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주지 성폭행 의혹, 교구 구성원이 김싸나?
18일 남월료서 ‘MBC 방송법난 규탄 제8교구 대책위’ 출범
“MBC방송은 10·27에 준하는 법난…종지종풍 수호할 것”
2018년 06월 11일 (월) 12:04:36 서현욱 기자 mytrea70@gmail.com
   
 

설정 총무원장이 개인비위에 종령기구인 ‘교권자주 및 혁신위원회’를 가동하는 가운데 법등 스님의 비구니자매 성폭행 의혹이 인 직지사도 MBC PD수첩 방송을 ‘법난’으로 규정하고 규탄대책위원회를 출범시킨다.

방송이 나간 후 비구니자매 성폭행 의혹을 해명하지 않고 있는 법등 스님을 대신해 직지사 교구 전체가 방패 역할을 자임하는 모양새다. 

공영방송의 비판적 보도를 10·27법난에 준하는 법난으로 규정하는 어이없는 행태는 설정 총무원장의 행보를 그대로 답습하고 있다.

조계종 제8교구본사 직지사(주지 법등 스님)는 ‘MBC 방송법난 규탄 제8교구 대책위 출범식’을 알리는 공문을 지난 6일 말사 등에 발송했다.

직지사는 “지난 5월 1일과 29일 불교최대명절인 부처님오신날 전후로 MBC PD수첩이 두 차례 걸쳐 방영한 프로그램은 심대한 종교편향일 뿐만 아니라 훼불을 넘어 현대사 이래 최고의 법난인 10·27법난에 준하는 방송법난이라고 규정하지 않을 수 없는 실정”이라며 오는 18일 오후 2시 남원료에서 ‘MBC 방송법난 규탄 제8교구 대책위’를 출범시킨다고 공지했다.

대책위에는 직지사승가운영위원회 대표, 산내암자 대표, 비구니 대표, 김천불교사암연합회, 구미불교사암연합회, 상주불교사암연합회, 문경불교사암연합회, 직지사 부주지, 호법국장 등으로 구성했다고 직지사 종무소는 공지했다. 준비위원장은 법성 스님이, 부위원장은 도진 스님, 간사는 부주지 혜경 스님이 맡았다.

비구니 스님들이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음에도 이를 보도한 PD수첩을 규탄하는 데 비구니도 동참하는 형태까지 연출하고 있다. 

‘MBC 방송법난 규탄 제8교구(직지사) 대책위 준비위원회’는 출범식 공고와 함께 “향후 대한불교조계종의 행보에 발맞춰 MBC 방송법난에 대해 강력히 대응하고 조계종의 종지종풍을 수호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니 많은 동참바란다”고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서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8-06-11 12:04:36]  
[최종수정시간 : 2018-06-12 12:59:43]  

   
기사 댓글 11
전체보기
  • 자승 귀빡머리 2018-06-16 22:18:26

    똥중새끼들이야 그렇다 치고,
    그런 똥중새끼 아래 그렇게 당하고서도 개념없이 대책위 한답시고 따르는 직지사 불자라는 사람들은 도대체 어떤 사람들일까 ??

    똥중새끼보다 더 웃기는 직지사의 불자들...신고 | 삭제

    • 나그네 2018-06-16 19:36:46

      종단의 법이나 사회법에 어긋난 일이 있으면 각각 법으로 판단하여 법대로 결정할 일이지 방송국이 종단의 일에 끼어 들어 미주알 고주알 파헤치는 것은 사실 여부를 떠나 그렇게 좋아보이지 않는다. 언론이 관심을 가져야 할일은 종교문제보더 더 시급한 사회일이 산적해 있다.신고 | 삭제

      • 피디수첩방송해도정신못차리군요 2018-06-15 01:29:02

        성폭력하고 10 27 법난과는 전혀다르다고볼수있죠 직지사 법등스님이 억울하면 비구니 상대로 고소하며 경찰과 검찰에서 조사해보면 성폭행했는지 알수있게지요 그럼 누구말이 진실인지 가려지게죠 성폭력 하고 10 27법난하고는 전혀다르죠 이해가 안가네요신고 | 삭제

        • 국정농단 최순실정체알기 2018-06-13 05:26:30

          대한민국 최순실 국정농단으로 정치 종교 개판이다 정신차려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종교자유정책연구원 홈페이지 들어가

          상단메뉴 연구원소식 클릭하고 자유게시판 글

          2018년 5월 1 일부터 5월 16일 글 필독하십시요

          대한민국을 위하여 필요한 내용을 복사해서

          인터넷과 유튜브에 적극홍보합시다 부탁 드립니다 !!!

