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설정 스님 "조계종 태고종 승가 교육 함께 하자"
조계종 설정 총무원장, 태고종 편백운 총무원장 찾아 밀담
2018년 06월 29일 (금) 18:22:56 조현성 기자 cetana@gmail.com
   
▲ 사진=한국불교태고종

"불법에 대처 없다"며 할복을 불사했던 비구들의 저항과 이승만 정권의 도움으로 세워진 통합종단 조계종과 정화의 패배자로 인식돼 온 한국불교태고종이 통합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최근 <PD수첩>의 고위직 승려 성추문과 비위 의혹 보도로 국민 여론이 험악한 가운데, 내연관계가 폭로된 태고종 총무원장이 주장하고 처자식을 숨겨둔 것으로 의심 받는 조계종 총무원장이 호응하면서 드러난 사실이다.

한국불교태고종(총무원장 편백운 스님)은 29일 '속보 특종' 이라면서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조계종-태고종, 미래를 위해 통합합시다' 제하의 문건에서 태고종은 조계종 설정 총무원장이 29일 태고종 총무원을 전격 방문했고, 편백운 총무원장과 밀담을 나눴다고 했다. 태고종 시도교구 종무원장회의에서는 '조계-태고 통합추진위원회'를 구성키로 했다는 소식도 담았다.

태고종의 조계종과의 통합 시도는 편백운 총무원장이 자신의 내연관계가 폭로된 직후 <불교닷컴>과 단독 인터뷰를 하면서 먼저 운을 뗐던 사실이 있다.

당시, 편 총무원장은 조계종 고위직 몇몇 스님들의 성추문 의혹을 언급하면서 조계종과 태고종 경계가 허물어지고 있다는 뉘앙스의 발언을 했다. 그러면서 조계종과 태고종 통합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태고종 측 보도자료에 따르면, 설정 총무원장은 이날 태고종을 찾은 자리에서 "과거에는 조계종과 태고종 간에 분규 갈등이 있었으나 앞으로는 한국불교 미래를 위해서 통합하자. 각 종단 역할은 그대로 기능을 하되, 교육 포교 분야에서는 통합해 함께 가자"고 했다.

태고종 측은 "편백운 총무원장이 설정 총무원장과 30분 정도의 차담을 나누면서 배석자 없이 비공개 회동을 했다. 모종의 구두약속이 있었지 않나 해서 향후 행보가 주목된다"고 했다.

한편, 조계종 설정 총무원장은 자신의 이력서에 서울대를 졸업했다고 허위 기재했다. 불쌍해서 형의 호적에 입양시켰다는 전O경 씨로부터는 친자확인소송을 당했고, 수년간 거액을 송금했다. 수덕사 말사 정혜사 통장에서도 전O경씨에게 송금된 사실이 드러나기도 했다. 또, 자신의 속가가족 빚 청산을 위해 총무원장이 되고 난 뒤 수덕사에 44억원 기채를 발생시켰다고 의심을 받고 검찰에 고발된 상태이다.

94년 개혁회의 부의장을 지낸 설조 스님(88)은 설정 스님을 '적주 비구'로 지목하면서 총무원장에서 즉각 사퇴하라고 조계사 앞에서 10일째 단식 중이다.

[기사추가: 23시 30분]

대한불교조계종 기관지 <불교신문>은 조계종 총무원 홍보국 입장을 같은 날 오후 21시 19분 게재했다.

총무원 홍보국은 태고종 측 보도자료에 대해 "금일 방문은 인근에서 점심 국수공양을 마치신 총무원장 설정 스님이 사전에 계획 없이 법당 부처님께 참배하기 위해 방문한 것이다. 이전에도 몇 번 방문한 전례가 있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말씀 내용은 '우리 모두가 부처님 일불제자로 화합해 살자'는 덕담 수준의 말씀이었다. 향후 화합 방안에 대한 말 역시 원론적 내용이었다. '위원회' 구성 등 내용은 태고종의 자체적 조치와 결정임을 알려드린다"고 했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관련기사
· 태고종 편백운 총무원장 "문제 없이 끝난 일"· 태고종 총무원장 내연녀 사건 진실 공방
· 도대체 전0경은 누구인가…설정 원장 말 바꾸기 들통· [영상] 88세 조계종 노승이 목숨걸고 단식하는 이유
조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8-06-29 18:22:56]  
[최종수정시간 : 2018-06-30 00:20:51]  

