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부패·도덕불감증 무책임한 원장이 노스님 비원에 변명”
시민연대 논평 “시간 끌기·변명에 급급 말고 즉각 사퇴하라”
2018년 07월 10일 (화) 11:19:11 서현욱 기자 mytrea70@gmail.com
   
▲ 설정 조계종 총무원장이 10일 새벽 설조 스님을 찾아와 단식 중단을 요청했다.

“새벽에 사람눈길을 피해, 이미 설조스님의 뒷조사를 한다며 겁박 행위를 한 바 있는 호법부장과 상임감찰을 대동하고, 파계승려 부패사슬의 최 윗선에 있는 자신의 존재를 망각하고 한두 명 바뀐다고 종단이 바뀌겠냐고 했다는 것은 생과 사의 경계선에서 종단에 도덕이라는 것이 있다는 것을 보여 달라는 노스님의 간절한 호소를 희롱하는 것이다.”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가 10일 오전 설정 총무원장이 설조 스님을 찾아온 것에 이 같이 논평했다. 설정 조계종 총무원장은 10일 새벽 6시 10분께 사람의 눈을 피해 설조 스님을 찾아와 5분여 이야기하고 다급히 돌아갔다. 설정 총무원장은 “한두 명 바뀐다고 종단이 바뀌겠냐”며 설조 스님에게 단식 중단을 요청했지만, 설조 스님은 “설정 원장이 물러나고 종단의 변화가 있어야 단식을 중단할 수 있다”는 확고한 뜻을 밝혔다.

시민연대는 “조계종 총무원장이 88세의 노스님이 본인의 퇴진을 요구하며 단식한 21일째야 찾아왔다면, 분명한 답을 갖고 왔어야 한다”며 “설조 스님의 비원은 진짜 비구 승려가 종단의 공적 소임을 맡아야 한다는 것 단 한가지다. 더 이상 시간을 끌거나 얼토당토 않는 변명이나 해명에 급급하지 말고 즉각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교권자주 혁신위 도법 스님 등 똬리 틀고 진실·혁신 왜곡"

시민연대는 “설정 총무원장은 자신 한사람만 물러난다고 종단이 바뀌는 것이 아니라, 근본적인 개혁을 해야 한다”고 말한 것을 크게 비판했다.

단체는 “온갖 타락승들이 그 문제가 드러나도 자리에서 버티고, 진상조사와 혁신을 위해 설정 총무원장이 만들었다는 교권자주혁신위원회는 자승 총무원장 시절의 적폐를 책임져야할 도법스님을 비롯한 당시의 부실장(현재의 부실장이기도 하다)들이 똬리를 틀고 진실과 혁신의 방향을 왜곡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설정 총무원장의 친자 문제를 조사한다는 진상조사위원회 간사가 한국불교문화원에서 중앙종회의원과 비구니 스님까지 낀 밤새 술판을 벌인 당시 원장이자, 설정원장을 비호하기 위하여 상황을 왜곡시키고 거짓기사 바꿔치기도 서슴지 않은 불교신문 사장인 바, 더 이상 할 말이 있는가”라고 꼬집었다.

"19년 유전자 검사로 결백을 증명하지 못하고도…"

시민연대는 “설조 스님은 종단의 부패에 대한 도덕불감증을 일깨우시기 위해 단식에 돌입했지만, 종단의 파계승려 누구도 책임지고 물러나는 자 없다”며 “그 중에 대표 격이 바로 설정 총무원장”이라고 지목했다.

그러면서 “자신에게 친자확인 소송을 한 사람을 평생 부양했다면, 자식이 아니고 무엇이며, 자식문제가 발생한지 19년 동안 유전자 검사로 결백을 증명하지 못했다면 자식이 아니고 무엇이겠냐”며 “설조 스님을 살리기 위해서라도 설정 원장은 즉각 물러나야 한다”고 했다.

시민연대는 “설조 스님의 비원은 진짜 비구 승려가 종단의 공적 소임을 맡아야 한다는 것 단 한 가지”라며 “학력위조가 밝혀지고도 와전이라며 총무원장에 출마하겠다고 한, 한국불교에 조종을 울리겠다고 작정을 한 그날의 바로 전날로 돌아가라”고 했다.

또 “이것이 설조스님을 살리고 한국불교를 살리는 길이다. 더 이상 시간을 끌거나 얼토당토 않는 변명이나 해명에 급급하지 말고 즉각 사퇴하라”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서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8-07-10 11:19:11]  
[최종수정시간 : 2018-07-10 11:21:51]  

   
기사 댓글 40
전체보기
  • 개자승 2018-07-15 11:09:29

    무능한 늙은 진제랑 노름꾼 자승을 처단하자신고 | 삭제

    • 마피아 2018-07-14 12:18:03

      조계종이 마피아가 접수했구나 정부보조8천억+입장료=1조가 넘는 돈덩어리,삼합회나 야쿠자들도 몰려올려나?신고 | 삭제

      • 닷컴아 2018-07-12 20:03:49

        인생이 재미가 없었는데 닷컴때문에 산다.헛소리,개소리..인생 살 맛 난다.닷컴아 고맙다.신고 | 삭제

        • 석만아 2018-07-12 19:46:57

          석만이 너! 00한테 돈 받았나? 소문이 짝 깔렸는데.신고 | 삭제

          • 조갯종 망해야 된다 2018-07-12 19:29:12

            다른 의견 있는 사람?신고 | 삭제

            • 설정스님 2018-07-12 14:50:32

              아직 확실한 증거도 안나왔는데 너무 몰아세우는거 아녀? 설정양반 잘해볼려구 하던데 카드라방송만 듣지말고 제대로 알아보고 합시다 기자양반신고 | 삭제

              • 따까리 2018-07-12 14:49:10

                원장스님이 벌여놓은 사건 치닥거리에 많은 이들이 동원되어 쩐한 따까리 노역을 치루고 있다.
                일다운 일이라곤 할 겨를도 없이...
                이것만으로도 참회하고 부끄러워할줄알아야제.
                많은 종무원들의 회의감을 ...신고 | 삭제

                • 집중 2018-07-12 13:33:11

                  설조스님 단식불23일차!신고 | 삭제

                  • 집중 2018-07-12 13:22:33

                    옴 소마니 소마니 훔 하리한나 하리한나 훔 하리한나 바나야 훔 아나야 혹 바아밤 바아라 훔 바탁
                    좋은날만 있기을 바라며 부디 예수귀신에게 홀리지말길 바란다! 나무관세음보살신고 | 삭제

                    • 집중 2018-07-12 13:21:54

                      절에다니면서 신부 수녀 목사들을 말하는 자들은 술중독환자거나 멍청한거다! 가르침과 추구하는바가 다른데 같다고하는자들은 바른길을 갈수없고 우긴다!신고 | 삭제

                      4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비구니 종회의원 후보 미등록 사설
                      “불광사 돈 빼내 중흥사 지원…3
                      "원행 스님은 종단 현실 초래한
                      제17대 중앙종회의원 선거에 11
                      갑(甲)질, 을(乙
                      조계종 총무원장 대신? 김정은 만
                      “낯 뜨거운 총무원장 선거 중단…
                      “방재시스템 국민감사청구 선언…체
                      영담 스님 쌍계사 종회의원 입후보
                      “설정 꼬리 자르고 자승 정점 권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