          이것은 어린이날을 축하하는 종합선물입니다


          대한민국 국민여러분 사기 없는 좋은세상을 만듭시다


          모든 어린이들은 건강하고 행복하고 소원성취하십시요


          모두 건강하고 행복하고 소원성취하십시요신고 | 삭제

          • 황악산아 2018-06-12 22:19:13

            직자사여,
            천년고찰의 직지사여,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황악산 직지사가 어찌 이렇게 되었단 말인가?

            불조의 해명을 이어받아 불교중흥을 위해서 이바지는 못할망정.
            개인 바라이죄를 범하고도 말사 스님들과 거기다가 재가 단체
            까지 동원해서 본인의 비리에 대해서 제대로 참회조차 하지를
            않고 있음에도, 오히려 주객이 전도된것에 대하여 통탄하지 않
            을 수 없음이로다.

            비구니 스님 자매를 출가시켰다고 아버님은 그렇게
            자랑스러워 하셨다는데, 정작 당사자는 일말의 죄책감도 느끼지
            못하고 오히려 큰소리 치고있으니 아. 부끄럽도다.신고 | 삭제

            • 도구 2018-06-12 11:36:50

              아직도 똥인지 된장인지 분간 못하는
              스님들이 많군요
              다들 자기한터 피해가 올까봐 벌발떠는
              스님네들 부끄러운줄 아셔아지요
              아니땐 굴뚝에 연기가 납니까?
              개혁이 되지않는 이유는 바로 현 정권에
              비비고 있는 스님들이 계시기에 안되는것이고
              자기자리 지키기 위해서 벌벌떠는 스님네들
              부끄러운줄 아셔야지요
              선방에 계시는 스님들은 자신만 참선하면
              그게 무슨 가치가 있나요?
              나 몰라라 하는것도 불법에 역행하는것인줄
              왜 모르시나모
              정신 차리세요 아러니 불교신도가 줄고 있는거요 몸은 스님이고 머리속은 돈밖에 생각이안나는거보죠?신고 | 삭제

              • 2018-06-12 09:44:50

                무슨 대책위원회가 유행이네
                이게 바로 문제다
                문제의 본질도 알기전에 대책위라
                정말 황악산 산신령이 기절해서 인사동 모병원에서 365일 주사 맞고
                식음을 전패하나보다신고 | 삭제

                • 파순 2018-06-12 02:06:16

                  성폭행 한 새끼나 감싸고 도는 새끼나 똑 같다.자기를 비겁하거 속이는 새끼들 중이라도 되어야 사람이 될텐데 중도 못되고 ㆍㆍ쯧신고 | 삭제

                  • 이자식들아 2018-06-11 14:27:15

                    정신이 없구만 그냥 힘만 세다고 지랄하네 인과 응보가 있다는 사실을 말아라신고 | 삭제

                    • 그러거나 말거나 2018-06-11 14:00:54

                      밥 세끼가 민폐가 사람은 발등에 불 떨어진 사람일까 해주는 밥먹고 좌복 노동하는 사람일까신고 | 삭제

                      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설정 원장, ‘자승 장막’에 고
                      설정 총무원장 탄핵…찬성56표 반
                      본사주지협 "23일 2,500명
                      “기득권 세력 은밀·조직적 견제
                      설정 원장 ‘수덕사행’…"산중으로
                      중앙종회, 원장 탄핵ㆍ권한대행 선
                      조계종 설정 스님 두고 성토 웃음
                      수좌스님, 불자교수들에 쓴소리
                      “종단 환골탈태·공동체정신 회복…
                      총무부장 내정 현고 스님 “수락하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 영등포구 경인로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2동 1707호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