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조계종에 ‘조종(弔鐘)’이 울렸다”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 “원로회의 인준 보류 요청”
2017년 10월 12일 (목) 19:03:58 서현욱 기자 mytrea70@gmail.com
   
▲ 11일 봉행된 10.11범불자결집대회.ⓒ불교닷컴

“대한불교총본산인 대한불교조계종에 조종(弔鐘)이 울렸다.”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상임공동대표 허태곤·신학림)가 제35대 조계종총무원장 선거에서 학력위조와 개인재산 축적, 은처자 의혹으로 논란인 설정 스님의 당선이 조계종의 비극이라고 평가했다.

시민연대는 12일 오후 성명을 통해 ‘조계종에 조종이 울린 이유’를 “30년 넘게 허위 학력(서울대 졸업)으로 사부대중을 속인 끝에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마지못해 거짓을 시인하고, 거액의 개인재산을 보유하고 있는데다, 숨겨놓은 처자식(隱妻子)을 둘러싼, 차마 입에 담기 어려운 정황과 증언, 보도가 쏟아져 나오고 있는 설정 스님이 제35대 총무원장 선거에 당선됐기 때문”이라고 했다.

시민연대는 설정과 수불, 두 후보가 총319명의 선거인단 투표에서 각각 234표와 82표를 받았다. 표면적으로 보면, 설정 스님(전 덕숭총림 수덕사 방장)의 압도적인 승리“라면서도 ”그러나, 불행하게도 범계(犯戒: 계율을 어김) 사실이 명백한 설정 스님을 압도적인 지지로 당선시켰다는 사실 자체가 역설적으로 조계종단과 주요 승려들이 종헌(宗憲)·종법(宗法) 위반 여부를 떠나, “집단적으로 부패하고 도덕 불감증에 걸려있다”는 사실을 만천하에 선언한 것이나 다름아니다.“고 했다.

그러면서 시민연대는 “지난 8년 동안 ‘권력과의 유착과 돈(정부예산으로 지원하는 각종 보조금 포함)’을 무기로 무소불위의 종권(宗權)을 휘둘러 조계종단을 부패와 불법, 폭력과 적폐의 온상으로 만들어 조계종단을 비웃음과 조롱의 대상으로 추락시킨 자승 현 총무원장이 추대하고, 사실상 선거를 진두지휘한 것이나 다름없기 때문에 설정 스님의 압도적 당선은 설정 당선자 자신은 말할 것도 없고 조계종단 전체에도 ‘축복’이 아니라 ‘비극’”이라고 평가했다.

시민연대는 “여전히 청정승가 구현을 위한 실낱같은 희망이 남아있다. 18일(수) 총무원장 당선자 인준 여부를 결정하기 위한 조계종 원로회의가 열리게 되어 있기 때문”이라며 “설정 스님이 당선된 직후, 거액의 개인재산 보유와 은처자(숨겨놓은 딸) 의혹 등을 ‘깔끔하게 해명하겠다’고 공언한 만큼, 원로회의는 관련 의혹들이 명명백백하게 밝혀질 때까지 총무원장 인준 결정을 보류해 줄 것”을 간곡하게 호소했다.

시민연대는 “20개 재가불자시민단체로 구성된 우리는 원로회의 스님들이 종헌·종법을 사수하고 청정승가 도량으로 다시 태어나기 위한 마지막 희망의 불씨를 살려 낼 수 있을지 주목하고 있다.”며 “끝나기 전에는 끝난 게 아니다. 파사현정(破邪顯正)으로 청정승가를 구현하기 위한 시민연대를 비롯, 사부대중들이 조계종 적폐청산의 기치를 다시 솟구쳐 세우고 새로운 각오로 싸워나갈 것”이라고 예고했다.

시민연대는 11일 봉행된 10·11범불자결집대회에서 “제35대 총무원장 선거는 원천 무효”라고 선언했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

<대한불교총본산 조계종에 보내는 부고(訃告)장>
조계종에 ‘조종(弔鐘)’이 울렸다!

대한불교총본산인 조계종에 조종(弔鐘)이 울렸다.

30년 넘게 허위 학력(서울대 졸업)으로 사부대중을 속인 끝에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마지못해 거짓을 시인하고, 거액의 개인재산을 보유하고 있는데다, 숨겨놓은 처자식(隱妻子)을 둘러싼, 차마 입에 담기 어려운 정황과 증언, 보도가 쏟아져 나오고 있는 설정 스님이 제35대 총무원장 선거에 당선됐기 때문이다.

