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불교뉴스 > 종합
   
日 붓쿄대, 보광 스님 표절 조사 않는다
“한태식 씨 박사논문은 도서관 아닌 곳 보관 중”
2016년 07월 29일 (금) 19:14:01 조현성 기자 cetana@gmail.com

일본 붓쿄대(佛敎大)가 동국대 보광 한태식 총장의 박사논문 표절 혐의에 대해 “본조사 불가”라고 27일 결론 내렸다. 당시 심사위원 가운데 3인이 작고해 조사의 공정성을 보장할 수 없다는게 이유다.

조사는 이것으로 끝

고발자인 신정욱 회장(동국대 일반대학원총학생회)은 붓쿄대가 자신에게 보내 온 공문을 29일 공개했다.

붓쿄대는 “불교대학 규정에는 학위취소 절차가 제대로 명시돼 있지 않아서 불교대학연구공정관리규정을 따랐다”고 했다.

그러면서 “예비조사위원회는 한태식 씨(보광 스님)이 박사학위 취득 후 27년이나 시간이 지났고, 주심 부심 등 심사위원 가운데 3명이 작고해, 사정 청취를 할 수 없어 조사의 공정성을 보장하는 것이 불가능하다”고 했다. “본 심사는 하지 않는다. 조사는 이것으로 마치겠다”고 했다.

도서관 아닌 곳 논문 보관 중

붓쿄대는 지난해 동국대 요청에 ‘2년 시한이 지났다’고 한 것은 당시 연구공정관리규정에 따른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그 후 동국대로부터 아무런 이의 제기가 없었다. 이 건에 대해서는 이미 끝냈다”고 했다.

붓쿄대는 “한태식 씨 논문은 도서관에 비치돼 있지 않다. 따로 보관돼 있다”고 했다.

신정욱 회장은 “지난 6월 붓쿄대 방문 때, 붓쿄대는 보광 총장 논문을 보여준다며 도서관으로 안내했다. 이제 와서 다른 곳에 보관하고 있다니 어이가 없다. 논문이 있을 곳이 도서관이 아니면 어디냐?”고 했다.

동국대나 붓쿄대나 뭐가 다른지

신 회장은 “도쿄대는 지난 2013년 가토 전 교수의 논문을 검증했다. 도쿄대는 당시로부터 16년 전 논문 40여 편을 철회시켰다. 27년 전 논문이라고, 심사위원이 작고해 본조사 불가라니 말이 안 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세계적으로 연구부정행위 검증 시효를 없애는 추세다. 붓쿄대는 나 홀로 연구윤리에 관한 후진적 논리를 대고 있다. 표절을 심사할 연구윤리위원회 위원장이 나서서 피조사자인 보광 총장을 보위하는 동국대와 다를 바 없다. 전력을 다해 사실을 알리고 바로 잡겠다”고 했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를 응원합니다." 불교닷컴 자발적 유료화 신청
     관련기사
· 보광 스님, 또 다시 박사논문 표절 의혹· 동국대 “박사논문 문제제기, 학계관행 벗어나”
· 日 붓쿄대에 보광 총장 논문표절 고발· 日 “보광 스님 박사논문 조사여부 검토 착수”
· 日, 보광 총장 박사논문 고발 태도 바꾼 까닭· 한국연구재단 “동국대 총장 요청 있어야 검증”
· 동국대 학생들 “日 붓쿄대에 손해배상 물려야”· 日 언론이 보광 총장에 놀란 까닭은
조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입력시간 : 2016-07-29 19:14:01]  
[최종수정시간 : 2016-07-30 22:52:09]  

   
기사 댓글 8
전체보기
  • 불교대장님 2016-08-01 10:17:17

    사랑하는 동대생들에게 한 말이니~~ 왜냐면 그들은 공부열심히 해서 자신의 인생을 살아야하지 않겠나, 그들의 미래를 누가 책임질 것인가 말이지!!신고 | 삭제

    • 아래/ 2016-07-31 15:57:36

      박사논문이 표절이라고 호도하는 허위보고서를 만든 것들을 밝혀라. 그러면 왜 허위보고서인지 자세히 설명해 줄게. 그래도 논문은 제대로 읽고 이야기 해야 되지 않겠니. 제대로 읽을려고 한 것들은 최초로 허위보고서를 만든 동국대학교 **학과 H모 교수 들이니까 이제 앞으로 나와라.신고 | 삭제

      • 알면서 떠들자 2016-07-30 22:17:56

        신정욱일반대학원 총학생회장 위 문서 번역이나 할 줄 아나. 제발 무지에서 나오는 무모한 행동을 용기로 착각하지 말고, 공부나 열심히 해라.신고 | 삭제

        • 우리동네불교대장 2016-07-30 16:11:38

          뭘 그만해 ? ㅋㅋㅋ
          시작이나 했나?신고 | 삭제

          • 이제 그만!! 2016-07-30 13:00:26

            어린 사람들이 태어나기도 전의 일이다, 이제 그만하면 좋겠다. 보고듣는 우리도 질린다, 그만 하고 공부하자신고 | 삭제

            • 아래 2016-07-30 01:52:25

              너나 잘읽어
              보광 표절 혐의 부정한다는 얘기는 없어
              여력이 안되니 못하겟다는거지신고 | 삭제

              • 절망/ 2016-07-29 23:42:30

                절망 당신이 제대로 읽어나 보았냐. 전과자가 주장하는 것은 그대로 믿으니 국제망신이나 당하지. 한심한 사람들아 이제 공부나 좀 해라.신고 | 삭제

                • 절망 2016-07-29 22:35:31

                  표절승이 종립대학 총장인 한국불교 대신
                  차라리 일본불교로 가라는데
                  일본불교 종립대학이 표절승 논문 조사를 거부한다.ㅠㅠ
                  일본불교는 한국불교보다 나을줄 알았더니 한국불교랑 똑같네?신고 | 삭제

                  최근 인기기사
                  혈혈단신 비구 설조, 다시 무기한
                  [전문]조계종 적폐 원흉과 문재인
                  영축총림 통도사 차기 주지 조건은
                  조계총림 송광사 전 방장 보성 대
                  10·27법난 역사성 드러낼 부지
                  "명분이 없다? 그럼 자승 적폐가
                  동국대 학생들 신임 윤성이 총장에
                  “나는 지혜가 없어 몸으로 떼우니
                  3.1운동 100주년 기념 종교계
                  3.1운동 100주년 앞두고 문
                  불교저널 휴심정 황혜성가의 식문화 지화자 가톨릭프레스 오마이뉴스 진흙속의 연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편번호 03060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5길 29 | TEL (02) 734-7336 | FAX (02) 6280-2551
                  사업자번호 : 101-11-47022 | 등록번호 : 서울, 아05082 | 등록일 : 2007.9.17. | 발행일 2006년1월 21일 | 발행인·편집인 : 이석만
                  대표 : 이석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불교닷컴은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2008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san2580@gmail.com