   
기사 댓글 67
전체보기
  • 사돈간 2018-07-04 16:39:02

    헉~~사돈 맺으시게. 자승이도 쌍둥이 있는데. 조계종 은처자들하고 태고종 중들하고 사돈 맺으면 안전하지. 절도 합법적으로 상속받고 권력도 2배. 그동안 태고종 자식들이 조계종 권승들 상좌로 많이들 출가했거든. 수원 실천승가 한자리 하던 중 상좌들도 대처승 자식 상좌들 많지. 아주 요지경이야. 돈과 권력이 되니까 온갖 잡놈이 성직자 행세로 둔갑을해. 조태종 쓰레기들 인증샷.신고 | 삭제

    • 프라나 2018-07-03 19:34:42

      태고종으로 가면 딱 어울리겠다.
      잘 생각했오.
      미련 없이 가시오.
      PD수첩 나온 것들 다 모두 데리고 태고종으로 갈아 타시오.신고 | 삭제

      • 편안해 2018-07-02 15:12:14

        아무리 보아도 제대로 어울려.신고 | 삭제

        • 설정스님이 태고종으로가요 2018-07-02 08:40:38

          비구와 대처가 출가해서 서로 교육 같이 받으면 비구스님들은 옆대처님 백일잔치 갔다가 처제 소개 받아야하나요.신고 | 삭제

          • 답답한 불자 고함 2018-07-01 19:47:19

            와~~두 늙은이 사진 보니 섬뜩하네요.
            거대한 정신병자들 집단을 보는 듯 합니다.
            자정능력을 상실한 종단은 종지를 받드는 종단의 대표가구가 아니라
            저들의 기득권만을 위한 사설 집단임이 만천하에 드러났습니다.
            이래도 전국 사찰의 신도들은 꿈쩍도 않고 제 절 주지 모시면서 조용하네요.
            불자님들, 이건 어떻게 설명 할겁니까.
            댓글 몇 명 이 방에서 긁적여봐야 무슨 변화를 가져올지...
            답답 합니다.신고 | 삭제

            • 불자 2018-07-01 13:30:29

              통합해서 조계종도 가족만들고 개인축재하면 신도들은 없다고 봐야지신고 | 삭제

              • 조개종 2018-07-01 13:04:42

                드디어 만난겨? 조개(?)종 탄생을 눈앞에 뒀네. 의현이 자승이 큰그림이 이거였어. 기발하다. 파계승 가짜중들이 할 수 있는게 대처승단 만드는 거 밖에 없지. 권승 정치승은 전부 환영할테고 수좌들도 앉아서 똥만들다 해제하면 양주빨고 2차도 가야하는데 반대할 이유가 없지. 에이, 다 그 정도는 하시잖아요. 남북 정상도 만나는데 어서 빨리 합쳐서 대처승단 선언하고 자유늘 누리세요. 깨달음은 다 뻥인줄 알았으니 이제 선방에서도 삼겹살 굽고 소주 마시며 삽시다. 그래야 불자들 정신차리지 않겠냐.신고 | 삭제

                • 철퇴 2018-07-01 11:53:13

                  지랄들 하는 세상이 되어버렸구나,
                  입을 다물고 있는 포교사단. 대불련,꼴에 백주년?
                  대불청, 침묵하고 있는 스님들이 너무 불쌍하구나,
                  니들 스스로도 많이 부끄럽제요.신고 | 삭제

                  • 지랄들 한다 2018-07-01 11:48:55

                    하다하다 안되니 별짓을 다한다
                    내친김에 조계종 천태종 태고종 몽땅합쳐서 니네들 하고 싶은 대로해라
                    허나 불자들 무서운 줄 알아라
                    천벌 받는다
                    지랄들 고만하고 쿨하게 내려와신고 | 삭제

                    • 집중 2018-07-01 11:38:25

                      절에다니면서 신부 수녀 목사 말하는것들은 쓰래기들이다
                      술중독자거나 아니면 멍청한거다! 가르침과 추구하는 바가다른데 갔다고 한다면 그들은 절때로 바른길을 갈수없으며 세상만 더럽게하는짓만골라하고... 우긴다!신고 | 삭제

                      67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자승 스님 골프장 간 까닭은
                      "큰 스님께 묻습니다. 골프장 왜
                      17대 중앙종회 전반기 의장에 범
                      차기 중앙승가대 총장은…학승 출신
                      "중이 목탁 아닌 골프를 쳤다고?
                      김정숙 여사, 인도 사류강에 조계
                      “자승 전 원장 멸빈·이기흥 회장
                      “계승과 개혁을 중심에 두고 일
                      “중생을 부처처럼, 백성을 하늘처
                      열반에 든 원로승려들의 교훈과 경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