설정과 수불, 두 후보가 총319명의 선거인단 투표에서 각각 234표와 82표를 받았다. 표면적으로 보면, 설정 스님(전 덕숭총림 수덕사 방장)의 압도적인 승리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범계(犯戒: 계율을 어김) 사실이 명백한 설정 스님을 압도적인 지지로 당선시켰다는 사실 자체가 역설적으로 조계종단과 주요 승려들이 종헌(宗憲)·종법(宗法) 위반 여부를 떠나, “집단적으로 부패하고 도덕 불감증에 걸려있다”는 사실을 만천하에 선언한 것이나 다름없기 때문이다.

아울러, 지난 8년 동안 ‘권력과의 유착과 돈(정부예산으로 지원하는 각종 보조금 포함)’을 무기로 무소불위의 종권(宗權)을 휘둘러 조계종단을 부패와 불법, 폭력과 적폐의 온상으로 만들어 조계종단을 비웃음과 조롱의 대상으로 추락시킨 자승 현 총무원장이 추대하고, 사실상 선거를 진두지휘한 것이나 다름없기 때문에 설정 스님의 압도적 당선은 설정 당선자 자신은 말할 것도 없고 조계종단 전체에도 ‘축복’이 아니라 ‘비극’이다.

여전히 청정승가 구현을 위한 실낱같은 희망이 남아있다. 18일(수) 총무원장 당선자 인준 여부를 결정하기 위한 조계종 원로회의가 열리게 되어 있기 때문이다. 설정 스님이 당선된 직후, 거액의 개인재산 보유와 은처자(숨겨놓은 딸) 의혹 등을 “깔끔하게 해명하겠다”고 공언한 만큼, 원로회의는 관련 의혹들이 명명백백하게 밝혀질 때까지 총무원장 인준 결정을 보류해 줄 것을 간곡하게 호소한다.

20개 재가불자시민단체로 구성된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상임공동대표 허태곤·신학림)>는 원로회의 스님들이 종헌·종법을 사수하고 청정승가 도량으로 다시 태어나기 위한 마지막 희망의 불씨를 살려 낼 수 있을지 주목하는 이유다.

끝나기 전에는 끝난 게 아니다. 파사현정(破邪顯正)으로 청정승가를 구현하기 위한 시민연대를 비롯, 사부대중들이 조계종 적폐청산의 기치를 다시 솟구쳐 세우고 새로운 각오로 싸워나갈 것이기 때문이다. <끝>

2017.10.12.목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서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7-10-12 19:03:58]  
[최종수정시간 : 2017-10-12 19:42:07]  

   
기사 댓글 22
전체보기
  • 시민연대에 건의힙니다2 2017-10-14 08:32:54

    각자 인연있는 어려운 이웃에게 보시하는
    운동을 선도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불교닷컴이나 불교포커스 같은 데에다가
    경전강의도 올려놓구요
    매일 사시예불하는 영상을 올려도 좋겠습니다
    유투브나,독자적인 홈피를 만들어서요

    이렇게 우리 불자들만의 청정승가를 만들어 갔으면 좋겠어요
    그 물꼬를 시민연대에서 대대적으로 틔워 주셨으면 합니다

    더이상 추잡한 승려들은 보고 싶지가 않네요
    더이상 가망없는 조계종 따위 쳐다보지 말고
    우리끼리 여법한 청정승가를 만들어요신고 | 삭제

    • 시민연대에 건의합니다 2017-10-14 08:24:32

      제가 보기에도 승려대회에
      단 네분의 큰스님들만 찬성한걸로 보아서
      원로회의 별로 믿음이 안갑니다
      제가 아는 원로이자 방장인 스님이
      설정스님 포함 두분이나 적폐에 가까운 스님인데
      (참고로 전 불교입문 한지 몇년안된 젊은 불자입니다)
      나머지 스님들 별로 믿음이 안갑니다

      원로회의 인준절차 거쳐도 같은 결과면
      시민연대 주도,불교닷컴,불교포커스 주도하에 대대적으로
      조계종사찰 안가기운동,내집을 법당으로~운동을
      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초파일엔 각자 자기집에다 등을 달구요
      그날은 특별히 시민단체가 주천하는 자선단체에 기부를 하거나신고 | 삭제

      • 그대들은 아직도 모르고 있다 2017-10-13 13:13:24

        인준 보류 요청에 대하여 . . .

