 진리라 믿지 않고 삼독을 행하며 오온(五蘊)을 떠받드는데 누가 앞으로 부처님 가르침을 진리라 하겠습니까? 아무리 좋은 보물도 그것을 싸고 있는 포장이 변변치 못하면 사람들로 부터 외면 받는 것이 세상의 이치입니다.

불법은 없어지지 않겠지만 이 땅에서 불교는 사라질 것입니다.

현재 잘된다는 불교신행단체들 그리고 각 사찰들을 잘 살펴보십시요.
젊은 사람이 있는 곳이 있습니까?
불법을 배우려는 눈푸른 납자들이 있습니까?
십년 후 우리 불교와 사찰의 텅빈 모습이 상상되지 않으십니까?
당신들이 조계사와 총무원에서 당신들만의 불교를 지키기 위해 안간힘을 쓸수록 국민들과 불자들에게 진정 불교는 더욱 멀어질 것입니다.

상단 축원에 '불일증휘 법륜상전(佛日增輝法輪常轉)'라는 말이 있듯이
‘부처님의 지혜광명이 더욱 빛나고 법의 수레바퀴가 늘 쉬지 않고 굴러가는 것’은 사부대중 모두의 바람입니다. 그것을 승가가 보여줄 수 있기를 바랍니다. 우리의 믿음이 흔들리고 어지러울 때 그것을 잡아줄 수 있는 승가로 태어나길 진정 바랍니다.

그것의 첫걸음이 설정 총무원장과 현 집행부의 사퇴입니다.
다시 믿음을 다시 증장시키고 한국불교의 새로운 시작이 될 것입니다.

흔들리는 한국불교와 혼탁한 종단 상황 속에서도 부처님의 진리의 길을 몸소 보여주시고 불자들의 쓰러지고 상처 난 믿음을 다시 세워주시는 설조노스님께 다시 눈물로써 감사의 삼배를 올립니다.

이 더운 여름 노구의 긴 단식에도 이치에는 맞지 않습니다만 스님의 법체가 상하지 않기를 기원합니다. 우리 설조 노스님께 불보살님의 가피를 진정 바랍니다.

그리고 설조스님의 발원이 곧 이 땅에서 바로 이루어지길 다시 한번 불자의 한사람으로 발원합니다.

나무 아미타불 나무 아미타불 나무 아미타불
보송 배종대

[불교중심 불교닷컴,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기사입력시간 : 2018-07-26 17:12:28]  
[최종수정시간 : 2018-07-26 17:13:33]  

   
기사 댓글 10
전체보기
  • 멱우 2018-08-02 02:05:26

    한국불교와 종단에 자승자박과 환경설정이 얼마나 많은 피해를 입혔는가?
    전국민들께 먼저 정중히 사과부터 드리는것이 순서가 아닐까?
    선거에 안나와야할 설정이를 끌어들여 이혼란스런 사태를 야기시킨 자승이를
    멸빈징계 처벌을하여 종도들의 마음부터 위로하여라!
    그리고 설정이가 약속한 숨겨논딸의 DNA검사를 실행하여 과연 거짓말이
    아님을 종도들앞에 공개증명하라!
    3원장과 원로회의.종회.본사주지회의를 설정퇴진과 동시에 즉각 해산하고
    새롭게 거듭 태어나라!
    이런 혁신과 특단의조치가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말짱 공염불이 될것임을
    명심해주길 바란다 ..신고 | 삭제

    • 거꾸로 거사 2018-07-29 13:47:19

      삭발 염의,
      그리고 출가,
      나름 눈물도 흘리며, 많은 고민끝에 내린 결정이였을 것이다.

      출가,
      세속를 벗어나
      중생의 근본윤회에서 벗어나고야 말겠다는 굳은 결심.
      그들은 왜 세속에 있는가?
      그리고
      지금 그들은 무엇을 하고 있는가?!

      이것은
      신선한 종교회와 자신의 양심을 속인 죄행일 것이다.

      삭발 염의,
      욕망을 채우기위한 수단아며,방법이었다는 말인가?

      충격이다.신고 | 삭제

      • 나그네 2018-07-28 15:42:37

        僧家개혁이 이루어 진다면,
        이제,
        僧家는 마을을 벗어난 외딴곳에 머물러야 한다.

        탁발행 외엔 일체 속세의 출입을 금하고,
        붓다를 이루기 전엔,
        수핼자는 속세를 기웃거려서는 절대 않되며,
        오직,
        僧家의 계율를 원칙으로 생활하는 승단으로 개혁 되어야 한다.

        재가자는 그들이 청빈한 수행생활을 유지될 수 있도록
        최소의 공양물만을 보시해야 할 것이다.

        이것이
        그들의 수행완성 위한 진정한 공양물일 것이다.
        또,재가자는
        붓다의 가르침에 없는
        기복의 욕망적인 신앙심을 이제는 버리는 것이다.

        이것이,
        우선 개혁돼야. .신고 | 삭제

        • 개혁 2018-07-26 22:49:21

          파계승무리를 참회시키지도 않고 축출하지도 않고 같이 화합하여 깨달음을 얻었다는 이야기를 들어본적이 없다.부처님이 눈물 흘리신다.신고 | 삭제

          • 입만 2018-07-26 18:28:37

            입만살아서.말로는탐진치가.어쩌고.본인들은아주.쩔을대로쩔어.푹.썩었네.썩은내가 진동하네.더러운인간들.사람목숨도 개똥으로알고.무간지옥으로떨어져세세생생 썩어라.신고 | 삭제

            • 피난처 2018-07-26 18:17:01

              무슨범죄자들 피난처도아니고.진짜 웃낀다.쓰레기들은 다 모였네.청소해서싹 쓸어버려요.신고 | 삭제

              • 한국불교 2018-07-26 17:46:27

                계정혜가 어디갔나 탐진치로 물들었네
                청정승가 어디갔나 오염되니 파계승단
                자기배만 불리느라 중생구제 외면하네
                자기편은 즉각사면 비판세력 면빌조치
                비판세력 집단폭행 뻔뻔하니 양심없네
                승복입고 파계하니 전불교도 분노한다
                그대들의 눈과귀는 이찌그리 제멋대로
                부처님법 무시하니 승복입은 도적이냐
                정신썩은 조계종단 미래인들신고 | 삭제

                • 불자 2018-07-26 17:38:28

                  누가절에간다면 말려야지.신고 | 삭제

                  • 2018-07-26 17:37:48

                    하는짓들보니.곧.망하겠군.아주.폭삭.신고 | 삭제

                    • 감사 2018-07-26 17:32:24

                      옳은말씀.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신고 | 삭제

                      최근 인기기사
                      편백운 총무원장 "'같이 나눠먹자
                      총무원 방해로, 태고종 '길거리
                      사재털어 미납금내고 횡령 몰린 불
                      태고종 총무원장 조계종 아성에 도
                      동국대 교수가 스님총장에게...뭔
                      태고종 총무원 기자들까지 속이나?
                      태고종 총무원, 차벽 세워 중앙종
                      태고종 전선 이상 무?
                      어쩌다 "'한국불교신문' 발행 중
                      도림 법전 대종사 부도탑·비 제막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