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반성해도 모자랄 판에 고발? 에라이 XX들아"
네티즌들, 조계종의 'PD수첩' '불교닷컴' 고발에 댓글 1천개 "어이 없다" "질린다"
2018년 06월 23일 (토) 00:32:21 조현성 기자 cetana@gmail.com

"하여간 중XX들 질리네. 진짜 반성해도 모자랄판에 에라이 XX들아."

조계종 <불교닷컴>과 MBC <PD수첩>을 개인정보보호법과 금융실명법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는 뉴스에 1175명의 추천(반대 75)을 받은 포털사이트의 댓글이다.

이 뉴스에는 10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렸다. "한심하다" "어이없다" "질린다"는 표현은 점잖은 편에 속할 정도로 댓글에는 "XX들" "OO놈" 등 출가자를 향한 원색적인 비난이 난무했다.

기사 사진의 설정 총무원장의 합장하는 모습을 보고 쓴 "합장하고 스님행세 그만해라. 역겹다" "눈감고 합장하면서 무슨 생각하나. 유전자 검사하고 떳떳하자" 등 댓글도 있었다.

   
▲ 인터넷 포털 다음의 조계종 고발 뉴스에는 10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렸다. 댓글들은 대부분 조계종과 승려에 대한 실망, 좌절, 분노를 담고 있다. (Daum. 갈무리)

네티즌들은 설정 총무원장 등 승려 개인 비위 의혹을 보도한 언론을 상대로 조계종단이 고발한 것에 "어이없다" "기가 막힌다" "가지가지한다"는 입장이었다.

'백합향기' 등은 조계종이 개인정보보호법, 금융실명법 위반 혐의로 고발한 것을 두고 "기사 내용이 확실하다고 인정은 한거네?"라고 했다.

'남박정윤' '뭐라할까' 등은 "유전자 검사하면 모든 일이 해결될 것을 자신이 없구먼" "(설정 총무원장은) 유전자 검사하겠다고 그렇게 떠벌리더니 뭐하냐" 등이라고 했다.
 
'fall'은 "까고 있네. 의혹받을 일을 쳐하지 말던가? 비난은 싫으세요. 종교 이용해 밥먹는 것도 좋지만 정상적으로 살아라"고 했다.

'하늘다람쥐'는 "법을 그리 잘알고 법을 그리 좋아하는 자들이 행실은 어찌 그랬느냐"고 했다.

'산과나무'는 "저런 X중들 때문에 불교신자가 다 떨어진다"고 했다.

<PD수첩> 조계종 특집 첫 보도가 있은 지난달 1일을 시작으로 조계종 관련기사의 댓글들은 시간이 갈수록 험악해지고 있다. 참회(반성)는 커녕 되레 '입막음 소송'을 남발하는 조계종 행태에 "뻔뻔하다" "질린다" "어이없다" "기가 막힌다" 등 표현이 늘고 있다. 민심이 이런데도 조계종과 설정 총무원장은 손가락질 받을 대응만 하고 있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관련기사
· 실시간 검색 1위 '설정 스님' 네티즌 반응· 다음 이어 네이버도 '설정 스님'
· '승복 벗겠다'는 현응 스님에 댓글 3076개· 조계종 설정 스님 봉축사 댓글
· "설정 스님 의혹 허위" 주장에 댓글 3천· "조계종 무슨 염치로 MBC PD수첩 탓하나"
· "해명? 스님이 룸살롱 접대를 하나"· 조계종, 딸 가진 총무원장 의혹 보도 1+1 고발
조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8-06-23 00:32:21]  
[최종수정시간 : 2018-06-23 00:36:26]  

   
기사 댓글 31
전체보기
  • 설정아총무원장이그러게좋아정신 2018-07-21 00:39:38

    설정이는 유전자검사 안하니 피디수첩 망신당하고도 뻔뻔하게 활보하는것을보니 설정이는 부끄러움도 모르는 얼굴이 철판인가보네요신고 | 삭제

    • 불교닷컴이 그래도 희망이다 2018-06-26 13:40:49

      이 와중에 법보 신문이고 불교 신문이고 전부 권력에 빌붙어 하녀 노릇하며 불자들의 눈과 귀를 흐리는 판에 불교닷컴이 있어서 천만다행이라 생각한다. 일각에서는 총무원에서 징계당한 사람들이 만든 모임이라고 지적질 하는데 그래서 더 다행이다. 총무원것들 눈밖에 났다는 말은 그래도 옳은 말하는 사람들이라는 뜻이다. 왜냐 총무원은 파계승에 권력승에 돈독 오른 땡중들을 옹호해야만 밥 술이라도 얻어 먹을 수 있는 곳이니까.신고 | 삭제