        재가불자들이시어 !
        그대들은 아직 너무 모르고 있다.

        내 50년 조계종단 절집안 인연에 의하여 아는바로는,

        현 원로의원 '중' 들의 절반 정도는,
        '설정'과 유사한 전력과 사고의 소유자들임을 . . .

        출가자들로부터는
        아무것도 기대하지 마시라 !

        한문 글자 몇 개 더 알려고 하는것 이외에는,

        차라리 낮잠을 한숨 잘 지언정
        무용(無用)한 에너지를 소비하지 마시라 !

        그리고,
        그들은 구제불능의 늪에 빠져 있은지가 이미
        너무 오래 되었슴을 알기 바란다.

        鵬 (붕)신고 | 삭제

        • 1234 2017-10-13 12:51:42

          시주통,불교마피아들이 몽둥이들고 접근금지,엄포중!!!!!!와~~~~엄청겁나네!!!!!신고 | 삭제

          • 조계종 2017-10-13 09:42:42

            이참에 조계종 승려중 처자식 도박꾼 폭력 학력위조자
            모두 공개 개망신 주고 조계종 다시 태여나게 도웁시다신고 | 삭제

            • 수덕 2017-10-13 07:56:55

              더이상 조계종은 없다
              대한민국에서~신고 | 삭제

              • 절망 2017-10-13 07:54:20

                10년전 기독교 청년대회에서 "사찰이 무너지도록 기도하자
                조계사 범어사 통도사 해인사 등등이 무너지도록" 발언 나오고
                여기에 mb가 "서울과 대한민국을 하나님에게 봉헌하겠다" 축사도 보내왔는데
                딱 10년만에 저들 바램대로 한국불교가 무너지고
                사찰은 그냥 관광문화재 그이상 그이하도 아니게 되고
                조계종은 사찰입장료 템플스테이보조금 받아먹는 집단으로 전락
                mb와 mb의 하수인 자승일당이
                명진 수경 등 정법스님들 전부 쫓아내고
                얼마나 꼼꼼하고 집요하게 불교를 무너뜨렸는지
                역사는 똑똑히 기록하고 기억할것신고 | 삭제

                • 이청 2017-10-13 07:38:17

                  이번 결과는 설정스님이 계를 범하지 않았다는 뜻인지?
                  계를 범했다면 투표에 참여한 스님들도 같은 범계승이라야 가능한 일인데.
                  그렇다면 조계종 사찰은 범계승 사찰이라는 결론이 도출되고,
                  범계승이 대중을 기망하여 사찰 관리 소임을 맡거나 종단의 지도부가 되는 것은 부처님을 능멸하는 일이라 불 수 있다.
                  따라서 부처님을 능멸하는 조계종 사찰에 시주함은 결국 업을 짓는 일이 될 수도 있다는 점에 유의할 수 밖에 없고,
                  (글자수 제한으로 아래 댓글로 계속)신고 | 삭제

                  • 싫으면 떠나면 된다 2017-10-13 01:32:26

                    중이 절이 싫으면 절을 떠나면 된다.
                    불교를 끝까지 지킬려는 사명감으로 업보를 짖지말자
                    그냥 떠나면 되지 무슨 말이 그리 필요하겠는가신고 | 삭제

                    • 조종(弔鐘) 2017-10-13 01:04:04

                      <대한불교총본산 조계종에 보내는 부고(訃告)장>
                      조계종에 ‘조종(弔鐘)’이 울렸다!신고 | 삭제

                      2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최근 인기기사
                      “절노예” 파문…32년 강제노동에
                      검찰, 편백운 전 원장에 벌금 7
                      “선상신 사장 사규 위반, 교육비
                      “자승 전 원장 비공개 조사는 특
                      윤석열 검찰총장 임명 누가 반대하
                      태고종 원로 중진 간부들 편백운
                      ‘감로수 배임 의혹’ 자승 전 원
                      한국탈핵에너지학회 창립준비위 웹진
                      "어디 가서 불자라고 얘기할 수도
                      갈등하는 세상, 불교에서 답을 구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