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출판
   
갑질로부터 마음지킴 기술
'반야심경'으로 '심플하게 일한다'
2018년 06월 07일 (목) 11:24:23 조현성 기자 cetana@gmail.com
   
 

직장 동료, 상사가 속을 썩일 때 경전의 지혜로 마음을 지켜보자.

<심플하게 일한다>는 누구나 한 번에 이해할 수 있는 <반야심경>을 통해 지혜를 전달하는 책이다. 책은 한자 270자 남짓, 한글로 해석해도 짧은 분량의 <반야심경>으로 우리의 고민을 푼다.

책은 <신경 쓰지 않는 연습>의 저자 나토리 호겐 스님이 썼다. 저자는 이번 책에서도 적당히 무심해지는 기술을 설명한다.

저자는 머릿말에서 "불교에서는 '좋은 사람이 되라'고 말하지 않는다. 어디까지나 평온한 마음으로 살 것을 목표로 삼는다. 인생은 편안하지 않다. 그러나 편안하지 않아도 즐길 수 있다"고 말한다.

책 본문에서는 "무능했던 사람이 훌륭한 사람으로 거듭날 수 있는 것도, 난폭했던 사람이 겸손해 질 수 있는 것도 제행무상 법칙이 있기 때문이다. 변화를 두려워하지 말라. 제행무상을 즐기라"고 강조한다.

심플하게 일한다┃나토리 호겐 지음┃김정환 옮김┃담앤북스┃1만4800원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조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8-06-07 11:24:23]  
[최종수정시간 : 2018-06-07 11:26:15]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혹시나 했더니 역시나 2018-06-07 13:51:36

    역시 출가비구가 쓴책 답다
    갑질당한 을들에게 제행무상이라느니 공이라느니 참으라느니 등등
    오히려 재가불자들의 저항하라 분노하라 이게 훨씬더 불교다운 가르침이다신고 | 삭제

    최근 인기기사
    광덕문도회, 불광사 창건주 지오
    설조 스님 20일 단식 예고…총무
    MBC PD수첩 방송에 대책위 띄
    멸빈자인가 정식승려인가…서의현 신
    설정 밀운 스님, 해운정사 찾은
    지홍 스님 "광덕문도회 떠난다"
    조계종 중앙신도회, 설정 총무원장
    단식을 허락 받고 해라?…조계사
    “이 목숨 다하거나 종단 변화 있
    “서의현 전 원장 지위 명백히 답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 영등포구 경인로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2동 1707호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