      • 조현성 기자님 감사합니다 2018-06-26 13:36:15

        파계승을 향해 이 중 저중 하는 것만해도 다행이다. 이 놈 저 놈 소리 들어다 싼 놈들이다. 오죽 못났으면 지 핏줄을 부정하며까지 권력에 탐착할까??? 기자님 속시원한 기사에 너무 감사드립니다. 계속 바른 소리 하는데 힘써 주세요.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힘내라.신고 | 삭제

        • ㅎㅎㅎ 2018-06-25 14:50:21

          가지 가지 한다
          이런거 보고 꼴갑한다고 하지신고 | 삭제

          • pd수첩 후유증이 아직 2018-06-25 10:36:57

            중들만 보면 이젠 모두 성폭행, 성추행, 노름, 폭력 등 사회의 이상한 집단으로 연상 됨.신고 | 삭제

            • 조게 땡중 깡패들 에라이 XX들 2018-06-25 00:09:02

              "반성해도 모자랄 판에 고발, 에라이 XX들아"
              네티즌들, 불자들도
              조계종의 'PD수첩' '불교닷컴' 고발에 "어이 없다" 조계종 땡중 깡패들 에라이 XX들아신고 | 삭제

              • 조현성기자 2018-06-24 23:13:49

                조현성기자
                어쩌다가 이모양이 되었는가, 아무리 막가도 그렇지
                목구멍이 포도청이라지만 중, 이중 저중하는 것은 불교대학 출신으로서
                먹고사는 길을 잘못택했다
                이석만이야 해군사관학교다니다가 퇴교 당하면서 먹고사는 길이 이길뿐이지만
                당신은 안어울린다.
                주변에 친구들이 동기들이 다 자네의 행동에 걱정이다.
                잘 생각해서 행동하고 글 쓰기바란다. 당장이야 조계종에서 징게당한 스님들이
                후원해주니 막걸리도 한잔하고 좋지만.
                불교대학졸업하고 택한 직업으로서는 뭔가 맞지않다.
                다시말하지만 당신은 이석만이 하고는 자라온 과정이 다르다.신고 | 삭제

                • 닷컴은 올 여름 고비를 어떻게 2018-06-24 23:04:48

                  올 여름 더위는 닷컴이 작살나는 기사를보면서
                  MBC 가 이미 시청율 공중파, 종편 합쳐서 7위를 기록하니
                  머지않아 경영 책임지고 최사장은 명진이 토굴로가서
                  짜빠게티 살마먹고 그남마 3년전이 좋았는데 신세타령하고
                  서로 네탓이라고 하다가 의리는 고무신처럼 버리고
                  조계종은 그동안 문제있던 사람들은 참회하고
                  근거없이 모함당하던 이들은 당당하게 승단에서
                  맡은바 임무를 다하면서 살것이다.신고 | 삭제

                  • 무애행 2018-06-24 18:41:58

                    mbc Pd수첩에 나온 도박, 성폭행스님들 수사촉구서명 해주셔요

                    국민청원 - http://www1.president.go.kr/petitions/264390신고 | 삭제

                    • 불자 2018-06-24 10:44:18

                      이런 쓰레기 개독들의 댓글을 가지고, 기사를 쓰는 닷컴 느그들도 불자고 불교 언론이니!?신고 | 삭제

                      3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비구니 종회의원 후보 미등록 사설
                      “불광사 돈 빼내 중흥사 지원…3
                      "원행 스님은 종단 현실 초래한
                      제17대 중앙종회의원 선거에 11
                      갑(甲)질, 을(乙
                      조계종 총무원장 대신? 김정은 만
                      “낯 뜨거운 총무원장 선거 중단…
                      “방재시스템 국민감사청구 선언…체
                      영담 스님 쌍계사 종회의원 입후보
                      “설정 꼬리 자르고 자승 정점 권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